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년 적자’ 하우스텐보스 탈바꿈 시킨 이 사람

...

...

“국내와 해외의 호텔 사업을 강화해 톱10에 진입하고 싶다. 이를 위해 유니조(UNIZO) 홀딩스와 제휴, 협력 관계를 깊게 하고 싶다.”


저가 여행사 HIS, 하우스텐보스 운영


일본 여행 레저그룹 에이치아이에스(HIS)의 사와다 히데오(澤田秀雄·67) 회장 겸 사장은 지난 7월 이렇게 선언했다. 그가 이끌고 있는 HIS는 일본 최대의 저가 여행사다. 매출의 90%를 여행 사업에서 거둬들이는 HIS는 나가사키의 테마파크 하우스텐보스도 운영하고 있다.


사와다 히데오 회장이 언급한 유니조 홀딩스는 일본흥업은행(日本興業銀行: 현 미즈호 은행)계 부동산 회사로, ‘유니조’(UNIZO)라는 브랜드의 호텔을 일본 전국에 25개 운영하고 있으며, 도쿄를 기반으로 부동산 임대 사업도 하고 있다.


오사카 태생인 사와다 히데오 회장은 저가 패키지 여행의 실질적인 개발자로 통한다. 그는 1980년 ‘히데(秀)인터내셔널 투어’(지금의 HIS)라는 회사를 설립, 일본 최대의 여행레저 그룹으로 키워냈다.


<사진= 나가사키의 테마파크 '하우스텐보스'(작은사진은 사와다 히데오 회장)>

...


‘기업 부활의 명인’ 사와다 히데오 회장


‘기업 부활의 명인’이라고 불리는 사와다 히데오 회장이 큰 주목을 받은 것은 2010년. 18년 연속 적자에 허덕이며 부도 위기를 맞은 하우스텐보스를 인수하면서다. 네덜란드 왕실에서 이름을 따온 하우스텐보스가 개장한 건 1992년이다. 도쿄 디즈니랜드의 세 배 면적 규모로 약 22억 5000만 달러가 건설 비용으로 투입됐다.


하지만 연간 5백만 명 방문 목표를 이루지 못하고 실적 부진을 겪었다. 그러다 2010년 4월 HIS의 사와다 히데오 회장이 문을 닫은 상태였던 하우스텐보스를 인수해 사장을 겸직했다. 명칭에 걸맞게 그는 리모델링 1년 만에 하우스텐보스를 흑자로 돌려 놓았다.


<사진= 나가사키 세계 최초의 로봇 호텔인 ‘헨나호텔’>

...


세계 최초 로봇 호텔 오픈이어 유니조 ‘작업’


그런 사와다 히데오 회장은 2015년에는 나가사키에 세계 최초의 로봇 호텔인 ‘헨나호텔’(헨나: 變な·일본어로 ‘이상한’이라는 뜻)을 선보여 또다시 화제를 불러 모았다. 이후 그가 중점은 둔 곳은 호텔업이다. HIS는 2023년까지 호텔을 100개(현재 운영 33곳)로 늘릴 방침이다. 2014년 부터 M&A나 제휴처를 모색하던 사와다 히데오 회장은 2018년 중순 유니조 홀딩스를 ‘점’ 찍었다.


업무 제휴를 타진한 유니조 홀딩스로부터 이렇다할 만한 답변을 얻지 못하자 HIS는 시장에서 유니조 주식을 사 모으고 4.79%를 보유, 최대 주주로 올라섰다. 그러곤 최근 TOB(주식 공개 매수) 형태로 제휴를 들이대며 유니조 홀딩스의 목을 조르고 있다.


표적이 된 유니조 홀딩스는 “일방적이고 갑작스럽다”며 반발하는 상황이다. 현재, 소프트뱅크 그룹 산하의 미국 투자펀드 포트리스 인베스트먼트 그룹과 또 다른 투자 펀드 블랙스톤 그룹도 TOB에 나서고 있다. 일본 업계는 “3개 이상의 회사가 TOB에 나선 것은 이례적”이라며 향후 유니조 홀딩스의 선택을 예의주시하고 있다. <에디터 김재현>

http://www.japanoll.com/news/articleView.html?idxno=592



저작권자 © 재팬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재팬올(http://www.japanoll.com

재팬올은 일본전문매체 입니다. 일본에서 벌어지는 다양한 분야를 다룬답니다. 재팬올을 통해서 일본의 이슈와 사람/역사/음식/책/여행/음악 등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다면 좋겠습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