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성글귀] 가을이다, 부디 아프지 마라.


어딘가 내가 모르는 곳에 보이지 않는 꽃처럼 웃고있는

너 한 사람으로 하여 세상은 다시 한 번 눈부신 아침이 되고


어딘가 네가 모르는 곳에 보이지 않는 풀잎처럼 숨 쉬고 있는

나 한 사람으로 하여 세상은 다시 한 번 고요한 저녁이 온다.


가을이다, 부디 아프지 마라.


나태주 <멀리서 빈다> 중에서-


책 정보 보러가기👉 https://bit.ly/35APIxu

지금 독서를 시작하고 싶다면?👉https://bit.ly/2MGxYrD

책과 더 가까워지는 곳 플라이북 입니다. 나에게 맞는 책을 찾고 싶다면 애플 앱스토어/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플라이북'을 검색하세요. http://www.flybook.kr/app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