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 내 차에 똥 싸고 튄 소개팅남

우선 방탈 죄송해요 황당한 일을 겪어서 모두와 공유하려고 활성화된 곳에 올려요


아오 진짜 다시 생각해도 토할 것 같아요


빠른 음슴체 할게요



주말에 대학동기가 소개팅 해볼 생각 없냐 연락옴


회사 동기라는데 받아본 사진 느낌 괜찮아서 수락하고


어제 저녁에 혜화에서 만나기로함


내 회사는 디지털단지역에 있고 소개팅남은 종로였음


출퇴근 자가로 하는 나는 내 차타고 갔는데 차 댈 대가 없어서 마로니에에서 좀 멀리 구석진 곳에 주차하고 걸어감



소개팅남 나보다 가까운데서 오면서 15분이나 늦게 온 것부터 맘에 안들었지만 날도 덥고 퇴근시간인거 감안해서 걍 참고 밥 먹으러 감


하이디라오 가자기에 나 향 강한거 못 먹는다고 했더니 맛조절 가능하다고 자기 믿으라기에 감


역시 난 몇 입 못 먹고 숟가락 놓음 소개팅남 고기추가 사리추가 등등 해서 아주 싹싹 긁어먹음


식사중에 연애 몇번 해봤냐 이런 날씨에 화장 그렇게 많이 하면 안 덥냐 차종이 뭐냐 등등 별 괴상한 질문들 하길래 아 이번엔 꽝이구나 싶어서 걍 대충 네네 하고 말았음



밥 먹고 나니 계산하길래 근처 스벅에서 커피라도 사서 보내려고 들어감 난 아아 소개팅남은 무슨 이름 겁나 긴 프라푸치노 같은거 시킴


그리고 음료 나오자마자 그 자리에서 거의 원샷함ㅋㅋ목 마르다고


시간도 아끼고 잘 됬다 싶어서 한 5분도 안 되서 카페 나옴 자꾸 이상한 포인트잡아 질문하는 것도 이제 그만 듣고 싶었음


담날도 출근해야 하니 이쯤에서 헤어지자 하니까 이 소개팅남이 자기 종로까지 좀 태워다 달라함 아니 버스타면 한방인데 왜


친구 회사 인맥이니 마지막 선행이라 생각하고 그냥 알겠다 했고 같이 주차해둔 곳까지 걸어가는데 그 말많던 소개팅남이 시간이 갈수록 조용해짐 왜 그런지 궁금하지도 않았음 그냥 이상한 소리 안하니까 좋았음



차 타고 골목 빠져나오는데 주택가라 그런가 내가 주차했을 때보다 더 많은 차가 골목에 주차되어 있었음


빠져나가는데 시간 좀 걸리겠다 생각하고 있는데 갑자기 자기 화장실 가고 싶다는거임


아니 주택가 한복판에 공중화장실이 어딨음


예?하면서 봤더니 얼굴에서 땀이 막 흐름 배가 아픈것 같았음


갑자기 나도 막 다급해져서 조금만 참으라고 바로 앞에 서울대 병원으로 가겠다고 거기 화장실 쓰라고 하면서 골목을 요리조리 빠르게 빠져나옴



그러다 드디어 차도에 닿아서 이제 유턴해서 병원 들어가면 된다 말하려는데 그..상상하기 싫은 소리가 들림ㅋ


그리고 곧 냄새가 풍김..


하.. 진짜


설사를 한 것 같은데 진심 올해 들어서 최악의 순간 베스트였음


소개팅남 얼굴 진짜 터져 나갈것같고 난 심장이 터져 나갈것 같았음


어찌어찌 병원 들어가서 주차하고 소개팅남 내림


근데 물설사 였는지 조수석 시트에 잔여물이 묻음ㅠㅠ


진짜 울고 싶었음..ㅠㅠ


그리고 문제의 소개팅남


이 똥쟁이가 어린이 병원 화장실에 간 뒤 잠수를탐ㅎ

하루가 지난 지금까지도 연락을 안 받음 하....

내 차 세탁비 안 주고 튄거임ㅎ 미안하다는 말 한마디 없이ㅎㅎ


원래 세탁비 받을 생각 없었음 사람은 누구나 실수할 수 있으니까


근데 이런식으로 잠수타는건 좀 아니지 않음?


어제 전화도 안 받는 그 새끼 30분 가까이 기다리다가 병원 안에서 또 30분 찾고


찾다가 찾다가 없어서 혹시 배아파 쓰러져 응급실 간건 아닌가 싶었지만 당연히 아니었음


차 몰고 집에 오는데 냄새 때문에 차문 다 열고 달림


에어컨을 풀로 틀어도 더워서 울었음


진짜 울었음 너무 짜증나고 어이가 없어서ㅋㅋ


오늘 오전 10시쯤 동기한테 연락했는데 이 년이ㅋㅋㅋ그 새끼 회사에 나오기는 했는데 사정 들어보니 안타깝다며 제가 찬음료를 사준게 화근이었다는 식으로 얘기하는데 이게 말이야 방구야?ㅋㅋ내가 이름도 잘 모르겠는 음료를 사줬겠냐 지가 사달라 한거지계속 말 돌리면서 연결을 안해주고 자기가 대신 사과하겠다길래 그럼 세탁비도 너가 대신 줄거냐 했더니 그걸 왜 자기가 줘야 하냐고 실랑이 벌임ㅋㅋ그 이후로 동기년도 연락이 안됨ㅋㅋ


이것들이 쌍으로 미친건가 해서 내일 외근 갔다가 그 새끼들 회사에 가볼 예정임 20명이 안되는 작은 회사라니 들 찾는건 간단할거임


본인에게 진심어린 사과만 들었어도 그냥 넘어갈 일이었는데 이런건 참을 수가 없음



들 어떻게 조질까 말 고르다가


너무 어이가 없는 일이라 올려요


전 말빨이 좋은 편이 아니라 그런데


짧고 굵게 강펀치 날릴 수 있는 폭언 있으신 분은 댓글로 좀 공유해주세요. 너무하다고 생각해도 좋아요 전 분노와 짜증이 가득차 있으니까요.


ㅊㅊ 네이트 판


진짜 쌍으로 개처돌았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니 남의 차에 똥을 지리고 도망치는건 진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동기년도 진짜 가관이닼ㅋㅋㅋㅋㅋㅋ 사과만 하면 다냐 세탁비 내놔..... 미친넘들아...........

썰찌는 장인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