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사진의 거장’ 피터 린드버그, 별이 되다

Editor Comment

피터 린드버그(Peter Lindbergh)

피터 린드버그가 처음 사진에 발을 들인 건 사진작가 한스 룩스(Hans Lux)의 어시스턴트로 일하게 되면서부터다. 그 후 <보그> 이탈리아와 연을 맺게 되면서 본격적인 패션 포토그래퍼의 길을 걷게 됐다. 당시 그의 나이 34세였다. 질 샌더(Jil Sander), 프라다(PRADA), 캘빈 클라인(Calvin Klein) 등 수많은 브랜드 광고 촬영과 <하퍼스 바자> 매거진 화보를 맡으며 40년간 활동을 이어왔다. 특히 1980년대 중반부터 90년대까지 유명 셀럽과 모델들의 화장기 없는 자연스러운 모습을 흑백 사진에 담으며 독보적인 사진 세계를 구축해나갔다.

‘자연스러움이 최고의 아름다움’이라 말했던 피터 린드버그. 동시대에 활동하며 시대를 풍미했던 나오미 캠벨(Naomi Campbell), 케이트 모스(Kate Moss), 신디  크로퍼드(Cindy Crawford), 장윤주 등 국내외 셀럽들의 애도가 이어지고 있다. 많은 이들의 진심 어린 추모는 그가 살아온 삶의 반증일 터. 그는 떠났지만 그가 남긴 한 편의 영화와도 같은 사진들 속에서 영원히 기억될 것이다.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패션, 뷰티, 라이프 스타일 디지털 매거진 <eyesmag> 입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