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가 화장을 해야 하는 이유


그녀는 30대 어린이집 교사이다.


하루는 몸이 너무 안 좋아 화장도 않고 대충 차려입고 출근을 했다.



아이들이 몰려와 묻는 것이었다.


“아줌마, 우리 선생님 어디로 가셨어요?”


다음 날 건강이 좋아진 그녀는 평소처럼 정성껏 화장한 뒤 출근했다. 그런데 아이 한 명이 울면서 다가와 그녀에게 말했다.


“선생님! 말썽 안 피울 테니 선생님 그만두지 마세요∼.”


“왜?? 선생님 누가 그만둔다던?”








“어제 선생님 대신 이상한 아줌마가 왔는데 너무 무서웠어요. 엉엉∼.”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presentation
Simple Life 이 귀한 곳에 누추한 분이 오셨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