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노해의 걷는 독서 11.19

상처 없는 가슴은 빛의 통로가 없으니


- 박노해 ‘구멍 뚫린 잎’

Korea, 2007. 사진 박노해



낙엽을 주워 책갈피에 끼운다

흠집 하나 없는 예쁜 잎보다

구멍 뚫린 빛나는 잎을 담는다


상처 없는 가슴은 빛의 통로가 없으니


그러나 구멍 뚫린 잎 중에서도

제 형태를 간직한 잎만을 담는다


사나운 시대가 자신을 훑고 갔어도

푸른 가슴을 수차례 관통당했어도

정신의 뼈대는 굳건히 남아 있어야 하리


상처로 자신마저 잃어버린 사람은

동정할 순 있어도 사랑할 순 없으니


- 박노해 시인의 숨고르기 ‘구멍 뚫린 잎’

『그러니 그대 사라지지 말아라』수록 詩

https://www.nanum.com/site/85350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