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가 너무 보고 싶다

네가 너무 보고 싶다.

우리는 매일 다른 곳에 있었고, 매일 다른 사람과 대화를 했고, 매일 다른 옷을 입고 머리 스타일도 시시각각 변했는데,

그 모든 것 속에 꾸준한 우리.


그걸 보고서 잠시 깨달았다.


아! 내가 만약 네 이름 앞에 ‘나의’ 라는 말을 붙일 수 있다면,

한 사람의 이름 앞에 어쩜 유치하고도 제한적인 말이 허락된다면,

그건 바로 이런 시간들을 통해서가 아닐까 하고.

- 텀블러 re-20을 편집 함.

뉴스와이슈 ・ 영감을주는이야기 ・ 일상생활 ・ 음식
박수쳐주세현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