핸드폰 바꿨습니다. 13년 만에...

모토로라 크레이저 모르는 아가들 없재?

13년4525일

그동안 정말 수고 많았다.
아니 얼마나 튼튼하게요?

13년 간 비가 오나 눈이 오나 곁을 지켰던 모토로라 크레이저를 이제 보내 주고자 합니다. 사람 나이로 치면 어림잡아 130살 정도로 치환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하면 나는 정말이지 악독한 고용주가 아니었나 싶은데요. 처음에는 한 번도 바꾼 적 없는 번호가 마치 이름 마냥 중하게 여겨져서 붙들고 있었던 것이 나중에는 이 아이에 정이 들고, 결국은 골골대는 어르신이 되어 버린 이 지경까지 모시고 댕기게 되었지 뭡니까. 언젠가부터 그게 뭐 그리 힘에 부칠 일이라고, mms를 불러올 때마다 처량한 끼익 끼익 소리를 내기 시작하더라고요. 모른채 몇 해를 더 흘려 보낸 어느 날, 그 소리가 왠지 더 버거워서 애처롭기까지 했던 날, 그제서야 겨우 마음을 먹을 수 있었습니다. 놓아줘야 겠구나. 핸드폰의 13년은 인간의 13년과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만만찮은 삶이었을테니, 과로사로 돌아가시기 전에 이제라도 편히 재워 드리려 합니다. 삼성 애니콜, LG 싸이언, 모토로라 크레이저, 그리고 이제 애플 아이폰 11 프로.

네번째 핸드폰을 가지기까지 얼마나 많은 세대를 지나 온 건지. 벌써 아이폰은 11번째 세대로군요.

그간 함께 해줬던 아이팟터치 4,5,6세대와 아이패드들에게도 수고했다 인사를 건넵니다.

016-***-**** 번호로 아이폰 11 프로 쓰는 사람 보셨나요. 그게 바로 접니다. 물론 2021년이면 사라질 시한부 번호지만 그래도 아직 소중하거든요. 잃고 싶지 않아...

액정 크기 비교. 개통은 안 했지만 배경화면은 바꿔 두었습니다. 덕후에게 제일 중요한 건 이거 아입니까?

아직 개통은 못 했습니다. 도서관 회원증을 신분증인 줄 알고 들고 나간 바람에 헤헤... 유심이 들어가지 않는 폰이라 유심부터 개통해야 하거든요. 요게 제일 설레는 부분입니다 후후 참. 마침 모토로라 폴더블 스마트폰 레이저 2019가 나와서 웃기기엔 그걸로 갈아타는 것 만한 게 없는지라 잠시 혹했지만 며칠 웃기려고 사기에는 너무 큰 모험이었기에 포기했습니다...

내가 크레이저 못 버린 것처럼 모토로라도 레이저 절대 못 버려...

근데 광고 겁나 멋있지 않아요? 한 번 더 혹할 뻔 했으나 가격에 짜게 식었스빈다. (128기가가 아이폰11프로 256기가보다 비쌈. 게다가 폴더블인거 빼고는 사양 겁나 구림...)

<NE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인싸들 환장할 참이슬 백팩
real896pc
56
21
8
방법 좀 알려줘~😑😑
Eolaha
27
5
6
비트코인보다 오래된 대한민국 원조 존버
real896pc
30
8
21
유세윤이 지었다는 동네 이름.jpg
real896pc
30
2
3
워크맨에서 난리난 합정 메세나폴리스
real896pc
54
13
11
유재석이 뿔테안경만 고집하는 이유.jpg
ggotgye
85
15
5
가상의 머리카락을 느껴버린 주호민
real896pc
36
7
2
죽은 사람이 듣고 싶은 말 자동차사고로 죽은 세 사람이 하늘나라로 가는 길에 똑같은 질문을 받았다. “장례식을 하면서 당신이 관 속에 들어 있을 때,  친구나 가족들이 애도하면서 당신에 대해 뭐라고 말하는 것을 듣고 싶소?” 첫 번째 사람은 이렇게 말했다. 저는 아주 유능한 의사며 훌륭한 가장이었다는 이야기를 듣고 싶습니다.” 두 번째 사람은 “저는 아주 좋은 남편이었으며 아이들의 미래를 바꾸어 놓는 훌륭한 교사였다는 말을 듣고 싶습니다”라고 하자 마지막 사람이 이렇게 말했다. . . . . . . . . . . . . . . . 저는 이런 이야기를 듣고 싶습니다. 앗, 저 사람 움직인다.” ㅋㅋㅋ
www1369987
32
7
3
GIF
키우던 선인장이 꽃이 피었는데...
real896pc
88
16
10
짤줍 1123 키크니, 무엇이든 그려드립니닷!
goalgoru
121
30
15
의대생이 해부학 실습 때 느끼는 감정
real896pc
40
5
5
해군 가서 부정당하는 상식
real896pc
54
11
8
닭다리 다 못가져가서 슬픈 여우.jpg
ggotgye
79
24
4
리신..
animalplanet
25
3
3
80년대 패스트 푸드 가게 모습
real896pc
46
16
8
짤줍_551.jpg
goodmorningman
219
16
25
훈련사에게 맞아 죽은 반려견
GGoriStory
69
4
15
친구가 버스에서 가방들고 내렸는데...😁😁
Eolaha
56
8
19
바람둥이 남자와 하나님         한 총각이 하나님께 기도했다. 저 예쁜 여자와 결혼하게 해주시면 절대 바람피우지 않겠습니다. 바람피우는 날 죽이셔도 좋습니다. 그러나 살다보니 바람을 피웠다. 그래도 죽지 않자 몇 번 더 바람을 피웠는데 3년이 흐른 어느 날 배를 타게 되었는데 풍랑이 일자 옛날에 한 약속이 떠올랐다. 무서웠지만 혼자도 아니고 한 100명이나 함께 배를 탔으니 나 죽이려고 배를 가라앉히진 않겠지 하고 생각하는 순간, 하나님께서 말씀하셨다. . . . . . . . . . . . . . . 너 같은 놈 100명 모으느라 3년을 애썼다.”ㅋㅋㅋ
www1369987
44
8
2
GIF
모든 소속 가수에게 소송당한 기획사
real896pc
22
4
2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