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다이어트 문화의 종말이 보이기 시작한 걸까요?

https://parade.com/891790/maggie_parker/diet-culture/



"드디어 다이어트 문화의 종말이 보이기 시작한 걸까요? 여기 이 셀럽들은 '예스'라고 답합니다."



사진 출처 : Lena Dunham(레나 더넘,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 수상) 트위터




제시카 크놀(Jessica Knoll)이 <뉴욕타임스>에 기고한 글입니다.

제시카 크놀, 작가 (이미지 출처 : 제시카 크놀 페이스북)



웰니스 산업을 박살 내라.

왜 그렇게 많은 똑똑한 여성들이 유해하고 사이비 과학적인 주장에 속을까요?


<로미와 미셸>


그날 여성 사업가를 위한 특별 메뉴가 있었더라도 아마 누구도 주문할 수가 없었을 겁니다. 누군가는 홀30(Whole30) 다이어트 프로그램을 지키려 열심히 노력하고 있었고, 누군가는 유제품을 먹지 않았고, 또 다른 누군가는 그저 '나쁜' 주말 후에 '좋은' 사람이 되려고 노력하고 있었기 때문이죠.


프로듀서는겉보기에는 좋아 보였지만, 사실 코르셋 아래에 있는 그녀의 배는 '공포 쇼'를 하고 있었습니다. 작가는 허벅지에 셀룰라이트가 너무 많아서 흉해 보인다고 말했고요


한때는 저도 제 자신을 신난 듯 나무랐습니다. 저는 제 몸을 경멸했고, 몸을 바꾸려고 고등학교 때부터 수년간 무급으로 헌신적인 노력을 기울였지만 폭식증만 얻었죠. 결혼을 준비할 때는 하루에 두 번 800칼로리만큼  운동했어요. 그때부터 칼로리와 음식량을 계산하기 시작했고, 쌀 대신 콜리플라워 알갱이, 13일 동안의 장 청소, 간헐적 단식, 그리고 설탕, 감자와 같은 가지류, 유제품 등 금지 음식이 일상에 자리 잡았습니다.


새로운 식이요법은 모두 똑같이 심한 폭식으로 결말이 났습니다. 저는 남편이 잠자리에 들기를 기다린 후 냉장고에 든 음식을 먹어치웠습니다. 남편이 "당신 괜찮아?"라고 묻는 말을 듣지 않으려고요. 그 후 며칠 동안 저는 '무결한 식사'의 제단에 몸을 던지곤 했는데,언제나 이 모든 과정을 다시 되풀이하는 시작점이 되어버렸죠.


저는 (세뇌된 것이지만) 증오하는 몸과 두려워해야 한다고 배운 음식 사이의 지독히도 불편한 관계를 '건강'이라고 불렀습니다. 이는 제가 웰니스 문화 즉, 에너지를 증가시키고, 염증을 줄이고, 암 위험을 낮추고, 피부를 치료하고, 장 건강과 임신 문제를 해결해준다는 사이비 과학으로 무장하고 똑똑한 여성들을 유혹하는 위험한 사기를 깨닫기 전이었습니다. '건강(웰니스)'라는 것을 뜯어보면 체중 감량이 중심에 있습니다. 이는 칼로리가 높고 맛있는 음식을 악마처럼 만드는 악랄한 오류를 일으킵니다. 마른 것이 건강한 것이고, 건강한 것은 마른 것이라고 말이죠.



거의 3년 전, 저는 뉴욕에서 로스앤젤레스로 이사했습니다. 사랑하는 사람을 잃고 이혼도 한 후에, 이사하는 것은 우리가 겪을 수 있는 가장 심한 스트레스 중 하나가 아닐까 싶은데요. 그래서 저는 먹는 것으로 해결하려고 했습니다. 당시 두 번째 책과 영화 각본도 준비하고 있었는데, 새로운 곳에서 새로운 사람들과 부딪쳐야 하는 상황까지 더해졌죠. 그렇지만 음식에 너무 집착한 나머지 그 어떤 것에도 집중할 수가 없었습니다. 이 상황에서 벗어나려고 필사적인 노력을 하던 중 '직관적인 식사'라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직관적 식사는 우리가 아기였을 때 가졌던 타고난 지혜를 되찾는 과정이라는 것을 대략 이해할 수 있었죠. 언제 먹는 것을 멈추어야 하는지, 어떤 맛이 좋은지, 그리고몸에 대한 느낌이 어떤지에 대한 것입니다. 하지만 음식을 제한하는 일을 멈추는 동시에, 자신의 몸이 원하는 몸보다 더 크더라도 보이는 그대로 받아들이는 것을 배우는 부분 탓에 처음에는 받아들이기가 쉽지 않았던 점도 있었죠.


