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대야 속 맥주한잔, 후쿠오카#7

정처없이 떠도는 골목 기행

첫 날부터 이어진 뚜벅이 여행은 초심을 잃지 않고 마지막날까지 이어졌다. 사람들 사이에서도 사진 많이 찍으러 가고, 설현도 왔다 갔었다고 하는 스테레오 카페로 모닝 커피를 즐기러 갔다. 이 카페를 찾아가는 길도 골목골목을 누벼야 찾을 수 있었다

건물 밖에 파란색으로 된 stereo coffee 간판 아래 깔 맞춤을 한듯 파란색의 나무 의자가 놓여져 있다. 의자에 앉아 인증샷을 찍는 사람들이 많이 있다. 따사로운 햇살이 강렬해질 때라 사진 타이밍을 보다가 그냥 포기하고 다시 골목길로 발걸음을 옮겼다.


뙤양볕 아래 버스를 탈 만도 했었는데 나도 친구놈도 묘한 아날로그적인 감성에 골목길을 조용히 걸으면서 주변을 구경하는 것을 좋아한다. 한 참 동안 미로와 같은 골목을 뚫고 지나가다 보니 일부 부서진 벽돌벽과 자판기가 함께 있는 모습이 지극히 평범하면서, 빛바랜듯한 분위기를 풍기고 있다. 실제로 분위기가 우와한 것은 아니고 사람들이 둘셋 모여서 담배를 태울만한 장소인것 같지만 카메라눈으로 보이는 모습이 좋았다.

원래는 갈비 냉우동을 먹기 위해 부지런히 걸어가며 살을 태웠지만 당일 아침에 급하게 메뉴만 정하고 간 매장은 대기 하는 사람들이 있는 것을 보니 제대로 왔나 보다. 앞에 3팀이 들어가고 종업원의 모습을 제대로 시야에 잡힐때 쯤 그와 함께 보이는 문구 한 줄.. '현금 결제만 가능합니다' 단 한 줄의 문구에 최첨단 문물인 카드만 가지고 있던 우리는 순간 쓸모없게 된 최첨단 문물을 가지고 태양 아래로 돌아갈 수 밖에 없었다

그나라의 전통적인 모습에는 전통의상이

바로 옆에 신사가 하나 있어서 들어가 보니 규모가 꽤나 크다. 일본 전통의상을 입고 사진을 찍는 모습이 마치 경복궁에서 한복을 입고 찍는 우리나라의 모습이 떠오르지만 한복이 아름답게 수놓아진 모습과는 달리 한 두명만이 입고 돌아다니고 있을 뿐이었다. 대신 사람이 많이 없는 고즈넉한 신사에 전통의상을 입은 두 명의 모습이 참 잘어울린다.

역시 그나라의 전통적인 모습이나 장소에는 전통의상이 참 잘 어울리는 것 같다.

손을 씻기 위한 곳도 물 흐르는 소리만 잔잔하게 들린다.

공원처럼 큰 신사를 한 바퀴 산책하며 돌고나서, 실패한 갈비 냉우동을 대신하여 늦은 점심을 먹으러 간다.

하카타역 푸드코트를 돌아다니다 연어덮밥을 보자마자 고민없이 들어갔다. 정갈하게 한 상으로 나오는 연어 덮밥과 반찬들은 더위만 먹은 우리에게 말없이 음식에만 집중하여 퐈이팅있게 먹을 수 있게 해주었다. 부드러운 연어와 탱글한 연어알에 톡쏘는 매력의 와사비가 더해져서 젓가락질을 멈추지 않게 해주었다

폭우였다가 화창하다 못해 뜨거운 날씨까지, 날씨가 가장 바빴던 후쿠오카

보고 싶었던 하카타역의 포켓몬 센터가 말도 안되는 허탈한 규모와 수준에 사진의욕마저 저버렸을 때, 밖으로 나온 우리를 반겨준 건 초점을 잃게 만드는 깊고 높은 파란 하늘이었다.

숙소로 돌아가 마지막 짐을 챙겨 공항으로 가야하는 스케쥴만을 남겨놓았다. 숙소로 향하는 길 신기했던 코카콜라 clear 와 함께 했다. 사이다랑 뭐가 다른지 잘 모르겠다.


