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재경 “달빛조각사, 누구나 쉽고 편하게 즐길 수 있는 게임”

모바일 게임 ‘달빛조각사’ 토크 프리뷰 개최

XL게임즈가 개발하고 카카오게임즈가 서비스하는 모바일 MMORPG ‘달빛조각사’는 어떤 게임일까요? 이에 대한 질문에 XL게임즈 대표이자 게임의 개발을 주도하고 있는 송재경 대표가 답변하는 ‘달빛조각사 토크 프리뷰’가 2일, 판교 XL게임즈 본사에서 개최되었습니다.


/디스이즈게임 현남일 기자 

토크 프리뷰는 XL게임즈 송재경 대표가 먼저 <달빛조각사>에 대해 많이 궁금해 하는 사항들에 대해 답하는 것으로 시작되었다.


1. 달빛조각사는 어떤 특징을 가진 게임인가?

<달빛조각사>는 동명의 게임 소재 판타지 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모바일 MMORPG다. 원작 소설은 남희성 작가가 카카오페이지를 통해 연재해 국내에서 가장 성공한 인터넷 연재 게임 판타지 소설 중 하나로 손꼽힌다. 모바일 게임은 이러한 원작의 주요 매력 포인트를 살린 MMORPG로,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게임을 표방한다.


2. 달빛조각사 원작 소설에서 세계관 등 같은 점은? 또 다른 점은 무엇인가?

원작은 가상의 게임 ‘로열 로드’를 배경으로 그 안에서 벌어지는 모험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기본적으로 모바일 게임은 이러한 원작의 플롯을 그대로 따라가지만, 아무래도 실제 ‘모바일 게임’이기 때문에 원작 소설을 그대로 따라가는 것 보다는, 모바일 게임 특유의 재미와 매력을 살리는 방향으로 준비하고 있다. 

3. 달빛조각사 원작은 방대한 콘텐츠를 담고 있는데, 출시 시점에서 콘텐츠의 양은?

실제로 원작은 굉장히 오랜 기간 연재했고, 단행본도 50권이 넘는다. 그렇기에 이 모든 것을 모바일 게임에 한꺼번에 담는 것은 어렵다. 일단 게임 <달빛조각사>는 소설로 치면 처음 1~2권의 내용을 담은 분량을 오픈 때 선보일 수 있을 전망이다. 당연하지만 그 뒤로 계속 업데이트를 진행해서 소설의 내용을 따라갈 것이다. 그리고 소설에는 없는, 게임에서만 볼 수 있는 여러 플러스 알파적인 스토리도 들어갈 것이다.  


4. 달빛조각사 소설을 원작으로 한 이유? 게임으로 구현하게 된 이유는 무엇인가?

송재경 대표와 XL게임즈는 어쩌다보니 계속해서 ‘원작’이 있는 모바일 게임을 만들고 있다. <달빛조각사>는 젊은 층에서 많은 인기가 있는 소설이며, 또 게임과도 굉장히 밀접한 소재를 가지고 있는 작품이다. 이러한 점을 고려했을 때 굉장히 적합한 타이틀이라고 생각해 실제 게임화를 추진하게 되었다. 

5. MMORPG 시장 속 달빛조각사만의 차별화 전략은?

일단 게임 <달빛조각사>는 그래픽이 아기자기하고 귀여운 스타일이다. 최근 선보이는 MMORPG들은 실사풍의 그래픽을 내세우는 경향이 많은데, 그러한 분위기에서 차별화가 된다. 또한 거대 오픈필드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무언가 넓은 세계를 누비며 모험한다는 느낌을 받을 수 있다. 아무래도 송재경 대표를 비롯해 XL게임즈 개발진들은 초기 MMORPG부터 게임 개발 경력이 오래된 사람들이기 때문에, 일정 부분 ‘레트로 MMORPG’의 감성도 느낄 수 있다.


6. 출시 일정은 어떻게 되는가?

현재 카카오게임즈와 함께 게임의 정보 공개 및 출시 일정을 조율하고 있다. 늦어도 4분기 내에는 게임 출시와 관련된 구체적인 정보를 공개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다음은 송재경 대표의 게임 설명 직후 이어진 기자들과의 질의 응답을 정리한 것이다.