검색을 한 후 제가 이사 온 곳 근처에 직관적 식사를 창시한 두 분 중 한 명이 있다는 사실을 알고는 전화를 걸었습니다.


직관적 식사는 수십 년 전부터 있었지만, 갑자기 많은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아마도 여성들이 마침내 우리를 상처 입히고 착취하는 시스템에 대해 깨닫기 시작했기 때문일 것입니다. 또 우리도 추진력이 있고 야심이 있으며 에너지가 필요하기 때문일 것입니다. 어지럼증을 느끼게 하는 녹색 채소 에너지가 아니라 남자들이 먹는 푸짐하고 맛있는 음식을 먹는 데서 오는 진짜 에너지 말입니다.


예전에 살던 뉴욕에서도 영양사의 조언을 듣기 위해 많은 돈을 지불했었어요. 제가 영상사에게 "전 음식을 매우 좋아하고 항상 식욕이 왕성해요"라고 말했을 때, 그녀는 마치 내 앞에 험난한 길이 펼쳐져 있는 듯 동정하는 눈길로 고개를 끄덕였죠. "사실은요."라고 그녀는 얼굴을 찡그리며 말했습니다. "당신은 작은 사람이고 많은 음식을 필요로 하지 않아요."


새로운 영양사는 다른 견해를 가지고 있었습니다. 고맙게도 그녀는 "정말 선물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음식을 사랑하다니. 그것은 인생에서 가장 큰 즐거움 중 하나입니다. 식욕을 선물로 생각하면 어떨까요?" 그런 과격한 제안을 듣고 잠시 머리를 감싸고 멍하니 있다가 울기 시작했습니다.


새로운 영양사에게 코칭을 받은 지 2년이 지났을 때, 저는 전보다 더 가벼워졌어요. 음식은 제 삶의 일부분입니다. 즐거운 부분이죠. 하지만 제가 스스로 음식을 금지했을 때처럼 음식에서 거부할 수 없는 맛을더 이상느낄 수는 없습니다. 제 몸은 과거에 제가 음식을 제한하거나 폭식하지 않았을 때 언제나 그랬던 것처럼, 자연스럽게 보여요. 언젠가 제가 어리석게도 균형이라고 칭송했던 '좋은'날과 '나쁜' 날은 제게 더 이상 없습니다.


때때로, 스트레스를 받을 때 저는 음식으로 스스로를 위로합니다. 제 영양사는 이 또한 저를 만족시킬 수 있는 배고픔이라고 확신을 가지고 말해줍니다. 감정적인 식사는 극복 메커니즘입니다. 우리는 그것이 건강에 좋지 않은 습관이며 지워버려야 하는 습관이라고 들었습니다. 하지만 우리가 듣는 이런 말 또한 또 다른 선의의 거짓말입니다. 모닝커피에 보드카를 타서 먹는 일과 다른 것입니다. 일단 '건강'이란 이름으로 제 자신을 판단하는 일과 육체적인 배고픔을 느낄 때만 먹어야 한다는 생각을 버리자 폭식이 멈추었습니다.


저는 더 이상 음식을 완전함, 무결함, 죄스러움, 속임수(치팅)라는 단어로 정의하지 않습니다. 음식에는 도덕적 가치가 없습니다. 제 몸무게도 마찬가지입니다. 이렇게 저는 여전히 제 외모와 제 가치를 분리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외모와 가치는 35년 동안이나 얽힌 두 개의 목걸이입니다. 얇은 금속 쇠사슬이 얇은 금속 매듭에 묶여있죠. 결국, 저는 이 둘을 떼어낼 겁니다.


