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에서 AV배우로 살아간다는 것

영화는 AV배우 사쿠라마나가 쓴 소설 '최저'가 원작

현직 AV 배우인 사쿠라 마나의 소설 데뷔작을 <64>의 타카히사 감독이 연출했다. 과거 배우였던 어머니가 고향에 돌아오며 곤란한 입장에 빠진 여고생, 현재 배우라는 직업에 만족하지만 어머니가 알게 되어 난처한 20대 여성, 남편과 잘 지내면서도 AV 배우로 지원하려는 유부녀의 이야기.


'직업에 귀천이 없다'는 말이 실은 그렇지 않다는 것도 알고 있고,

av배우라는 직업이 떳떳하지 못한 일이라는 것도 알고 있지만,

저들이 저만한 멸시를 받고 견뎌내야 할만큼 그게 죄가 되는 일인지.

유머 ・ 웹툰 ・ 음식 ・ 한국음식
힘의 차이가 느껴지십니까?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