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이캐슬' 17회 유출에 제작진 "법적 책임 묻겠다"

CBS노컷뉴스 유원정 기자
"유출 없도록 만전 기했지만…시청자 여러분께 죄송"
"유출 경위 조사 중…추가 유포 자제해 달라"
(사진=JTBC 제공)

JTBC 금토드라마 'SKY캐슬' 대본 유출에 대해 제작진이 공식 입장을 밝혔다.


16일 한 매체는 18일 방송 예정인 'SKY캐슬' 17회 대본이 유츌됐다고 보도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확산되지 않았지만 증권가를 중심으로 34쪽 분량의 완성된 대본이 퍼진 것으로 알려졌다.


유출된 대본 하단에는 '차기준'이라는 이름이 기재돼 있는 것으로 전해져 유출 경로에 대해서도 여러 의견이 오갔다. 차기준은 노승혜와 차민혁 부부의 쌍둥이 중 둘째로 배우 조병규가 연기하고 있다.


소식을 접한 'SKY캐슬' 제작진은 "드라마에 대한 화제성과 관심이 커지고 있는 만큼 내용 유출과 같은 불미스러운 사태가 벌어지지 않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었다"면서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번 주 방영본의 대본이 유출됐음을 확인했고, 이에 시청자 여러분들께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제작진은 유출 경위를 상세히 조사 중이다. 그 외에도 시청자 여러분들의 시청권 보호를 위해 해당 내용의 무단 유포자들을 대상으로 강력히 법적 책임을 묻겠다. 추가 유포를 자제해주시길 부탁드린다"라고 강경한 조치가 이뤄질 것을 강조했다.

CBS노컷뉴스의 공식 빙글 계정입니다. SNS에서 여러분과 늘 호흡을 같이하는 친구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