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은 사람이 듣고 싶은 말




자동차사고로 죽은 세 사람이

하늘나라로 가는 길에 똑같은 질문을 받았다.




“장례식을 하면서 당신이 관 속에 들어 있을 때, 


친구나 가족들이 애도하면서

당신에 대해 뭐라고 말하는 것을 듣고 싶소?”




첫 번째 사람은 이렇게 말했다.



저는 아주 유능한 의사며 훌륭한 가장이었다는 이야기를 듣고 싶습니다.”




두 번째 사람은 “저는 아주 좋은 남편이었으며

아이들의 미래를 바꾸어 놓는 훌륭한 교사였다는 말을 듣고 싶습니다”라고 하자



마지막 사람이 이렇게 말했다.

.

.

.

.

.

.

.

.

.

.

.

.

.

.

.


저는 이런 이야기를 듣고 싶습니다.


앗, 저 사람 움직인다.”

ㅋㅋㅋ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GIF
Simple Life 이 귀한 곳에 누추한 분이 오셨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엉뚱한 횡재 두남자가 시골에서 차를 타고 가다가 고장이 났다. 밤이 다 된 시간이라 둘은 한 저택의 문을 두드렸다. 그러자 문이 열리고 과부가 나왔다. 『자동차가 고장났는데 오늘 하룻밤만 묵을 수 있을까요?』 과부는 허락했고 두 남자는 다음날 아침 견인차를 불러 돌아갔다. 몇달 후에 그 중 한 남자가 자신이 받은 편지를 들고 다른 남자에게 갔다. 『자네, 그날 밤 그 과부와 무슨 일 있었나?』 『응, 즐거운 시간을 보냈지.』 『그럼 혹시 과부에게 내 이름을 사용했나?』 『어, 그걸 어떻게 알았나?』 『그 과부가 며칠 전에 죽었다고 편지가 왔는데 . . . . . . . . , 나에게 5억원을 유산으로 남겨줬어.』 ◇
www1369987
24
8
2
GIF
바람둥이 남자와 하나님         한 총각이 하나님께 기도했다. 저 예쁜 여자와 결혼하게 해주시면 절대 바람피우지 않겠습니다. 바람피우는 날 죽이셔도 좋습니다. 그러나 살다보니 바람을 피웠다. 그래도 죽지 않자 몇 번 더 바람을 피웠는데 3년이 흐른 어느 날 배를 타게 되었는데 풍랑이 일자 옛날에 한 약속이 떠올랐다. 무서웠지만 혼자도 아니고 한 100명이나 함께 배를 탔으니 나 죽이려고 배를 가라앉히진 않겠지 하고 생각하는 순간, 하나님께서 말씀하셨다. . . . . . . . . . . . . . . 너 같은 놈 100명 모으느라 3년을 애썼다.”ㅋㅋㅋ
www1369987
44
8
2
GIF
식인종 아빠와 아들 아빠 식인종이 이들 식인종에게 오늘 먹을 식량으로 아랫마을에 가서 여자를 하나 잡아와라." 아들은 바싹 마른 여자를 한 명 데려왔다. 안돼, 그 여자는 너무 말라서 먹을게 없어." 아들은 다시 가서 뚱뚱한 여자를 데려왔다. "안돼, 지방을 너무 많이 섭취하면 몸에 안 좋아." 아들은 다시 가서 3시간동안 헤메다가 아주 예쁘고 섹시하게 생긴 여자를 데려왔다. 식인종 아빠가 깜짝 놀라 반기며 말했다. . . . . . . . . . . . . . . . . . . . "아주 잘했다! 이 여자는 집에 데려다 놓고 가서 대신 너희 엄마를 잡아먹자."
www1369987
34
4
2
GIF
할머니의 손자 교육법 맞벌이 부부가 아이를 낳았다. 도저히 돌볼 형편이 안되자 하는 수 없이 시골에 계신 시어머니에게 맡겼다. 삼년이 지나 부부가 형편이 나아져 시골에 있는 아이를 데리러 내려갔다. 반갑기도 하고.... 잘 자랐나 궁금하기도 해서 그림책을 꺼내 아이에게 물었다. 엄마 : (토끼를 가리키며) "이게 뭐니?" 아기 : "퇴깽이!" 엄마 : (좀 열 받은 목소리로 염소를 가리키며) "이건 뭐니?" 아기 : "염생이" 엄마 : (무지 열 받은 목소리로 백조를 가리키며) "이건 뭐니?" 아기 : "때까우" 엄마 : "도대체 누가 가르쳐 준거니?" 아기 : "할마이" 엄마 : ....!? 환장 할 노릇이다.
