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선 헌재 소장 임명권 에는 자신도 그렇게 변론 수수료를 받아 봤던 문재인이 기억을 하고 있기 때문.

문재인이 고 유병언 의 세모 빚과 변론을 통해 받은 99 억 수임료 와 양산 사저다. 차기 정부 여가 됐던 야가 됐던 특검과 청문회를 열어 전두환 전 대통령 의 재산을 환수한 전례 대로 국고로 들어와야 할 재산들 이다. 변론을 맡아 승소로 이끌었어도 고 유병언의 사저는 국고 환수 품목 이지 그 시절 감사 표시로 받아도 되는 양산이 아니다. 그런데 이것이 가능 했던 이유가 2008 년 정모 라는 명의자 에서 문재인이 정무 수석 으로 되면서 2009 년 명의가 바껴 가능해 진 거다.

주식 도 같은 방법이 될수 있다.

이것이 이루어 지고 있는지? 각서 대로 행 하고 있는지? 이를 위해 이미선 재판관의 명의 주식이 남편 명의로 돌아간 후 이를 지키는지 확인을 해야 한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