저는 제 피부에 대해서는 좋게 느낍니다. 그렇긴 하지만, 아마도 제 몸을 사랑하는 일은 없을 듯합니다. 하지만 괜찮습니다. 저는 자신의 몸을 사랑하는 일은 외모에 집착하는 사회에서 비현실적인 목표일뿐만 아니라 이루기 어려운 목표라고 생각합니다. 누구도 남성들에게 충만하고 의미 있는 삶을 살기 위해서는 자신의 몸을 사랑해야 한다고 말하지 않습니다. 몸을 존중하기 위해 우리의 몸을 꼭 사랑할 필요는 없습니다.



다이어트 산업은 바이러스입니다. 바이러스는 똑똑하죠. 또 적응력이 좋아 수십 년 동안 살아남았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위험합니다. 2019년, 다이어트는 건강함과 무결한 식습관을 선사한다며 현대 페미니스트들에게 건강을 가장하여 참여토록 독려합니다. 건강 인플루언서들은 전후 비교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올려 스폰서와 수십만 명의 팔로워를 끌어들입니다. 축 늘어진 모습을 활력 있는 모습으로, 소심한 모습에서 자신감 넘치는 모습으로, 멍한 머리 상태를 명쾌한 상태로 그려냅니다. 하지만 당신이 '좋은' 것처럼 보이기 위해 자신을 박탈하고, 벌하고 고립시킨다면, 좋은 기분을 느끼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제가 가장 건강한 것처럼 보일 때 사실 저는 가장 아프고 외로웠습니다.


미국 심장 협회가 제시한 최근 예비 연구 결과건강 개선에 도움이 된다는 점이 과학적으로 증명


웰니스(Welliness) 산업은 다이어트 산업이고, 다이어트 산업은 여성들이 스스로를 작게 만들기 위해 벌을 주거나 따르지 않아서 벌을 받는 권위적 뷰티 기준을 강요합니다. 여기서 오는 스트레스는 우리의 건강에도 해를 끼칩니다. 저는 날씬한 백인 여자인데요, 더 날씬해지지 못한 것에 대해 내가 겪은 수치심과 조롱은 '덜 순종적인 몸을 가진 여자들'이 겪고 있는 고통에 비하면 아무것도 아닙니다. 시간과 여유가 있는 사람들에게만 운동을 장려하는 웰니스는 대체로 백인, 특권층, 이미 마른 체격의 여성들을 만족시키는 특권적 사업에 불과합니다.


마지막으로, 웰니스 산업은 또한 여성들이 자신의 몸에 대해, 심지어 영양을 공급할 때조차스스로내리는 결정을 믿으면 안 된다는 보이지 않는 모욕적인 메시지를 만들어 내는 데도 기여합니다. 우리는 일종의 '프로그램'을 고수해야 하며 그렇지 않으면 궤도를 이탈할 것이라 위협하면서요.


남성에게 더 매력적이면서 덜 위협적이 되도록 우리 자신을 상처 입히길 요구하는 시스템을 스스로 계속 추종하면서 우리가 여성에 대한 괴롭힘, 학대, 억압을 근절하도록 독려할 수는 없습니다.


하지만 이것이 바로 우리가 점심 식탁에 둘러앉아 우리의 위장을 공포 쇼로 몰아넣으며 하는 일입니다.


이미지 출처 : 위키피디아 'Bechdel test'



영화 평가에 쓰이는 벡델 테스트라고 불리는 것이 있습니다. 1985년 성 평등을 평가하기 위해 미국의 만화가 앨리슨 벡델이 개발한 이 방법을 통과하기 위해서는 세 가지 요건을 충족해야 합니다. (1) 남자 이외의 다른 주제에 대해 (2) 서로 이야기하는 (3) 적어도 두 명의 여성 주인공이 있어야 합니다. 단순하게 들리지만 충격적인 수의 영화들이 이 테스트를 통과하지 못했습니다.


2019년에는 새로운 종류의 테스트를 제안합니다.

여성 여러분, 두 명 이상의 여성이 모였을 때 몸과 다이어트에 대해 언급하지 않으면 어떨까요? 그것은 작은 저항의 행위이며 우리 자신에 대한 친절일 것입니다.


남성들은 사업 상 점심 식사를 할 때 몸에 있는 모든 결점을 지적하면서 시간을 낭비하지 않습니다. 남성들은 과거보다 더 많이 이루기 위한 아이디어, 전략, 계획을 논의합니다. 그렇게 점심을 먹읍시다. 누가 저랑 같이 식사할래요?



