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말★

어느 장님이 팻말을 목에 걸고 지하철 입구에서

구걸을 하고 있었습니다.

그 팻말에는 이런 글귀가 씌어져 있었습니다.


"저는 태어날 때부터 장님입니다."


지나가는 사람들은 많았으나 그 장님에게

동전을 주는 사람은 그리 많지 않았습니다.

어느 날, 장님이 쪼그려 앉아

빵조각을 먹는 것을 보고

한 청년이 장님에게로 다가왔습니다.


그리고는 불쌍했던지 그 장님을 위해

팻말의 글귀를 바꿔주기로 했습니다.

그 청년은 팻말에 있던 글귀를 지우고

그 위에 다시 쓰기 시작했습니다.


"저는 봄이 와도 꽃을 볼 수 없답니다."


그 후로 지나가는 사람들의 태도가 변했습니다.

장님을 바라보며 고개를 끄덕이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그들은 장님 앞에 놓인 깡통에

동전을 아낌없이 넣었습니다.


참 신기합니다. 글자 몇 개 바꿨을 뿐인데

사람들은 마음의 문을 열기 시작합니다.

그만큼 우리의 일상은 메말랐다는 반증이겠지요.


사람과 사람과의 거리는 종이 한 장 차이입니다.

당신의 풍부한 감성으로

그 간격을 없애 주시길 바랍니다.


분명 세상은 당신의 간절함으로 인해

아름다워질 것입니다.


- 김현태 -



하루하루, 지친일상의 위로가 되는 좋은글을 정리하여 전해드립니다.

http://bit.ly/2FA6xKG

" 365일 당신의 마음을 따뜻하게 36.5ºc " ▶ 365일 내내, 당신을 위한 글을 전해드립니다 ◀ ▶ 오늘도 당신에게 행복이 +1 되었습니다 ◀ ♥ 당신의 하루를 응원합니다 ♥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