Q: ‘송재경’ 하면 <바람의 나라>, <리니지>를 떠올리는 사람이 많다. 전작들의 감성을 <달빛조각사>에서도 느낄 수 있을지? 그리고 모바일 게임은 사실상 첫 도전인데 이에 대한 각오는?


<바람의 나라>나 <리니지> 를 만들언 시절의 감성을 나름대로 계속 이어가고 싶지만, 요즘 관점에서 보면 너무 올드한 스타일. 젊은 게이머들에게는 맞지 않는 감성일지도 모른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퍼블리셔인 카카오와 많은 부분을 이야기 하고 협의했다. 젊은 유저들도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게임을 만들려고 했고, 그러면서도 레트로한 감성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본다.


그리고 XL게임즈에 있어 모바일 MMORPG는 <달빛조각사>가 첫 도전작이 맞다. 그렇기에 이번에는 한번 제대로 해보려고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또 열심히 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와 관심을 부탁한다.


Q: <달빛조각사>는 라이트한 게임인가? 아니면 옛날 MMORPG같은 하드코어함이 살아 있는 게임인가?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라이트한 게임을 추구한다. 오픈 필드에 하우징도 있어서 <아키에이지> 같은 작품을 떠올릴 수도 있다. 하지만 실제로 해보면 <아키에이지>나 기타 기존에 선보였던 MMORPG 같은 하드코어함은 없을 것이다.

Q: 원작 소설의 배경이 되는 게임 ‘로열 로드’는 직업 자유도가 굉장히 높다는 특징이 있었다. <달빛조각사> 게임 또한 직업의 자유도가 높을까?


소설과 게임은 다르다. 아무래도 소설은 글로 쓰다 보니 그런 부분에서 굉장히 자유롭게 상상의 나래를 펼칠 수 있지만, 게임은 바로 그걸 구현하기가 어렵다. 그런 부분에서는 아무래도 원작과 조금은 차이가 있을 것이다, 하지만 이를 대처하는 또 다른 매력도 있는 만큼 지켜봐주었으면 한다. 



Q: 원작 소설을 쓴 남희성 작가는 공공연히 자신의 작품을 게임으로 만드는 것에 많은 관심을 보여왔다. 어떻게 연락하고 협의하게 되었는가?


원작으로 삼을 만한 만화나 소설, 등 여러 콘텐츠를 알아보다가 <달빛조각사>에 대해 알게 되고 게임으로 만들기에 정말 적합하다고 판단해 작가님과 접촉하게 되었다. 다행히도 작가님도 XL게임즈와 송재경에 대해 잘 알고 있어서 수월하게 협의가 되었다. 현재 작가님도 우리 게임에 대해 많은 관심을 보여주고 있으며, 여러 방법으로 협력하고 있다. 다만 게임을 만드는 것에 대해서는 전적으로 개발진을 믿고 맞겨주고 계신다. 

Q: 카카오게임즈를 퍼블리셔로 선택하게 되었다.


XL게임즈 회사 차원에서 여러 일이 있었지만, 어찌되었든 결과적으로 최고의 퍼블리셔인 카카오게임즈를 만나게 되어서 굉장히 만족스럽다. 카카오게임즈 남궁훈 대표님, 조계현 대표님 모두 훌륭하신 분들이고, 직접 게임 개발에 대해 협의하게 되는 실무진이나 PM님들도 모두 훌륭하고 좋으신 분들이다. 


그리고 우리도 카카오게임즈를 통해 최근 게임의 트렌드와 여러 필요한 사항들에 대해서 이야기를 많이 듣는다. 이러한 점 덕분에 <달빛조각사>를 더 훌륭한 게임으로 유저들에게 선보일 수 있을 것 같다.



Q: 아무래도 요즘 시대는 다른 모바일 게임 경쟁작도 많아 특별하게 신경을 쓴 부분이 있을 것 같다.


확실히 세상이 많이 바뀐 것도 있고, 경쟁작도 많으며, 유저들의 성향도 많이 바뀌었다. 과거 PC 온라인 게임 시절에는 사실 다른 경쟁작이 그리 많지 않았기 때문에, 유저 입장에서도 선택지가 많지 않았지만, 요즘은 유저가 마음에 안 들면 즉시 다른 콘텐츠로 갈아탄다. 게임 말고도 즐길 수 있는 엔터테인먼트가 많은 것 또한 이러한 경향에 영향을 끼치는 것 같다.


