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왜 이러는 걸까? -11

@shy1382@Voyou@goodmorningman@ck3380@leejy4031@torturing123 @yo3ok @torturing123님이 짧다고 하셔서😘 얼른 써서 다시 돌아왔어!!! 나 이쁘지? 쿠쿠 그럼 바로 이어갈께!!! 왜냐면 나 슬슬 피곤하거든...😭 나 그림 첨부 안되서 다시 올리려고 하는데 왜 자꾸 안돼?!... 누구냐?!!!😡😡 그래도 근성으로 올린다!! 큐큐 그럼 대학생편 마지막 시작!!!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그리고는 15분 후 쯤 전화가 다시 왔어 숨을 가쁘게 몰아쉬면서 횡설수설 말하더라구 ㅡ" 나 이상해.. 분명 우리 과 건물에 불이 다 꺼져있었거든? 아무도 없었어 엄청 조용하고.. 그래서 난 계속 물 떨어지는 소리가 들리길래 화장실 불 켜고 화장실 들어갔는데... 물 떨어지는 소리는 어디서 계속 들리는데 수도가 다 잠겨있는거야.. 남자 화장실도 가보고.. 혹시 몰라서 다른 층도 가봤는데 아무도 없고.. 수도도 다 잠겨있더라?!.. 무서워서 나오는데 계속 등이 차갑더니 집에 오니까 더 심해졌어 머리까지 차가워... 어지럽고 토할거 같아 열이 나는건 아니고... 막 정신이 없어... " 언니는 내가 느꼈던것 보다도 더 심하게 느끼는거 같았어 난 적어도 어지럽거나 머리가 차갑다거나 토할거 같다거나 정신이 없진 않았으니까.. 아무래도 그곳에 있다보니까 몸으로 치인거 같았어 " 그럼 일단 씻고 쉬어 혹시 모르니까 불 다 켜놓고 자 별거 아니겠지!! 언니 기도 쎈데!!! " 겁먹으면 더 괴롭히는 애들이 있어서 괜찮을거란 말만 반복하고 혹시 몰라 불 켜 두고 자라고 하고 핸드폰 요금제 때문에 내일 연락하기로 한 후 전화를 끊었지 난 나대로 불안해서 잠을 잘 수도 없고 더군다나 저 언닌 나름 기 쎄다고 주위에서 말 하는 사람이였다구 설마 별 일이야 있겠냐만은... 기 쎈 사람이 느꼈다고 하니까 큰 일인건가 싶기도 했고... 난 밤에 거의 한숨도 못자고 그 언니 일어날 쯤에 통화를 시도했어 12시가 지나도 연락이 닿지 않으니까 불안했어 무슨일 생긴걸까...하고 오후 느즈막히 전화가 왔어 엄청 지친 목소리로.. ㅡ" 나 어제 죽는 줄 알았어... 밤새 어떤 여자가 나타나서 집안을 돌아다니고 이상하게 웃으면서 나를 쳐다보고 있었어 씽크대 쪽에서... 가위인줄 알고 깨어나려고 했는데 안되더라구... 니 말대로 불 켜놓고 잤는데 아침에 일어나보니 불이 꺼져있었어... 나 아무래도 귀신이 붙은거 같아... " 이 언닌 귀신 잘 안믿어... 내가 오래 알고 지냈지만 믿지도 않고 그런게 어딨냐고 하는 사람이였기에 나도 내 상황을 말 안했으니까... 그런 사람이 본인입으로 귀신 붙은거 같다니... 난 꽤나 놀랐지 " 그래서 해코지 했어? 다른 이상한건? " ㅡ" 그냥... 기운이 없어 정신도 몽롱하고.. 자꾸 졸리고... 어지러워.. 나쁜짓은 안하고... 내 방을 여기저기 돌아다니기만 하고... 웃으면서.... 다가오진 못하는지 씽크대 쪽에서만 바라보더라구 나도 지면 안될거 같아서 눈 싸움했어... " 한숨을 푹 쉬면서 말하는데 너무 지쳐보이더라구 그 언니 방이 이렇게 생겼어 통짜 원룸이라 왜 그런지 모르겠는데 현관에서 보이게끔 누워 자...; 머리를 창쪽으로 두고... (발 그림 미안해ㅠㅠ 핸드폰이라 ㅠㅠ)

(빨간색이 그 여자귀신 저 노란색이 귀신이 활보하던곳..) 저 상태로 잠들었는데 씽크대 앞에서 현관을 등지고 서서 쳐다보다가 언니가 누워있는 주변만 막 미친듯이 돌아다니더래.. 히히히히 하고 웃으면서.. 그리고 또 씽크대 앞에 서서 쳐다보고.. 그걸 밤새 지켜보고 있었던거지... 가위 눌린채로.. 그래도 그 와중에 지지 않겠다고 눈 부릅뜨고 같이 눈싸움 하듯 쳐다봤다니... 이언니도 간이 부은 여자임...;;; 그 후 이틀을 더 앓고 학교도 못가고; 삼일째 되는 날 그 쯤에 학교에 가서 얘기를 했데 이런일이 있었다 그래서 아팠다.. 그랬더니 같은 남자 선배들이 사색이 되어 말하더래 " 야 너도 들었냐? 물 떨어지는 소리?!!! 너 1층에서 들었지? 그치? 거봐!! 