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동욱 사건 떠올라" 현직검사, '조국 사퇴' 내부글에 반박

"검사의 정치 관여는 매우 특수한 경우 외에는 자제해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6일 오전 국회 법사위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 출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윤창원 기자)

현직 검사가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사퇴를 촉구하는 임무영 서울고검 검사 글에 반박하는 내부 게시글을 올렸다.


6일 법조계에 따르면 박병규 서울서부지검 부장검사는 이날 검찰 내부망 '이프로스'에 '적법절차, 검사의 독립, 의사표현의 자유를 생각하며'라는 제목의 글을 게시했다.


박 부장검사는 "최근 법무부 장관 임명 과정을 보면서 예전 일들이 기억났다"며 "지난 4일 임무영 부장님께서 올린 글을 보고 나서 부족하나마 생각을 정리해서 올린다"라고 운을 뗐다.


그는 "국회의원이 (조국) 후보자 자녀의 생활기록부를 언론에 공개하며 부도덕성을 질타하는 모습을 보면서 과거 채동욱 총장님이 부도덕한 사람으로 매도돼 사퇴한 사건이 떠올랐다"며 "두 사건 모두 본인이 아닌 가족의 개인정보를 취득해 공직자의 부도덕성을 부각시켰다는 측면에서 같은 면이 있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어 "시간이 지난 후 공무원들이 모의해 (채동욱) 전임 총장님 가족의 개인정보를 불법적으로 취득한 범죄사실이 밝혀져 현재 1심 유죄선고를 받은 것으로 알고 있다"며 "누구든지 위법 부당한 행위를 했다면 지위고하를 막론해 정채진 사법절차에 따라 책임을 지게 하는 것이 수사기관인 검찰의 역할이고, 결국 책임을 지게 된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또 박 부장검사는 "(조국) 후보자 본인이 억울함을 토로하며 사퇴를 거부하는 상황에서 그 의사에 반해 계속 사퇴를 압박하는 언론기사 보면서 마치 밤샘수사를 하며 계속 자백을 강요하는 오래 전 수사기관의 모습을 떠올리게 한다"며 "이런 상황이면 임명 권한을 가진 대통령을 설득해 임명하지 않도록 하는 게 적법절차에 부합한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박 부장검사는 최근 '정치적 중립' 문제로 검찰이 청와대·법무부와 대립각을 세우고 있는 상황과 관련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저는 검찰, 검사의 정치적 중립과 독립성을 매우 중요하게 생각한다"며 "그러나 사법관의 정치적 중립, 사법권 독립을 이루기 위해서는 스스로 소극적으로 행동하는 것이 필수조건이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어 "개인적으로 장관의 임명은 대통령의 권한과 국회의 인사청문권한과 관련돼 있는 '정치행위'에 가깝다고 생각한다"며 "검사가 정치적 독립을 표방한다면 정치행위에 관여하는 것은 매우 특수한 경우 이외에는 자제하는 것이 맞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임무영 서울고검 검사는 지난 4일 '이프로스'에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에 대하여'라는 제목으로 조 후보자에 대한 사퇴를 촉구하는 글을 올렸다.


자신이 조 후보자와 대학 동기라고 소개한 임 검사는 "(조 후보자와 관련한) 의혹들 중 굵직한 것만 골라도 자녀의 입시비리, 웅동학원 관련 토지매매대금 포탈, 사모펀드와 투자금 의혹 등 세 가지가 있다"면서 "과거의 다른 후보자들이라면 그 중 한 가지 정도의 의혹만으로도 사퇴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안대희·문창극 총리후보자 사퇴, 박희태 법무부장관직 사퇴, 안경환 법무부장관 후보자 사퇴 등을 거론했다.


그는 "적어도 수사에 영향을 줄 권한을 가진 자리나, 그럴 가능성이 있다는 의심을 받을 수 있는 자리에 앉은 공무원이라면, 어느 정도 신빙성 있는 의혹이 제기된 경우 일단 사퇴하고 민간인 신분으로 수사를 받아야한다고 생각한다"며 조 후보자에 대한 사퇴를 촉구했다.




CBS노컷뉴스의 공식 빙글 계정입니다. SNS에서 여러분과 늘 호흡을 같이하는 친구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누구 청문회 ?
hyun3788
16
3
9
장제원 의원 ㅈ됐네...ㅋㅋㅋ
ohpj7270
4
1
5
3억짜리? 벤츠타고 음주운전!!
plus68
13
0
6
『반일종족주의』로 돈 벌어먹는 '친일종족주의자들'의정체ㅣ안병직, 이영훈, 김낙년, 김용삼, 주익종, 정안기, 이우연 등
philosophy78
15
4
4
[단독]나경원 아들 논문 교신저자 "나 의원 부탁으로…"
nocutnews
11
2
6
유시민 '검찰 책임' 발언이 주목받는 이유
nocutnews
4
1
5
저...SBS...기자인데여...
subusunews
8
2
2
5월 26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4
1
1
한 아이의 부모에게 받은 큰 상처
hadaehong
2
0
0
5월 23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12
0
2
세 달 만에 또 선거…이번엔 누구 뽑나 보니
newsway
6
3
0
미국물 다 빠진 국내 스타벅스 상황
shingun85
6
0
2
5월 24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6
0
1
5월 27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4
0
4
'비밀' 아니라더니 '기밀누설'로 고발? 앞뒤 안맞는 한국당
nocutnews
6
3
4
시대를 앞서간 드라마 1991년 '사랑이 뭐길래'
Roadst
59
16
9
코로나 완치자의 경고 "후유증 커…경각심 가져야
nocutnews
15
6
6
[이슈시개]"나도 당했다" 휠 파손 제보↑…타이어뱅크 '사면초가'
nocutnews
12
1
1
최성해, 文지지했다가 曺저격…대체 어떤 사람?
nocutnews
4
1
2
국민의힘이 윤석열 만취 사진에 대해 포샵을 했다고 주장합니다. 얼굴이 붉다는 것이지요. 그래서 제가 열린공감tv가 공개한 사진을 핸드폰에서 흑백으로 바꾸어보았습니다. 윤석열이 만취한 것 같은가요, 어떤가요. -황교익 https://www.facebook.com/100006167859035/posts/pfbid02SLUwVw3ioghegi7iALDj2rQFWvqtwbpZLcXKAcQnJBr8HGLg9WX2yriEfQfCd6syl/
plus68
7
1
3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