그래서 <달빛조각사>는 가능한 유저들이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게임을 추구한다. 물론 만드는 사람들이 옛날 사람들이긴 하지만, 카카오게임즈를 포함해 여러 사람들로부터 많은 이야기를 들어서 최대한 게이머들이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게임으로 선보이고 싶다.

Q: XL게임즈는 게임의 ‘디테일’에 많은 신경을 쓰는 것으로 유명하다. <달빛조각사> 또한 마찬가지인가?


나름대로 놓칠 수 없는 디테일은 많이 신경 쓰고, 살리려고 한 것이 맞다. 하지만 관점을 조금 다르게 보면 너무 “우리가 만들고 싶은 게임”만 만들려고 하는 것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든다. 너무 공급자적인 마인드에서 게임을 만든다고 할까? 그래서 <달빛조각사>는 수요자 입장에서 게임을 만들어보고 싶다. 거창하게 디테일이 살아있는 게임보다는 사용자 입장에서 재미있게, 또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게임으로 평가받기를 원한다.



Q: 게임의 조금 더 상세한 정보와 출시일 소식은 언제쯤 들을 수 있는가? 


게임의 일정과 관련해서는 카카오게임즈와 끊임없이 소통하고 있다. 조만간 게임의 자세한 정보를 공개하는 자리를 별도로 마련할 것이다. 그리고 출시는 앞서 말한 것 처럼 올해 4분기를 넘기지 않을 것이며, 이 역시 상세 일정을 발표할 것이다.


참고로 카카오게임즈는 글로벌 퍼블리셔이기도 하지만, 우선은 한국에서 성공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한국에서 먼저 잘하고 세계 시장으로 진출할 것이다. 최근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서 1위에 올라 화제가 되기도 했는데, 모두 카카오게임즈의 뛰어난 마케팅 능력 덕분이라고 생각한다. (웃음)  

어디서나 볼 수 있는 게임 뉴스는 이제 그만, 디스이즈게임이 당신의 인사이트를 넓혀드립니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직캠] 진모짱과 네코제X블리자드, 뮤지션 이나현 게임 음악 라이브 - 메이플스토리 Catch your Dreams
jinmozzang
0
2
0
[스낵북 이벤트] 연휴를 돌려줘! (최대 30% 캐시백)
snackbook
2
0
0
[책추천] 몽환적인 기분을 느끼고 싶을 때 읽으면 좋은 책 5
FLYBOOK
4
10
0
코지마 히데오 감독이 전하는 '데스 스트랜딩'과 연결의 가치
thisisgame
2
1
1
모바일 RPG 게임 리니지 2M 공략!
mysport
1
1
0
[펌]친구가 독일회사 하나 말아먹은 썰.jpg
real896pc
92
10
4
"브롤스타즈는 우리가 하고 싶은 게임을 실패 걱정없이 만든 결과물"
thisisgame
1
1
0
[책추천] 추석 연휴 동안 정주행하기 좋은 시리즈 소설책 5
FLYBOOK
5
6
0
“업데이트 앞둔 패스 오브 엑자일, 지금이 플레이할 적기!”
thisisgame
1
0
1
슬슬 금손들 나타나는 캐치마인드 모바일
DONcutlet
34
8
4
앱스토어를 떠도는 쓰레기 게임들의 실체.jpg
real896pc
36
14
0
유비와 양 웬리의 만남? 삼국지14, 출시 앞두고 은하영웅전선 컬래버 발표
thisisgame
2
0
3
"게임중독은 의료적 치료 방법도 없고, 게임이 원인도 아니다"
thisisgame
3
4
0
이영도 작가의 '눈물을 마시는 새', 게임으로 개발된다
thisisgame
3
1
1
아도니스 이벤트
anbyang3
0
0
0
'니드 포 스피드 히트' 게임 출시 기념, 푸마 'Hi OCTN' 협업 스니커 발매
eyesmag
3
2
0
"게임 업계 버그를 고치겠다" 노동조합 만든 프로그래머
thisisgame
1
0
0
리니지 2M 활요정 엘븐 스카우트 키우기!
mysport
1
1
0
[책 추천] '시간'에 대해 생각할 수 있는 책
FLYBOOK
7
16
0
[책추천] 독특한 세계관이 돋보이는 판타지 소설 5
FLYBOOK
2
12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