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못잇 살인사건;;

작년 1월 9일 전남 화순 한 펜션에서 강제 개종교육으로 故 구양이 사망하는 사건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 사건이 있기 전 故 구양은 2016년 7월, 44일간 천주교 수도원에 감금된 채 개종을 강요받다 가까스로 탈출한 일이 있었습니다.

이런 일이 있음에도 故 구양은 자신을 개종을 시키려고 한 가족들과 잘 지내기 위해 노력했지만, 또다시 2차 강제개종으로 납치 및 감금되어 2018년 1월 9일 싸늘한 주검이 되어 돌아왔습니다.

이 일은 장로교에서 자신들과의 교리가 다르다고 종교의 자유가 있는 대한민국에서 종교를 강제로 개종하고자 하여 발생한 일입니다.

마치 그 옛날 지금의 장로교를 만든 칼빈이 자신의 교리에 반대하는 자들을 고문하고 박해하며 결국에는 살인까지 한 행위와 같습니다.

과연 사람의 생명을 앗아가는 곳이 진리이고 정통일까요? 자신들의 교리와 다르다고 해서 감금하고 폭행하며 심지어 살인을 하는 이것이 반종교 이단이 아닌가요?

이 사건으로 인해 온 세계가 분개하여 방송 및 언론에 대서특필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특히 이 사건은 작년 11월 28일 미국 뉴욕타임지 기사에 실리게 되었습니다.

왜 이러한 일이 발생했을까요?

바로 한기총 소속 교회와 목사들은 하나님의 말씀이 없어 부패하였기 때문에 실망한 성도들이 영의 양식인 말씀을 찾으러 가는 것을 막기 위해서 범법행위를 서슴지 않고 심지어 살인까지 하는 것입니다.

더 이상은 한기총의 이러한 만행이 발생되어서는 안 될 것입니다.

생명을 논하는 종교가 도리어 목숨을 빼앗고 종교의 자유가 있는 우리나라에서 종교로 목숨을 잃는 일은 있어서는 안 됩니다.

이러한 비이성적인 한국 기독교의 강제개종은 먼 나라 뉴욕에서도 논란이 될 만큼 부끄러운 일임을 우리 모두가 알고 막기 위해 조치를 취해야 할 것입니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