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퇴장,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영화 솔직후기/리뷰/해설/쿠키영상/관객수예상 [5분영화겉핥기]

재리

드디어 길고 긴 시험기간이 끝났습니다.

하지만 바로 이어지는 팀플과 과제에 생각보다 기쁘진 않네요.

그래도 영화를 다시 볼 수 있음에 감사해야겠습니다.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큰 기대를 안 해서였을까요, 혹은 지나치게 뻔하다고 생각해서였을까요

생각보다 멋있었고 재밌었고 감동적이었습니다.

터미네이터의 이전 시리즈가 생각이 잘 안 나서 걱정도 됐었는데

영화 내부에서 최소한의 설명은 해주니 너무 걱정 안 하셔도 되겠습니다.

물론, 이전 작품들을 잘 알고 있다면 작품이 준비한 오마주들에 흠뻑 빠지실 수 있습니다.

초반부의 임팩트

일단 영화 초반부의 임팩트를 말하지 않고 넘어갈 순 없겠습니다. 사라 코너로 대표되는 터미네이터 시리즈의 화신이 늙어서도 활약을 하는 모습이 나오는데요. 등장부터 포스가 남다르고 액션까지 휘어잡습니다. 이제는 영화를 안 본 사람도 다 아는 ‘아 윌 비 백’을 덤덤하게 뱉었을 때는 저도 모르게 전율이 돋더군요. 많은 팬들을 열광시켰던 터미네이터 시리즈의 자랑할만 한 액션과 비주얼은 확실히 죽지 않았습니다.

모든 게 바뀌었다

현재와 미래의 삶을 바꿔나가는 얘기일 뿐만 아니라 영화 전체를 아우르는 대부분의 개념들이 현실과 바뀌어서 나옵니다. 미국에서의 난민문제를 찌르면서도 문제는 멕시코인 아닌 미국인이며 백인보다 흑인이 더 긍정적으로 비쳐집니다. 심지어 대부분의 활약은 여성으로부터 나오며 영화를 이끌어 나갑니다. 어색하거나 과장되지 않고 정말 멋있게 액션에 참여합니다. 여성들로 이루어진 팀이 이렇게 빛나고 강할 수 있음을 느낄 수 있습니다. 사라 코너, 그레이스라는 캐릭터는 한 번 이상 관객들이 액션을 통해 소름이 돋게 만듭니다.

신구의 화합

스핀오프인지 리부트인지 새로운 시리즈인지 헷갈렸습니다. 스핀오프라기에는 이전 작품들에 등장했던 주인공들과 많은 영향을 주고 받습니다. 한편 리부트나 새로운 시리즈가 맞겠습니다. 뭐든 이번 다크 페이트 시리즈에서 가장 돋보이는 점은 신구의 적절한 화합입니다. 구시대를 주름잡은 사라코너는 몸은 늙었지만 명불허전 멋있는 카리스마를 가지고 있습니다. 억지로 표정을 짓거나 허세로 가득찬 행동이 아닌 세월을 담담히 흘려보낸 전작의 영웅 그대로였습니다. 반면에 이번 편부터 새롭게 등장한 주인공들이 많은데요. 터미네이터 신시대로 표현할 수 있겠습니다. 사실 이번 대니의 비중이나 영향은 미미했다고 생각합니다. 오히려 강화인간으로 미래에서 건너온 그레이스의 포스가 초반에 인상적입니다. 날렵하고 강렬했습니다. 초반부터 텐션을 높게 잡으면서 추격적을 끝까지 이어갑니다. 숨막히는 긴장감의 시작은 그레이스로부터 출발했다고 봅니다. 그리고 이 신세대와 구세대의 협력으로 역대 최강의 터미네이터를 맞이하게 됩니다.

다크 페이트

제목에서부터 느껴지지만 본 영화는 '운명'에 관한 생각이 뚜렷합니다. 터미네이터의 설정 자체가 미래에 일어날 일을 막기 위해 터미네이터를 만들었다는 내용인데요. 아이러니하게도 완벽한 살상능력을 갖추고 있는 터미네이터가 찾아올지라도 자신의 운명은 스스로 개척하라고 말합니다. 아무리 강력하고 상대가 안 된다고 하더라도 운명을 멋대로 결정짓지 말라는 멋있는 태도죠. 설령 뜻대로 죽음을 맞는다 할지언정 포기하면서 주저앉기보다 스스로 미래를 개척해 나가겠다는 의지가 강조됩니다. 반대로 생각해보면 간단합니다. 미래에서 터미네이터를 보내 나를 죽이라고 명령했을 정도면, 미래의 나는 얼마나 대단한 사람이었기에 그랬을까요? 스스로를 믿을만 한 증거는 이 사실만으로도 충분합니다.