(이 이야기가 마음에 든다면 주위 분들에게도 추천해주세요.)

인생의 전환점이 되는 책,Golden Affair Books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헬갤러 의심받는 김세정.jpg
real896pc
66
8
40
헬갤러 의심받는 김세정.jpg
프로 운동선수 기죽이는 배우
water101
131
14
40
프로 운동선수 기죽이는 배우
턱걸이(Pull-up)의 기초 (Home 스포츠)
ljh921016
34
0
47
턱걸이(Pull-up)의 기초 (Home 스포츠)
<홈 스포츠> 스쿼트 자세와 방법!
ljh921016
48
2
57
<홈 스포츠> 스쿼트 자세와 방법!
푸시 업의 자세와 종류!! (Home 스포츠)
ljh921016
66
6
149
푸시 업의 자세와 종류!! (Home 스포츠)
숀리의 8주 다이어트 식단표
ljh921016
53
2
82
숀리의 8주 다이어트 식단표
[퇴근길 한잔] 취업, 결혼 잔소리는 그만! 명절 멘탈 보호를 위한 술
visualdive
8
1
5
[퇴근길 한잔] 취업, 결혼 잔소리는 그만! 명절 멘탈 보호를 위한 술
따뜻한 이것 한 잔이면 과식해도 걱정 뚝?
newsway
16
0
23
따뜻한 이것 한 잔이면 과식해도 걱정 뚝?
한국영화에 대해 얘기하는 중국의 격투가
real896pc
48
12
11
한국영화에 대해 얘기하는 중국의 격투가
[한입뉴스]16일부터 전자증권제도 시행 ,대한상의와 한국노총 호프미팅, 아람코사태로 국내 정유업계 긴장 ,DLF 만기 도래 손해 현실화 ,2기 신도시 미분양 사태 해소조짐 ,통합 OTT ‘웨이브’ 출범, 사태 100일 맞은 홍콩 경제위기 ,美 “이란, 사우디에 미사일 10여발 발사”, 현대 美앨라배마에 3억불 투자, 설악산 케이블카 결국 좌초
econovill
2
0
0
[한입뉴스]16일부터 전자증권제도 시행 ,대한상의와 한국노총 호프미팅, 아람코사태로 국내 정유업계 긴장 ,DLF 만기 도래 손해 현실화 ,2기 신도시 미분양 사태 해소조짐 ,통합 OTT ‘웨이브’ 출범, 사태 100일 맞은 홍콩 경제위기 ,美 “이란, 사우디에 미사일 10여발 발사”, 현대 美앨라배마에 3억불 투자, 설악산 케이블카 결국 좌초
<플레이보이> 커버 장식한 최연소 억만장자 카일리 제너
eyesmag
12
0
10
<플레이보이> 커버 장식한 최연소 억만장자 카일리 제너
100일 헬린이 탈출 스트레칭
akaJason
2
0
0
100일 헬린이 탈출 스트레칭
현재 논란 중인 한국 콜마, 콜마는 어떤 기업?
beauduck1253
40
6
17
현재 논란 중인 한국 콜마, 콜마는 어떤 기업?
긍정적인 사람은 자신을 있는 그대로 잘 드러낸다.
kungfu1
4
0
0
긍정적인 사람은 자신을 있는 그대로 잘 드러낸다.
살 안찌는 체질 만들기! 대사량 높이는 운동 5
ggotgye
202
7
275
살 안찌는 체질 만들기! 대사량 높이는 운동 5GIF
불면증에 시달린다면 이 허브를
YunjeongYun
17
2
7
불면증에 시달린다면 이 허브를
신형만이 진짜 멋있는이유!!
rnscks0414
35
7
5
신형만이 진짜 멋있는이유!!
가을 첫 번째 차tea (feat.리틀포레스트)
YunjeongYun
13
0
1
가을 첫 번째 차tea (feat.리틀포레스트)
"집밥 백선생" 명절 음식 활용법 5
visualdive
19
1
17
"집밥 백선생" 명절 음식 활용법 5
자연스럽게 슬럼프를 극복하는 방법
passionoil
7
0
5
자연스럽게 슬럼프를 극복하는 방법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