처음 후쿠오카에 발을 내밀었을 때, 몰아치던 폭풍우를 지나 바늘 같은 햇살이 내리쬐는 날씨까지. 한번에 다양한 모습의 후쿠오카를 보고 간다. 오히려 그 날씨 속에 조용히 커피와 맥주 한 잔을 즐기며 여유롭게 보낸 나를 대신하여 날씨가 가장 바쁘게 움직였던 것 같다

친구와는 다른 스케쥴에 후쿠오카에 왔을 때처럼 다시 혼자 비행기를 타고 돌아간다. 그래서 그런지 친구와 떨어져 혼자 있는 공항에서 갑작스럽게 공허함과 아쉬움이 몰려온다. 괜히 공허함과 아쉬움을 핑계로 탑승전 마지막 라멘으로 달래지지 않을 속을 진정시켜본다.

2시간 남짓한 시간동안 후쿠오카의 야경이 인천공항의 야경으로 바뀌고, 다시 버스를 통해 익숙한 야경 속으로 들어왔다. 집 앞에 있는 횡단보도에 멍하니 서 있을 때, 후쿠오카 첫 날에 비에 절어 봉투에 담아 캐리어 구석에 넣어 둔 옷이 생각난다. 다시 일상이 있는 야경 속으로 모든게 돌아왔지만 아직 비에 절어 냄새나는 그 옷은 아직 후쿠오카의 때가 많이 남아있다.

열대야 속 맥주한잔, 후쿠오카 fin.

(2018.06.29~07.01)


열대야 속 맥주한잔, 후쿠오카

1편: https://www.vingle.net/posts/2616475

2편: https://www.vingle.net/posts/2617062

3편: https://www.vingle.net/posts/2617538

4편: https://www.vingle.net/posts/2618084

5편: https://www.vingle.net/posts/2618612

6편: https://www.vingle.net/posts/2618947

여행만큼은 급하지 않고 여유롭게, 의무감에 물든 여행이 아닌 시간을 즐기는 여행으로~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경주여행 맛집 용산회식당
stojieun
8
8
1
다양한 체험이 가득한 서귀포여행
findjeju
6
6
0
별빛 밤 아래 위스키, 몽골 #4
RedNADA
12
3
4
경주여행 사진스팟
stojieun
7
1
1
물개 깜순이
dkwk444
40
1
10
GIF
■327 집콕놀이에 푹빠진 막내집사&그리운 초코-♡
ys7310godqhr
18
4
9
남에게 유독 할 말 못하는 사람들의 속마음
FLYBOOK
13
18
0
죽기 전에 꼭 가봐야 할 세계의 축제 BEST 6
volotravel
36
66
0
별빛 밤 아래 위스키, 몽골#1
RedNADA
20
6
6
■ 323 별 따볼까냥~ *ㅅ*
ys7310godqhr
20
3
12
GIF
잠자는 울 강쥐들~~
pica383
7
1
1
Video
■324 조용히 강하게! >_<
ys7310godqhr
20
1
4
해외여행 가기 좋은 달 딱 정해줌
visualdive
59
100
3
흔한 강원도 아재의 오후시간
youknowthis
32
9
4
GIF
비오는 후쿠오카의 밤거리 (1) 인스타그램 : Http://instagam.com/lucid_graphy
lucidphoto
71
23
3
이번 여름 휴가는? 호캉스다!
ymakelove
58
134
0
잠깐만~~
pica383
7
1
0
GIF
[전시] 칸딘스키 & 음악을 그리는 사람들
veronica7
17
6
5
며칠 산책을 안하면. . .티를 팍팍 냅니다. . 나가고 싶다고;; 오늘 다행히도 날씨가 좋아서. .이모는 밤을 세고도 나와야했습니다. . 평일 낮이라 그런지 사람도 댕댕이들도 없어서 맘껏 놀다 왔어요. 열심히 지 갈질가다 내가 잘 오는지 확인도 하고ㅋㅋㅋ닭둘기들도 한번 건드려보고. . 어쩜. .낙엽 있는데로만 걷기도 해보고~ 빠삐용덕에 이모도 하늘한번 더 보고~♥
jaanan
21
2
4
조만간 일본 아침방송 완벽 예측.jpg
real896pc
55
6
12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