새로운 적 새로운

역대 모든 시리즈를 통틀어봐도 가장 강력하다고 볼 수 있는 터미네이터 모델이 등장합니다. 액체화하는 기계로 어떤 공격에도 바로 재생해버리죠. 도저히 공략법이 떠오르지 않기에 그만큼 무섭고 강한 인상을 주는 악당입니다. 이번 작품은 이 새로운 모델이자 새로운 적 말고 '새로운'이라는 형용사로 전체를 표현할 수 있습니다. 새로운 적과 누군가는 새로운 미래를 위해 싸우고 누군가는 새로운 기회를 위해 싸우고 누군가는 새로운 삶을 위해 싸웁니다. 그레이스는 대니라는 새로운 미래를 위해, 사라 코너는 자신의 아들이라는 새로운 기회를 위해, 원조 터미네이터는 새로운 삶을 위해 싸움에 참여합니다. 새로워진 시리즈라 그런지 모든 부분이 새롭고 모든 이들에게 의미가 있음을 작품 전반에 흘려놓았네요. 정작 작품 자체로서의 새로움은 줄어들었지만요

신구의 격돌

신구의 화합도 있지만 신구의 격돌도 나옵니다. 초반 '아 윌 비 백'이라는 대사도 그렇고, 선글라스도 그렇고 영화는 이전 시리즈에 대한 향수가 확실히 그립나봅니다. 물론 저도 그때의 노스텔지어가 남아있었습니다. 다시 한 번 그때를 회상하고 싶고 다시 한 번 그때의 모습을 보고 싶었습니다. 작품은 그럼에도 모든 관객의 요구를 충실히 따라주지는 않습니다. 이 또한 적절한 강약조절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이제 더 이상의 과거의 자신이 아니라는 출사표임과 동시에 더 이상 자신은 신시대에 발맞출 수 없다는 퇴장의 의미로도 비쳐집니다. 그리고 전설의 퇴장은 예상보다 더 감동적이었습니다. 한 때는 같은 목적을 가졌던 로봇악당이었을지라도 세월이 흐르다보면 한쪽을 응원하게도 되네요. 우리는 결국 인간이었고 로봇도 결국 인간의 산물이었음을 깨닫는 부분입니다.

뻔하지만 재밌다

전형적인 액션영화라고 생각합니다. 이제는 SF영화라고 하기에는 장르적인 신선함은 없습니다. 시리즈가 벌써 몇편째인데 소재의 신선함을 기대할 수 있겠습니까. 그러나 2시간 동안 충분히 즐겁고 긴장감 넘치는 블록버스터 영화임은 명백합니다. 감정이 없는 살인기계가 사람을 도륙할 때는 소름마저 끼칠 정도로 두렵고 그런 강력한 악당에게 용감하게 맞써는 영웅들을 볼 때면 가슴이 뜁니다. 결말도 뻔하고 스토리도 대강 눈에 들어오지만 이 정도의 액션과 연출이라면 시간과 돈을 투자해도 아깝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거기다 향수까지 제대로 느낄 수 있는 팬이라면 이 영화는 만족할만 한 시리즈물이라고 봐도 좋습니다. 쿠키영상은 따로 없습니다. 엔딩 크레딧만 내려갑니다. 관객 수는 200만 정도 예상합니다. 100만을 얼마나 일찍 뚫느냐가 관건이라고 봅니다. 또 돌아올지도 모르는 그들의 이야기, 영화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였습니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인터스텔라에 이 배우가 나왔다고?!(빙글둥절)
limyjuju
22
3
2
겨울왕국2, ooo가 캐리했다! (영화 솔직후기/리뷰/해설/쿠키영상/관객수예상) [5분영화겉핥기]
YongJerry
32
6
9
'국가부도의 날' 관전포인트, 영화 솔직후기/리뷰 [5분영화겉핥기]
YongJerry
33
5
9
<블랙 위도우>로 돌아온 스칼렛 요한슨, 티저 예고편 공개
eyesmag
9
3
4
GIF
아차! 싶더라, '알리타: 배틀 엔젤' 영화 솔직후기/리뷰/쿠키영상 [5분영화겉핥기]
YongJerry
19
2
6
이준기를 처음 만나고 놀란 외국 배우
water101
819
234
88
[최종 S의 비밀 - 블레이드 러너 2049] 비와 눈의 연대기, 그 거룩한 계보
erazerh
26
11
8
영국 왕실 마스코트를 소재로 한 영화 <프린스 코기> 개봉일은?
eyesmag
7
1
0
GIF
나이스! '범블비' 영화 솔직후기/리뷰 [5분영화겉핥기]
YongJerry
10
2
4
미국식 병맛 코미디 영화 추천
popcornsis
349
691
21
돈이고 인력이고 다 갈아넣은 겨울왕국2.jpg
real896pc
62
18
3
발리우드 영화만의 간지
water101
142
92
18
GIF
영화 '셰이프 오브 워터' 리뷰
cosmoskdj
68
23
14
데드풀보다 화끈해! '헬보이' 영화후기/리뷰/쿠키영상 [5분영화겉핥기]
YongJerry
13
5
2
우리 추억이 곧 사라져, 어떡하지 ? : Eternal Sunshine
Mapache
26
13
5
슈퍼히어로 과거와 현재
sunwoom1
346
118
84
명작 영화들의 당시 촬영 현장
water101
583
183
34
나이브스 아웃, 깔끔한 한 판 승부! 영화 솔직후기/리뷰/해설/쿠키영상/관객수예상 [5분영화겉핥기]
YongJerry
9
3
0
저작권 끝난 고전영화들 올려주는 유투브 계정
Voyou
110
166
6
<어쌔신 크리드>를 기대하게 하는 4가지 꿀잼 포인트
0Duck
433
449
61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