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신보는 친구 & 귀신붙는 나 1

어떻게 시작해야함 ?


그냥 고고고



나한테는 귀신보는 친구가 있음 중학교때 전학온 친구인데



전학와서 나 보자마자 소리지르고 쓰러짐



당시에는 내가 있는 방향 보고 소리지르고 쓰러진거라



내 주변애들도 다같이 술렁였음 쟤 뭐냐고



그렇게 갠 퇴장. 담날 출석했음.



근데 걔가 나한테 엄청 친한척하는거



그래서 첨엔 좀 짜증났는데



얘가 진짜 착한거 그래서 금새 친해졌음



친해지고 하는 말



내가 귀신을 끌어당기는 스타일이라고함-_-


뭐 그런게 있는지도 몰랐지만 암튼

내 주변에 영이 엄청 많다고 했음



그래서 첨엔 놀라서 소리지른거고


나한테 먼저 다가온건

뭔가 자기가 지켜줘야겠다는 사명감 때문임



자기는 귀신 보고 귀신 쫓을 수 있으니까



내가 가위 눌린적도 진짜 많고



죽을뻔한 적도 몇 번 있는데 이 친구 말론

다 귀신들이 나한테 붙어서 그렇다고함




이 친구의 이름은 백수X임 그래서

우린 그녀를 백쑤라고 불름





하나하나 가겠음.

시간적인 순서는 없고 기억나는 대로 씀




분신사바 한창 유행했을때 그거 하다가

백쑤 진짜 비명지르며 고꾸라질뻔한거


(좀 오바해서 -_-; 실제로 비명지르고

고꾸라 진거까진 아님)




나랑 A라는 애랑 분신사바를 했는데 백쑤 말이


어떤 여자가 진짜 내 얼굴 옆에 딱붙어서 내 얼굴 보면서 웃으면서 내 손잡고 펜을 빙글빙글 돌렸다고 -_-

동그라미만 계속 그려지긴 했엇음 -_-







2


백쑤말로는 보통 나같은 스타일이

빙의도 잘 되는데 나는 빙의 걱정은 없댔음



왜냐고 물으니까 성격이 더러워서랬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아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성격이랑 상관있냐고 물어보니까 기가 쎄면

아무래도 빙의 될 확률이 적다고 함



내가 남한테 몸 내주고 얌전히 가만히 있을 애가 아니라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암튼 고고고




한번은 내가 가위에 눌렸음 여느 때와 다를 바 없는 하루였음


(가위눌리는 건 숨쉬는 것과 같은 일상임)



눈도 안뜨고 그냥 있었는데 다리 쪽부터 침대가 움푹움푹 꺼지는게 느껴지는 거임


비루한 그림판 솜씨로 보자면 아래 빨간 동그라미부터

움푹 패이면서 위로 누군가 올라옴




누군가 걸어올라오는 듯 그러다가

저 녹색 동그라미가 동시에 푹 패임.



상상 가심? 누군가 내 위에 엎드린 듯 했음



얼굴에 머라카락 같은게 사락사락 스치는 듯하고

오른쪽 귀에서 하악하악 거리는


숨소리가 들림......... 미치는 줄 알았음


가위눌리는 건 익숙해지는게 아님

암튼 그러고 있는데 갑자기


그 귀신이 나한테 헌팅을 시작함 -_-.........;;;;



이름이 뭐야? 몇살이야? 나랑 놀래? 막 이랬음



대답하고 싶어도 입도 안떨어지는 상황임



근데 내가 아무 말이 없자 갑자기

말 빨라지고 흥분하더니 내 목을 막 조름



이렇게 죽겠구나 했는데



갑자기 가위가 딱 풀림.



이유는 새벽 3시쯤인데도 내게 백쑤때문임 ㅋㅋㅋㅋㅋㅋ



친구가 내 폰 벨소리 귀신쫓는 불경 같은 걸로 해놨는데



그거 들리니까 가위가 풀린거임 ㅋㅋㅋㅋㅋ



친구가 꿈에서 내가 어떤 남자한테 붙잡혀

목졸리는 걸 봤다고 함



혹시나 해서 내게 전화했더니 역시나 -_-;;;;;



몇년 된이야기임 ㅋㅋㅋㅋ



반응이 있으면 쭉쭉 담편 올리겠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공포미스테리
Foll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