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없는 '사바하' 꿀잼 포인트 3

몇 년 만에 소중하게 겟한 남자친구와 첫 데이트로 영화를 보게되었다.

어떻게 한 번 좀 해보려고 무서운 영화를 싫어하는 남자친구에게 꾸역꾸역 사바하를 보자고 했다.

영화 내용에 집중하지 못할 줄 알았는데, 단호한 남자친구 때문에 영화에만 몰입할 수 있었다ㅎㅎ

<사바하>

동정하지 말고 아직 볼까말까 고민하는 분들은 잘 참고하시길!




<사바하> 꿀잼 포인트 하나

불교+기독교적 세계관이 합쳐진 입체적 소재


'사슴 동산'

고등학교 후배인 진선규 스님에게 도움을 청하게 되는데!


'절대 악은 없다' '선과 악'

사람들을 멘붕에 빠트릴 수 많은 떡밥들을 던져준다ㅇㅇ(솔직히 나는 아직도 다 줍지 못하..앞으로도 못하겠지..)

진선규 스님+이정재 목사님


큐티-한 스님 역할을 맡은 배우 진선규




<사바하> 꿀잼 포인트 둘

종교 오타쿠 감독이 만든 덕질 영화


한국식 오컬트 영화 <검은 사제들>을 기억하는가?

무려 강동원이 신부님 역할을 맡아

그동안 한국에선 거의 살펴볼 수 없었던 새로운 장르를 개척한 영화이다ㄷㄷ

한국식

불교판 오컬트 영화 <사바하>


장감독은 스스로를 '모태 기독교 신앙'의 소유자이자 '종교 오타쿠'라고 소개했다.

종교 오타쿠 답게가톨릭

불교, 기독교


이정재 역을 '(감독으로서) 자아가 빙의한 캐릭터'

감독이 모든 대사를 읽으면, 이정재는 그 모습을 촬영한 영상을 반복해서 보며 캐릭터를 구축했다고 하니 감독의 생각 뿐만 아니라 말투까지 닮았다고.....ㅎㄷㄷ



"술마시고 담배 피우고 시니컬한 성직자들을 볼 때 '진짜'라는 생각이 든다. 세상이 불합리하다는 것을 알면서도 신을 믿는 그 모습에 매력을 느낀다.""술마시고 담배 피우고 시니컬한 성직자들을 볼 때 '진짜'라는 생각이 든다. 세상이 불합리하다는 것을 알면서도 신을 믿는 그 모습에 매력을 느낀다."

라는 장감독. 진정한 종교 오타쿠의 스멜이 풍겨온다능

두 영화에서 주인공들은 우리가 생각하는 전형적인 성직자의 모습과는 다르다



무려 이런 오타쿠 감성을 가진 감독이 만든 두 번째 오컬트 영화 <사바하>는 어떨까?

언론 시사회에서 영화준비를 하며 힘들었던 지난날을 떠올리자 참을 수 없게 된 장감독
손수건으로 장감독의 눈물을 닦아주며, 속으론 무슨 생각을 하고 있는건지 알 수 없는 이정재




<사바하> 꿀잼포인트 셋

누구하나 연기로 꿀리지 않는 세 주연의 미친 조합

GIF
'암살', '관상'에서 엄근진 역할을 맡은 이정재. 이번엔 양아치 박목사역을 맡았다


GIF
고대 자퇴후 한예종 영화과->연기과로 전과. '파수꾼' '동주'에서 미친 연기력을 선보인 박정민. 이번엔 미스터리한 정비공 '나한'역을 맡았다


GIF
감독피셜 오디션장에서 유일하게 강원도(영화의 배경) 사투리를 섞어서 쓴 배우라는 이재인. 귀신과 같이 태어난 쌍둥이 동생 '금화'역을 맡았다



<사바하>는 영화팬이라면 열광할 요소들이 가득했다.


불교+기독교적 세계관입체적 소재!

종교 오타쿠 감독덕질 결정체!

대선배 이정재나머지 두 주연의 연기력!



그동안 보지 못했던 신선한 한국영화를 보고싶다면

<사바하>를 꼭 보기를 추천합니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나를 찾아줘, 세상 가장 솔직한 리뷰 (영화 후기/작품해설/쿠키영상/관객수예상) [5분영화겉핥기]
YongJerry
25
5
2
영화 특성별 좌석 명당 “중앙이 전부가 아냐”
visualdive
90
136
2
박보영 우는 연기
water101
98
30
3
GIF
한국영화 명대사를 여자배우가 한다면
ggotgye
129
59
9
GIF
k-좀비?근본없는 좀비,#살아있다(2020)
ggsndd1256
22
1
1
잘생기고 섹시한 미치광이 연쇄살인마
water101
61
24
4
GIF
"영화 <노트북> 뒷이야기 9" 남주가 잘 생기지 않아서 캐스팅된 영화
visualdive
15
4
0
매니아가 추천하는 반전/스릴러 영화 목록
lalamia
134
252
18
공포영화 <그것> 빌 스카스가드
DINOWORKS
40
16
1
수작과 평작,그 중간 지점.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2020)
ggsndd1256
23
2
4
점점 죄여오는 공포,그레이브 인카운터 1(2011)
ggsndd1256
22
7
4
영화 커뮤 이벤트 <리뷰대잔치> 성황리 마감!! 👏
lalamia
30
1
18
월간 공포미스테리 [7월]
optimic
30
8
10
기생충 박사장역을 박신양이 한다면? (기생충 스포주의)
Voyou
26
7
3
하이틴 영화 황금기였던 2000년대 초반 💓
Mapache
55
39
2
GIF
원래 히스 레저가 감독을 맡으려 했었던 넷플릭스 <퀸스 갬빗>
Mapache
9
2
1
[최종 S의 비밀 - 살인의 추억] 박두만에게는, 응시할 자격이 있었을까
erazerh
23
7
6
퀸스 갬빗, 인기있는이유?
hjy24090
13
5
1
물밀듯이 밀려오는 감동을 느끼고 싶을 때 보면 좋을 영화 20
lalamia
74
137
2
이게 나라다.jpg
quandoquando
49
5
4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