www1369987
26
6
6
GIF
연상 아내의 비밀 우리 엄마는 연하 아빠와 결혼한 커플이다. 우리 아빠가 겨우 한살 아래지만 우리 엄마는 늘 자랑이다. "나 영계랑 살아~ " 동네방네 자랑을 하고 다니신다. 그런데 나는 아빠가 엄마한테 '누나'라고 부르는 건 단 한번도 본적이 없고, 누나 대접해 주는 것도 본적이 없다. '하긴 연하남편 커플들이 다 그렇지 뭐' 나는 평소에 이렇게 생각했었다. 그런데 오늘 너무 충격적인 사실을 알았다. 보통 우리 엄마 아빠의 대화는 이렇다. 아빠 : 어이, 빨래는 했어? 엄마 : 네에~ 그럼요. 아빠 : 어이, 그거 가져왔어? 엄마 : 어머나 깜빡했네. 어쩌죠? 오늘 엄마가 설거지를 하시는데 옆에서 과일을 깍으면서 물었다. "엄마, 엄마보다 아빠가 더 어린데 왜 아빠는 반말로 하고 엄마는 존댓말을 해?" 그러자 엄마는... . . . . . . . . . . . . . . . . "안그럼 쟤 삐져~" ㅋㅋㅋ
www1369987
33
8
1
GIF
척 보면 모릅니다 레지던트 과정을 밟는 두 의사가 점심을 먹고 나서 병원 앞 벤치에서 쉬고 있었다. 그때 어떤 남자가 안짱다리에 두 팔을 뒤틀고 고개를 기묘하게 꼬면서 걸어오는데, 푸르뎅뎅한 얼굴에는 진땀이 비오듯 했다. 그것을 본 한 레지던트가 말했다. 안됐어. 뇌성마비로군." 그러자 다른 레지던트가 대꾸했다. 천만에, 편두통성 간질이야." 그런데 잠시 후, 그 두 사람 앞에 멈춘 남자가 더듬더듬 물었다. . . . . . . . . . . . . . . . . . . 저, 화장실이 어디 있습니까?" ㅋㅋㅋ
www1369987
36
4
2
GIF
어떤 집에서 우물을 파게 되었다. 일꾼을 불러 수십 길을 파내려가도 물 소식은 들리지 않았다. 우물을 파려면 한우물을 파라'는 말대로 계속 파내려가는데 별안간 우물 속의 인부가 큰소리를 질렀다. 빨리 끌어올려 줘." 너무 깊이 파다 무슨 사고라도 생긴 게 아닐까?" 그 목소리가 얼마나 다급한지 위에 있던 사람들은 매우 걱정을 하며 서둘러 그를 끌어올렸다. 아니, 왜 그래 무슨일이야? 그러자 우물속의 인부는 이렇게 말했다 . . . . . . . . . . . . . . . . . . . 똥 마려워서 ㅋㅋㅋ
www1369987
40
6
1
GIF
룸 넘버 천백 십일 단체로 미국 여행길에 나선 국회의원들이 호텔방에 짐을 풀자마자 고스톱 판을 벌였다. 계속 피박을 쓰던 한 의원은 속이 바싹바싹 타서인지 냉커피가 마시고 싶어졌다. 영어를 못하는 그의원이 슬금슬금 눈치를 보면서 말했다. '어이, 누가 냉커피 좀 시키지......?' 그러자 모두들 못 들은 척 딴 짓을 했다. 잠시 후 해외 유학파라던 한  의원이 용감하게 전화기를 들더니 큰소리로 외쳤다.' 웨이러, 히어 아이스커피 텐 천백십일룸....." 다른 의원이 뭔가 이상하다는 듯 물었다.' 천백 십일이라고 하면 알까?' 그러자 그 의원이 한심스럽다는 듯이 말했다. . . . . . . . . . . . . . . . '무식하긴....... 아라비아 숫자는 만국공통이야,알아?'
www1369987
53
9
2
GIF
가출한 남친을 찾으러 헬스갤러리에 온 여친
real896pc
87
33
16
(펌) 중고나라 사기꾼 검거 후기
n0shelter
50
16
7
황홀함을 선사하는 유화의 디테일들✨
Mapache
33
21
3
흉가가 만들어 지는 과정.txt
goodmorningman
82
7
6
열심히 씻는 귀여운 해달찡
DONcutlet
45
14
6
Video
분류 ㅈㄴ 잘한 '경상남도형' 남자 얼굴
Voyou
35
9
5
꿀팁) 올바른 배낭 꾸리기
Voyou
46
74
1
짤줍_607.jpg
goodmorningman
81
2
10
"지은아.. 넌 대체.." 소름돋게 예쁜 아이유 명언들
mumumimi
71
64
2
GIF
짤줍_606.jpg
goodmorningman
140
11
19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