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오는 귀신썰) 죽은 형이 리모콘 숨긴 썰

오랜만에 가져오는 귀신썰이네

요즘 귀신썰을 써주시고 퍼와주시는 분들이 많아서 마음이 어찌나 든든한지.

나만 기다리진 말고 ㅎㅎ 다른 분들 이야기도 한번씩 읽어 봐

다들 흥미진진하다구!


그나저나, 다음 이야기를 뭘로 이어가면 좋을까 고민 고민하다가 너무 오래 모습을 보이지 않은 것 같아서 미안한 마음에 짧은 이야기 하나 같이 읽어 보려고 가져왔어

오랜만에, 같이 볼까? ㅎㅎ


_________________________


지난주에 나랑 와이프랑 결혼식에 가야해서 하룻밤 애들 봐줄 시터를 불러야 됐어.

우리가 집에 돌아왔을 때 집엔 별 일은 없었는데 거실 리모콘이 사라졌어. 

보통 이럴 때는 항상 소파밑 공간에 들어가 있곤 하는데 이번엔 거기에 없고 아무리 찾아도 어디에도 안 보이더라구. 

그래서 포기하고 이베이에서 새로 두 개 주문을 했어. 

일단은 이렇게 끝나는 거 같았는데.. 


어젯밤에 내가 자러 가기 전에 우리 아들이 와서는 오늘 엄마랑 같이 자면 안되겠냐는 거야. 

그래서 그러라고 하고 난 소파에서 잘 준비를 했지.


잠이 들었을 때 형이 죽은 2011년 이후 처음으로 형에 관해서 꿈을 꿨어. 

꿈에서 형은 리모컨을 들고선 나한테 돈 쓰게 해서 미안하다고(형은 내가 쓸데없는 일에 돈 쓰는 거 싫어하는 걸 알거든) 말하면서 리모컨 원래 자주 있던 데에 다시 돌려놓을께 라고 말하더라. 


내가 일어나서 제일 처음 한 건 리모컨이 없어질 때마다 자주 있는 공간을 찾아본 거였어. 근데 거기 있더라. 나 거기 리모컨 없어진 이후로 최소 하루에 한번이상은 찾아봤었는데.. 


고마워 Jeff, 주문한 리모컨 오는대로 반송시킬게. 


덧: 

내가 이 일을 와이프한테 말해주고 리모콘을 보여주니까 울더라. 

우리 둘이 소파 밑 거길 정말 찾고 또 찾아보고 정말 최소 스무번은 봤던 곳이거든. 


이걸 여동생한테도 말해주니까 엄청 즐거워했는데 왜냐면 어릴 때 형이 우리한테 이런식으로 장난 많이 쳤거든. 물건을 정말 찾기 힘든데다 숨긴 다음에 우리가 찾을만한데는 다 찾아봤다 싶으면 몰래 찾기 쉬운 장소에 숨겼던 걸 다시 가져다 놨었어. 


이번 일도 정말 우리 형 답지.



[reddit]지난밤에 2011년에 죽은 우리형이 잃어버린 티비 리모컨을 어디서 찾을 수 있는지 알려줬어.

_______________________



짧지만 뭔가 마음이 울리는 이야기

잔잔한데 뭔가 울컥하고

근데 또 귀엽고 ㅎㅎㅎ


내가 사랑하는 사람이 죽고

어느날 뭐랄까

정말 마법처럼 그 사람의 흔적을 저런 식으로

꿈에서, 그리고 장난처럼 다시 만나게 되면

무섭다기 보다는 정말 마법에 걸린 기분이 들 것 같아


따뜻


오늘 다들 좋은 꿈 꾸길!

무서운 이야기 좋아하는 겁쟁이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