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1년동안좋아한애가 있어요 근데 ㅂㄹ친구라 고백도 쉽게하지못했어요 그러다가 한 친구한테 들켜서 그냥 고민같은것도 털어놓고 그랬어요 그 친구가 빠꾸없이 고백하래요.. 그래서 저는 고백했어요! 그 다음날 그 남자애가 제 고백을 받아준거에요 너무 기뻐서 들뜬 마음으로 페메를 이어나가는데 그 남자애는 비밀연애를 하재요 그래서 이유를 물어봤죠 저도 딱히 상관은 없었으니까요 근데 저랑 사귀기 전에 썸녀가 있었데요 근데 쟤까 걔를 너무 좋아해서 그냥 썸녀 포기하고 저랑 사귄다는거에요 저는 조금 기분이 나빴지만 "헐 고마워ㅠㅠ" 이러고.. 속도 없이 계속 좋아했어요.. 그러다가 이 내용을 친한 언니한테 물어봤어요 예상 외로 그 언니는 긍정적으로 생각하더라구요 "그럼 걔도 니 좋아서 썸녀 포기한거네 설렌다ㅠㅠ" 이랬어요 제가 너무 부정적이였나싶었어요 그래서 다시 생각을 바로고치고 잘 사귀었어요 걔가 축구부인데 차량타고 저희 학교 쪽을 지나요 걔가 제 얼굴 너무 보고싶대서 매일 학교 마치고 차량이 지나가는곳에서 20분을 기다렸어요 그 차는 창문이 너무 검정색이어서 안이 안 보여요 그래서 저는 못 보고 걔만 저를 봤어요 그래도 좋았죠... 속도 없이... 그날도 기다리고 차량이 간 뒤에 친구랑 같이 집을 가고있었어요 걔랑 문자를 하면서요 근데 고민이 있데요 그래서 제가 말해보라고했어요.. 축구부 형들이 때린대요 연애한다고... 그래서 저는 직감했어요 아 .. 나랑 헤어지고싶나보다 그래서 물었죠 그래서 나랑 헤어질거야? 말로는 아니래요 여자가 직감이란게 있잖아요 딱 헤어지고싶어하는거 같았어요 아니라면 다행인거지만 제가 "너만 안 힘들면 나는 니가 나랑 헤어져도 상관없다.."하니까 걔는 "아니야,," 이래요....... 그날밤 문자가 왔어요 걔한테,, "도저히 안 되겠어 맞은게 너무 아파 스트레스 너무 받는다 너가 나 얼마나 좋아하는지 아는데.. 이러면 안 되는거 나도 아는데.. 미안하다... 우리 헤어지자... 그래도 평생 친구하기로 했으니까 연락 자주하고 옛날처럼 지내기다 " .....저는 안 괜찮았지만 "그래.. 괜찮아.." 이러고 별명도 친구였을때 별명으로 바꿨고 "이게 젤 조타 ㅋㅋ" 이러니까 읽씹하구요... 그 뒤로 연락이 없네요


야 잘지내냐

이번에 사귀는 여친이랑은 오래가

헤어질때 핑계대지말고 걍

헤어지고싶다고해

좋은사람 만나 레파토리 좆까고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