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설모에게 집사로 간택 받은 부부

어느 날, 침실에서 야생동물의 집과 새끼 청설모를 발견한 부부

어미가 새끼를 찾으러오지않자, 부부는 '엄지공주'로 이름을 지어주고 직접 기르기로했다.

뛰고 기어오르는 것보단 걷거나 가만히 있는 걸 좋아한다는 엄지공주

엄지공주는 자신이 청설모임을 모르는 것 같다고 부부는 전했다.


✿ 원문 출처 : http://simplestory.co.kr/411


✿ 함께 볼만한 콘텐츠



세계의 흥미로운 이야기가 있는 심플스토리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