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riting Club> 일기/에세이 글 쓰기 모임 #1

안녕하세요~!

그저께 함께 일기/에세이 형식의 글쓰기 모임을 함께 해볼 분들을 모집했었는데요!

제가 생각했던 것보다 반응이 너무나 좋아서!

많은 분들이 함께 해보고 싶다고 하셔서, 굉장히 놀랐습니다. 허허

일단 참여의사를 밝혔던 분들은 모두 글쓰기 모임 톡방에 초대를 해드렸습니다.

GIF



첫번째 시간을 함게 하기에 앞서서, 모임의 간단한 방향을 알려드리겠습니다!


+노트북으로 글을 작성하실 분들은 빙글에 어플리케이션 뿐 아니라,

컴퓨터로 접속이 가능한 웹 버전이 있기 때문에 웹버전 빙글을 켜서 글 작성을 하시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



그래서 제가 생각한 첫번째 주제는

<나에게 가장 익숙한 감정은 뭘까?>

입니다. 나의 최근의 감정을 천천히 곱씹어보기. 단어가 감정이 될 때.


인사이드 아웃

영화에서는 주인공 라일리의 머리 속 감정들에 대한 이야기인데요,

기쁨, 슬픔, 화, 겁쟁이, 까칠함 등의 감정이 뒤섞여있습니다. 모두가 다섯개의 감정을 가지고 있지만 각자 사람마다 중요한 '키'를 가지고 있는 감정이 다른데요.

어떤 사람은 기쁨이 주된 감정인 것에 반해 어떤 사람은 슬픔, 또는 두려움 등이 주된 감정이곤 합니다. 꼭 한가지 감정이 주는 아니죠!

하나가 강렬하게 남아있기도 하고 또는 뒤섞여있기도 합니다.


또 타블로의 노래 중에는 <집>이라는 노래가 있습니다.

그 노래의 가사를 참 좋아하는데요, 타블로의 가사는 그 하나하나가 거의 한 편의 에세이와 같은 것 같아요.

'슬픔은 웃음보다 자연스러운 마치 내 집이라서, 잠시 행복으로 외출해도

반드시 슬픔으로 귀가한다.'

자신의 현재 감정을 깊으면서도 담담하게 써내려간 것이 전 너무 좋았어요.




불안, 공허, 애착, 우울 등 내가 가지고 있는 가장 예민한 감정들을 곱씹어 봅시다!

어떤 감정이라도 좋습니다.

누군가는 행복함이 주가 될 수도 있겠고, 또 어떤 분들은 화, 그리고 또 다른 분들은 슬픔이나 두려움이 주된 감정일수도 있겠죠!

그저 솔직하고 어렵지 않은 표현으로 함께 써본다면 좋을 것 같아요!


최근의 자신의 '감정'에 대해 생각해봅시다!


쓴 글은 이 곳의 댓글로 작성해주셔도 되고, 아니면 또 다른 카드로 작성해주셔도 됩니다!


-

@ccstar81@Mmark@RedNADA@jessie0905@qudtls0628@ckoh3142@sekir@leejs307@allkcklow106@moonlitsalon@syp2@impereal12@h162101@syhee1973@card2@virgincoke@supia3587@toystore@item84@greentea6905@hheeyo@chj4254@ebbal@su0su@ct7809@tan0123@angksdbdp@alone81@kooew@AloneTalk@petaterra@fabrics@applecolor@beartank4444@serengeti73@lovablewolf@sweet848@hhyy9004@jmano@doTTob@foxkkykhk


자! 지금부터 같이 써봅시다!


다른 주제로 쓰고 싶으시면 쓰셔도 되고,

시간이 맞지 않으셨다면 더 후에 쓰셔서 올려주셔도 됩니다!




---

일기/에세이/글쓰기 모임에 참여는 언제나 환영입니다~!~!~!
들어오셔서 메시지를 간단하게 남겨주셔야 톡방이 나의 톡방으로 설정됩니다!


https://vin.gl/t/t:5b88052jx4?wsrc=link

여행하며 순간을 담는 것 숨어있는 영화들 좋아합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