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 올림픽 공원에 나타난 초대형 고양이?

고양이는 세상의 주인이다

서울 중심에 증강현실(AR) 동물원이 등장했다. SK텔레콤이 8월 13일부터 25일까지 서울 올림픽 공원과 여의도 공원에서 운영하는 ‘AR동물원’ 서비스를 시작한 것. 이용자들은 통신사와 상관없이 스마트폰에서 ‘Jump AR’ 앱을 실행한 후 공원 잔디밭을 향해 비춰 거대 고양이, 랫서팬더, 자이언트 비룡 등과 같은 가상의 동물을 만나볼 수 있다. 이어 화면에 나타난 AR 동물을 클릭하면 앙증맞은 모습으로 춤을 추거나 말풍선이 등장하기도. 서비스 시작을 기념하는 의미의 초대형 고양이 조형물도 공원에 설치되어 실제로 거대 동물을 보는 듯한 기분도 느낄 수 있으며, 동물과 사진을 찍고 SNS에 공유하면 추첨을 통해 경품을 주는 등 다채로운 이벤트도 마련될 예정. 서울을 시작으로 대전, 대구, 광주 등 전국 주요 도시 공원에 AR동물원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니 기존 동물원과는 색다른 즐거움을 느끼고 싶다면 이번 주말 AR동물원으로 떠나보자.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패션, 뷰티, 라이프 스타일 디지털 매거진 <eyesmag> 입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