경찰, '결함 화재' BMW코리아 압수수색

차량 화재 원인 수사 중 영장 발부 받아
(사진=BMW그룹 제공)

차량 화재가 잇따르고 있는 BMW에 대해 경찰이 사무실 압수수색에 나섰다.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30일 오전 9시 30분쯤부터 중구 퇴계로의 BMW코리아에 대해 압수수색을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수사관 30명을 동원해 화재 발생과 관련해 차량 결함 등 관련 증거 자료를 확보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


앞서 경찰은 BMW 결함 의혹과 관련한 업무를 담당하는 국토교통부, 환경부 공무원들을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를 벌였다.







CBS노컷뉴스의 공식 빙글 계정입니다. SNS에서 여러분과 늘 호흡을 같이하는 친구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