내 말 거짓말 아니라니까!!! " 몇몇 남자 선배들이 한 얘기는 언니가 겪은 일과 비슷했어 늦은밤에 학교에 남아서 과제하다가 공중전화를 찾아 1층으로 내려왔데 근데 불 꺼진 건물이니까 조금 무섭기도 하고 해서 공중전화가 설치 된 쪽 불을 키려고 다가가는데 물 떨어지는 소리가 어디선가 나더라는거야 우선 무서우니까 불을 켜고 화장실쪽으로 갔는데 화장실에서 들리는게 아니더래 화장실도 남여 다 확인했는데 수도꼭지 잘 잠겨있고.. 그래서 물 떨어지는 소리를 찾아서 돌아다녔다네? ( 이 남자 선배가 제일 무서워하면서 얘기했데;;; ) 근데 공중전화 근처에서만 나더라는거야.. 물 떨어지는 똑...똑...똑... 소리가.. 너무 무서워서 그냥 집에 가려고 불을 껐더니 그 순간 웃는소리가 들린거지 히히히히 하고.. 다리에 힘 풀려서 주저 앉았다가 소리가 점점 가까워지는 거 같아서 미친듯이 뛰어나와서 그날 사람들한테 술산다고 죄다 불러내서 밤새도록 마셨데 날이 새고 어쩔수 없이 자취방에 들어가서 잠들었는데 언니처럼 밤새 괴롭힘 당했다는거지.. 언니가 여기저기 알아보니 그런 경험을 한 사람이 제법 많았던거야... 지금도 어두워지면 어지간해서는 거기 1층 혼자 안간다는 사람도 꽤 많았구.. 그때 그 지역 토박이 인 선배가 얘기하더래 " 여기가 워낙 외지라서 옛날엔 사람 왕래가 거의 없었어 전쟁이 일어난 줄도 몰랐으니까... 그럼 아주 옛날이겠지? 내가 할머니께 들은 얘기로는.. 전쟁통에 다른 타지 사람들이 죽기살기로 살아남아서 도망치다가 이리로 온 사람들이 있었데 근데 여긴 워낙 고립된 곳이기도 하고 땅이 척박해서 먹고 살게 거의 없었데 근데 나쁜사람들이 한 둘 쯤은 있잖아? 타지 사람들을 자기 집에 데려가서 일용할 양식으로 사용했데.. 모두들 쉬쉬하지만 그런 사람들이 하나 둘 늘어가더니 제법 그런일들이 많았다더라.. 그래서 여긴 때마다 제사 지내는거야 그때 죽어간 타지사람들때문에 갑자기 흉년이 들고 먹을게 점점 없어져가고 사람들이 사고로 다치고 죽고 귀신이 많이 보인다면서.. 지금은 그냥 축제처럼 바뀐건데 사실은 그것때문에 제사 지낸다더라.. 너도 그럼 제사 지내는 날 겪은거 아니야? 너 처럼 타지사람들은 가끔 이 시기에 이런일 겪는다더라.. " 언닌 모르는 일들이였지... 사실인지 아닌지는 모르겠지만... 그 곳에서 인육이라니... 아무리 옛날이여도 말야.. 그 곳에 있던 남자 선배들도 대부분 겪은 사람들이였는데 얼굴 하얗게 질리고 난리도 아니였다더라구... 나한테 전화로 어찌나 흥분하면서 말하던지.. 귀가 다 아팠어ㅠㅠ 목소리가 엄청 크거든... 난 그 얘길 듣고 바로 " 나가서 굵은소금이랑 붉은 팥 좀 사와 그거 종이컵이든 뭐든 담아서 방 안 곳곳에 놔둬봐 " 라고 말해줬지 내가 해봤는데 조금은 아주 조금은 괜찮아지더라구 (중2때 악질인애 빼곤 대부분 안보였어) 바로 나가서 사왔나보더라 ㅎㅎ;; 평상시같았음 뭔 멍멍이소리야 했을텐데... 아주 방안에 흩뿌려놓기까지 했데..; 그날 밤은 잘 잤는데... 그 다음날 일이 터진거지.. 그 언니가 잘 어울려놀던 동생들이 있었는데 걔네가 집을 보곤 다 치워버림...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 언니가 술먹고 이렇게 만들어놨나 해서 ㅋㅋㅋㅋ 결국 그 날은 동생들이랑 같이 잤는데 셋 다 그 여자 바라보고 있었다더라 밤새도록 동이 틀때까지 그리고 언니가 똑똑히 봤데.. 그 동생들 중 한명따라 나가는걸... 무서워서 말 못했다고 그러더라 아마 내가 본 구체는 도깨비 아닐까 해 그저 약한 기운인 내가 우연히 눈에 보인거고 그걸 알고 다가온게 아닐까.. 제사지내는 날이니까 어쩌면 나를 지켜주는 분들이 기 약한 내가 위험할까봐 빨리 가라고 등떠민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긴해 그 후론 그 언니네 절.대.안.감.^^...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내가 겪은 일은 일부분이라 재미없었을 수도 있겠다ㅠ 대학생 편은 이걸로 끝이야 다음편부터는 이제 완벽한 내 얘기야! 읽어줘서 너무 고맙고 좋아요 눌러주고 댓글써줘서 너무 고마워!!! 내일 봐~~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