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왜 이러는 걸까? -12

@shy1382@Voyou@goodmorningman@ck3380@leejy4031@torturing123 @yo3ok 기다려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를!! 기다리시길래 얼른 왔습니다!!! 스릉흡느드 여러분❤️ 그럼 시작!!!!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성인편 이어 갈께! 전에도 언급했다시피 가족사 덕분에 힘들었거든 난 어렸을때부터 부모의 업을 닦았어 왜인지 모르겠지만... 거기다 조상이 점지해 준 자식이라서 죽지도 않았지 그래도 생명의 위협은 늘 있었어 귀신이 아닌 사람으로부터 말야... 나중에 커서 처음 신점을 보러갔을때 했던 얘기야 난 부모의 업이 너무 컸고 내가 맏이라는 이유로 부모의 업을 모두 짊어지고 겪어야만 했어 그래서인지 사람으로 부터 생명의 위협을 받는 순간에도 다행인지 불행인지 용케 피했고 벗어났어 차가 사고 날 것 같다라는 느낌과 순간적으로 사고가 나는 장면들이 보이거나 내 얼굴 옆쪽으로 칼이 꽂힐테니 피해라 라는 등.. 셀 수도 없이 많았지 내가 죽을뻔한 경우는.. 그래서인지 난 20살 되기전에 죽겠구나 했어 아주 어렸을때부터 그랬기때문에 나한텐 꿈도 미래도 없었어 지금 당장 언제 죽어도 이상하지 않았거든 알고보니 나는 17-18살때 죽어야 하는 사주였고 죽음을 피해 그 명을 이어 사는중이야 원래는 사람 손에 죽는 운명이였다더라구 ㅎㅎ 명을 이어 살기 시작하면서 더 많은게 보이는 그런 특이한 케이스야; 어떤 분들 처럼 저승사자나 그런게 수시로 보이진않아 그건 참 다행이네;; 가뜩이나 심신미약인데.. 다만 위험을 감지하긴 해 그럼 이제부터 내가 위험을 감지했던, 그리고 그 위험 덕분에 무언가 보였던 것들에 대해 얘기해 볼께 위에서 말했던 것처럼 나한테 미래란 없었어 그러다보니 성인이되서도 무기력했고 정신적으로 피폐했어 그래서 고등학교도 대학도 제일 소중히 여기는 우리 엄마와 동생을 위해 원하는 고등학교와 대학을 갔어 내 의지와는 전혀 상관없는 다른 과로.. 결국 내가 이룰수 없는 것들이라 아빠때문이기도 하고 해서 꿈을 접고 학원에 다닐때 였어 학원 동생들하고 내 차로 자주 드라이브를 다녔어 집이 숨막히고 답답했거든 학원 끝나면 놀다가 내 차가 경차였는데 그차에 태워서 자유로나 아라뱃길 드라이브를 종종 다녔지 아라뱃길에 차 세워두고 차안에서 이 얘기 저 얘기를 하고 놀고 있다가 화장실 너무 가고 싶은거야 그래서 학원동생이랑 둘이 드라이브 나왔다가 학원동생만 두고 화장실을 다녀왔지.. 화장실에서 나와서 걸어오는데 내 차가 그때 당시 특이한 색이였어 스파크였는데 허니멜로옐로우 라고 노란색의 스파크였거든?! 저 멀리 내 차가 보이는데 차 하부 쪽으로 검은 띠가 둘러있는거야 난 학원 동생이 걱정되서 빠른 걸음으로 다가왔어 그리고 천천히 차를 둘러보고.. 마치 검은색 연기가 끼어있는 것 처럼 띠로 내차를 둥그렇게 애워싸고 있었어 난 최대한 아무렇지 않게 (학원동생을 a라고 할께) " a야 안무서웠어? 하긴 사람이 많아서 ㅋㅋ " ㅡ" 아 언니 왔어요? 사람이 있긴한데.. 자꾸 뭔가 기분이 쎄해요 등골이 오싹하다고 해야하나?... " 어차피 시동도 걸어둔 상태로 다녀온거라 바로 D에 두고 그곳을 벗어났어 그쪽이 아라뱃길이여도 내가 자주 다니는 곳 보다도 외졌고 나도 종종 혼자서는 그곳을 안다닐 정도로 피했어 대낮엔 모르겠지만.. 밤엔 사람들과 함께 있는거 아니면 잘 안왔던 곳이였거든 " 그래? 왜 쎄했을까 이상하네.. " 난 슬쩍 눈치를 보며 운전했지 ㅡ" 제가 좀 잘 느끼거든요.. 근데 저기 이상했어요 언니 언니가 화장실 가니까 바로 쎄해졌어요... 그래서 계속 핸드폰 보는 척 하면서 언니 기다렸어요 언니가 사실 걸어오는거 봤거든요? 근데... " 갑자기 말끝을 흐렸어 운전중이니까 얼굴을 정면으로 쳐다볼 수가 없어서 표정은 잘 살피지 못했어 다만 얘기를 해야하나 망설이는 것 같았지 " 응? 왜? 얘기해봐 " ㅡ" 아..그게.. 언니가 저 이상한 사람으로 생각할까봐.. 언니가 걸어오는거 보고 안심하고 있었는데.. 갑자기 조수석 쪽 창문이... 언니 쳐다보려면 조수석 쪽 창문 으로 봐야 하잖아요.. 근데 갑자기 그 창문이.. 조금씩 어두워졌어요.. " 내가 처음으로 산 차 이기도 하고 해서 차 딜러가 알아서 해준 썬팅이였거든.. 그래서 내 차는 썬팅이 많이 안되어있어ㅠㅠ 여름에 더워죽을뻔.. 그러니 안에서 내다봐도 어두울 수도 없을뿐더러 더군다나 그곳은 불이 켜있어서 환했거든.. 점점 창문이 어두워진다는건 말이 안되지.. 내가 차 세운 근처엔 차가 드문드문 주차되어있었거든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많은 분들이 댓글과 좋아요를 눌러줘서 나 기분이 무지 좋음😘 좋은 분들이 너무 많다는 사실에 감격+감동❤️ 앞으로도 잘 부탁해❤️😘🥳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