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향주의 '애드 아스트라' 영화 솔직후기/리뷰/해설/쿠키영상/관객수예상 [5분영화겉핥기]

재리

오늘은 멕아상자에서 같이 일하는 동료들과 영화보고 왔어요!

혼영도 좋지만 가끔은 같이 보는 영화도 매력있습니다.

쾌적하고 넓은 영화관에 친구들이랑 보기 '좋아보이는' 영화!

오늘 솔직하게 리뷰해드리겠습니다.

'애드 아스트라'

브래드 피트에 우주영화라니 겉으로 본 밥상부터 먹음직스럽죠.

실제 해외 시사회 평도 좋았고 국내 홍보도 준수해 인기를 모으는데 무리가 없어보입니다.

하지만 의외로 취향을 탈 수 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사실 저는 그냥 보통이었습니다.

이는 정말 개인적인 취향이고 본 영화의 작품성과는 맥이 다릅니다.

느리고 잔잔하다

SF영화하면 화려한 비주얼에 긴박한 스토리가 먼저 생각납니다. 적어도 흥미진진한 세계로의 여행을 관객들을 기대합니다. 애드 아스트라 또한 볼거리는 충분합니다. 광활한 우주, 신비한 태양계 등 엄청난 기술력을 보여줍니다. 그러나 마션이나 퍼스트맨과 같은 영화와는 다른 우주영화입니다. 템포가 느리고 잔잔하게 전개됩니다. 스토리가 굵다기 보다 브래드 피트가 연기한 인물 '로이'를 성찰하는 부분이 중점입니다. 그래서 자연스럽게 관객은 인물에 초점이 맞춰지게 되고 우주는 그저 배경이고 여행의 과정일 뿐입니다.

인간의 내면을 보는 방법

침착하고 천천히 전개되는 영화지만 연출만은 날카롭습니다. 루즈할 수 있는 분위기를 중간마다 환기시켜주는 요소이기도 하죠. 왜냐하면 브래드 피트의 연기가 모든 걸 설명해야 하기 때문에 정교한 기술이 없다면 관객은 금세 집중력을 잃어버리게 됩니다. 엄밀히 말하면 애드 아스트라는 우주영화라기보단 우주를 배경으로 한 자기독백형 성찰영화입니다. 인생에 대한 생각, 과거에 대한 반성, 인간에 대한 고찰이 담겨있는 철학적인 영화입니다. 화려함을 쫓는 SF영화를 원했다면 조금 실망할 수 있습니다.

응축된 에너지, 그리고 폭발

영화는 하나의 우주적 사건을 소재로 얘기를 전개시키는 듯 보입니다만 사실은 그보다 더한 폭발을 중요시합니다. 응축된 에너지가 부작용을 일으키는 물리적이고 화학적인 폭발보다 개인의 내면에서 쌓이다가 끝내 터지는 심리적 분노에 초점이 맞춰지죠. 계속 언급됩니다만 작품은 브래드 피트의, 브래드 피트에 의한, 브래드 피트를 위한 영화입니다. 몇십년 동안 겹겹이 쌓인 고민들이 터졌고, 사람들에 대한 분노가 커져 하이라이트에서 분출하게 됩니다. 잔잔하나 강렬한 힘을 가진 영화임에는 분명합니다.

삶의 의욕

2시간이 넘는 러닝타임 동안 누군가는 지루할 수 있지만 우주여행을 다녀온 느낌은 강하게 받습니다. 나 또한 숨이 막히는 기분이고 미지의 세계를 탐험하는 느낌이죠. 그 과정 속에서 관객 또한 스스로를 돌이켜볼 수 있으며 내면으로 접근이 가능하게 될지 모르겠습니다. 브래드 피트의 연기력은 정말 최고였고 비주얼 또한 압도적이었습니다. 단지 느린 템포에 관객들이 얼마만큼 발을 맞추어줄지는 미지수네요. 저 또한 인상 깊게 보기도 했지만 어느 부분에서는 졸기도 했었습니다. 아무튼 영화가 끝나고 나면 관객도 로이도 삶의 의욕을 되찾고 지구에서의 생활을 시작하게 되는데요. 오랜만에 우주SF영화를 통해 자기성찰의 시간을 갖는 시간이었습니다. 우주를 좋아하고 브래드 피트의 팬이라면 후회는 없는 영화입니다. 쿠키영상은 따로 없습니다. 관객 수는 조심스럽게 200만 예상해봅니다. 이상 스포없는 '애드 아스트라' 리뷰였습니다.

영화 ・ 야구 ・ PC게임 ・ 애니메이션
영화를 좋아하는 재리예요!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Ad Astra
dspark67
10
1
0
10월 개봉 예정 영화들
Bahaah
15
7
1
명작의 탄생, '조커' 영화 솔직후기/리뷰/해설/쿠키영상/관객수예상 [5분영화겉핥기]
YongJerry
76
17
33
곽철용님의 말씀처럼, '말레피센트2' 영화 솔직후기/리뷰/해설/쿠키영상/관객수예상 [5분영화겉핥기]
YongJerry
22
3
5
애드립 싫어하는 놀란 감독이 유일하게 인정한 애드립
lalamia
49
5
3
GIF
마블 주연 오디션 탈락한 대신 조연으로 들어간 배우
lalamia
32
3
5
GIF
박찬욱의 '복수는 나의 것' 그리고 신하균
omimi
24
5
2
신작 나온 브래드피트의 얼굴 변화
real896pc
37
13
7
말 그대로, '가장 보통의 연애' 영화 솔직후기/리뷰/해설/쿠키영상/관객수예상 [5분영화겉핥기]
YongJerry
9
1
8
현재 말나오고있는 <조커> 오역이라는 부분 (스포??)
lalamia
37
12
6
묻고 더블로 가는 상남자식 쇼핑
sosimplestory
9
3
1
[펌] 냉혹한 흑인 변장의 세계
real896pc
47
13
8
유서 깊은 회식 문화
DONcutlet
14
7
7
내일 (9/25) 개봉하는 영화들
lalamia
8
2
0
미국인들이 아침식사에 베이컨을 먹게 된 이유.jpg
real896pc
85
34
6
[펌] 냉혹한 공기총의 세계
real896pc
88
25
10
문소리도 한숨쉬는 이창동 감독 연출 스타일
Bahaah
49
5
1
존버 끝에 재조명 받은 국산 무기
real896pc
45
7
8
무인도에 갔을 때 가장 필요한 의사는?.jpg
real896pc
26
3
2
[최종 S의 비밀 - ‘유전’에서 ‘미드소마’ 감독판까지] 호러영화사에 새겨질, 완전 새 얼굴(들)
erazerh
16
11
15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