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름돋는 꿈

말을 잘 못해서 친구한테 말하듯이 반말로 쓸게요!


이건 내가 매년 꾸는 꿈이야 어릴때부터 덩치만 크지 체력은 약하고 몸도 좀 약했는데

매년 잠을 잘 못자거나 몸상태가 안좋을때마다 꾸는 꿈이 있어 ㅜ 내가 초등학교때부터 꾼 꿈인데, 이 꿈이 학교에서 일어나 그래서 초등학교땐 내 초등학교가 배경이엿고 중학교땐 중학교가 배경이였어 ( 지금 고1인데 아직 이번년도에는 그꿈 한번도 안꿈) 내가 아침에 학교를 등교해 그날마다 교장쌤이 나와서 애들 한명한명 인사해 그래서 매년 똑같이 속으로 욕함 ㅋㅋㅋ 아침부터 사랑합니다 강요해서 ^^ 그리고 내가 교실로올라가 근데 1교시가 무슨 교장쌤할말 있다고해서 전교생이 강당으로 모여 근데 갑자기 검은색 물체? 뭔가 흐물흐물하는게 나옴 귀신같은 형태가아니라서 애들 다 그냥 가만히 있어. 근데 그 검은물체가 애들을 지나칠때마다 애들을 먹는거처럼 애들이 하나하나 분리되 하ㅜ( 피가 어마어마하게 팡 하고 터지는 거처럼 많이 분출됨) 누구한명 그렇게되면 전교생이 소리지르고 도망가. 나는 도망가다가 친구랑 계단쪽에 숨음 항상 거기에 숨어 꿈속에서 내가 아 이꿈 또 꾸네라는 생각이 드는데도 행동은 똑같이 하더라 바보같이

다른 곳 보는새에 그 검은물체가 계단을 타고 올라와서 바로 내눈앞에 있어 그럼 그 검은물체가 내 친구를 먹어서? 내친구가 하나하나 분리되면서 죽어 내가 그걸 매번 울면서 쳐다봐 죽을 걸 아니까 근데 검은물체가 나보고

"10초줄게 도망가" 라고 말해 그래서 울면서 도망쳐 복도에는 다 피투성이야 언제부턴지 비명소리도 이제 안들려 이때 심장떨리는게 지금도 생각하면 떨림;;

내가 4층에있는 탈의실 옷장에 숨어 그럼 멀리서부터 비명소리가 하나하나씩 들리더니 옷장 문이 끼익 하고 열려 그리고 그 검은물체가 "찾았다" 하고 내 시야에서 피가 터지는게 보이면서 잠이 깨

근데 절대로 이 전에 잠이안깨 내가 죽는 과정까지 다 일어나야지만 잠이깨 그래서 그날따라 알람도 안울려 내가 이꿈을 초등학교 5학년때부터 꿨으니까 하 지금은 괜찮은데 초5땐 정말 컬쳐쇼크였어 친구가 내앞에서 터져서 죽고 나도 그렇게 해서 죽으니까 그땐 한동안 2년? 동안은 그 꿈꾸면 깨서 엄청 오열했던 거 같애 이 꿈이 뭘 뜻하는 건지 진짜 궁금해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