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놓고 서점에서 책 구경하고 주문은 저렴한 온라인에서 하라는 곳은?

책을 구입하기 위해서 보통 서점 홈페이지로 들어가 추천과 리뷰를 참고합니다. 하지만 정작 책 속의 내용이 내가 보고 싶은 것인지 의문을 가질 때가 많습니다. 이럴 경우 대형 서점으로 가서 책을 훑어보고 그대로 내려둔 다음 스마트폰을 통해 책값이 조금이라도 아끼기 위해 온라인으로 구매하는 소비자가 많은데 이것을 쇼루밍(Showrooming)이라고 합니다. 요즘은 오프라인에서 구경하고 오히려 주문은 온라인으로 하라고 권하는 서점이 있습니다. 오늘 RedFriday에서는 어디에서 그렇게 권하는지, 그렇게 하는 이유는 무엇인지 알려드립니다.


1. 쇼루밍을 장려하는 서점

2015년 11월 세계 최대 온라인 유통기업인 아마존은 시애틀에 오프라인 서점인 '아마존 북스'를 오픈하였습니다. '아마존 북스'의 특징은 서점에서 볼 수 있는 계산원이 없고, 가격표 역시 없다는 것입니다. 다만, 서점 곳곳에 "책의 가격은 아마존닷컴(온라인)의 가격과 같습니다."라고 쓰여 있습니다. 이렇게 아마존 북스는 오프라인 매장에서 제품을 살펴본 후 실제 구매는 온라인에서 하는 행위인 '쇼루밍'을 오히려 장려하고 있습니다.


2. 미국에서 월세가 가장 비싼 곳

아마존은 미국에서 월세가 가장 비싼 뉴욕 맨해튼 한가운데 오프라인 서점을 열었습니다. 이곳은 세계 최대 출판국인 미국에서의 1위 서점인 반스 앤 노블스와 보더스가 매출 부진으로 못 견디고 나간 장소입니다. 이곳은 약 112평 규모로 약 3,000권의 책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월세가 비싼 것도 놀라운 일이지만 더 놀라운 사실은 세계에서 최초로 온라인 도서 판매를 시작한 아마존이 20년 만에 전통적인 오프라인 매장을 열었다는 사실에 있습니다. 현재 아마존은 약 300~400곳의 아마존 북스를 개점할 예정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원문을 참고하세요.

# 원문 출처: https://redfriday.co.kr/137

# 많이 본 컨텐츠

# 매일 업데이트되는 생활꿀팁과 알아두면 도움되는 이야기를 팔로우 하셔서 쉽게 구독하세요. # ‘좋아요’ 와 ‘공유하기’ 많이 부탁드려요.

#여행 #음식 #뉴스와이슈 #맛집탐방 라이프, 비지니스, 여행정보, 최신이슈 공유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