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례식에서 브이로그 찍다가 쫓겨난 썰


장례식에서 장례식 절차 촬영하다가 지금 쫓겨났는데요..


저희 친할아버지가 돌아가셨습니다 어제 저녁에요

급하게 장례식을 열고 장례식을 하는 모습을 지켜보니 뭔가 이 날을 담고싶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모두들 그리워하며 침통해하는 모습이라던지 그리고 하늘로 떠나신 할아버지의 그 날 그 분위기 라던지.

담고 싶어져서 브이로그 형식으로 장례식을 찍고 있었어요

어디에 올릴려고 한건 아니구요 다들 식사를 하는 모습이라던지 한분한분 장례식에 들어오시는 모습을 담고 그리고 오늘은 장례식에 무슨 음식이 나왔는지

그리고 어떤분이 서글프게 감정을 표현하는지.

하나하나 담담히 담고있었는데 큰아버지께서 제가 중얼거리면서 촬영하는걸 보시더니 너 뭐하냐며 무작정 제 카메라는 던져버렸습니다.

카메라는 80만원짜리 미러리스 카메라였구요

여차저차 설명했습니다 어디 동영상 올릴생각 없고 오늘 이 장례식을 담아보고 싶었다 했더니 온갖 쌍욕을 퍼부으시면서 제 말은 듣지도 않고 저보고 미친놈이라며 욕만 하시더라구요 그리고 카메라값은 물어주지 않겠다고 저희 아빠한테 침튀기면서 쌍판 구기며 말하더라구요 아빠는 저한테 아무 말씀도 안하시구요.

저는 제가 무례한 짓을 한지도 모르겠거니와 제 고가의 카메라가 무셔진 바람에 장례식 내내 정신이 하나도 없었어요. 그리고 물어주지도 않겠다뇨.. 어떻게 방법이 없을까요.. 정말 당황스럽습니다.


출처 : 네이버 카페


그놈의 브이로그가 뭐라고...

기본적인 인간의 도리도 모르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는듯;

이 장면들을 담고 싶어서....????????

온ㄹ도 인류애 상실하고 갑니다.

뭠?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