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버드비즈니스리뷰 선정, 최고 실적 CEO들

...

1922년 창간된 경영학 잡지 하버드비즈니스리뷰(HBR)는 2013년부터 매년 ‘세계 최고의 성과를 낸 CEO’를 선정 발표하고 있다. 이 CEO 리스트는 △UC버클리의 모르텐 한센(Morten T. Hansen)교수 △런던 비즈니스 스쿨(London Business School)의 허미니아 아이바라(Herminia Ibarra)교수 △프랑스 경영대학원 인시아드(INSEAD)의 얼스 파이어(Urs Peye)교수가 처음 고안했다.


‘2019년 세계 최고의 성과를 낸 CEO


HBR에 따르면, 1위는 AI컴퓨팅 기술 분야에서 독보적인 위치를 차지하고 있는 엔비디아(NVIDIA, 1993년 설립)의 젠슨 황(Jensen Huang)이 차지했다. HBR은 “2015년 말부터 2018년 후반까지 엔비디아의 주가는 14배 올랐다”(From late 2015 to late 2018, the company’s stock grew 14-fold)고 평가했다. 재팬올은 HBR 기사에서 일본 경영자들의 순위를 살펴봤는데, 총 6명의 일본 CEO들이 랭크됐다.

<사진= 하버드비즈니스리뷰 선정 '2019년 세계 최고 실적 CEO'에 오른 일본 경영자들. 위로 부터 시계방향순으로 이에쓰구 히사시(시스멕스), 사와다 미치타카(카오), 나가모리 시게노부(일본전산), 손정의(소프트뱅크) 다카하라 다카히사(유니참) 우오타니 마사히코(시세이도)>

...


‘시스멕스’ 이에쓰구 히사시 회장 33위


가장 높은 33위에는 의료기기 제조업체 시스멕스(Sysmex, シスメックス)의 이에쓰구 히사시(家次恒·70) 회장이 이름을 올렸다. 시스멕스는 혈액응고, 소변분석 장치 분야에서 세계 선두다.


이에쓰구 히사시 회장은 은행원 출신이다. 대학 졸업 후 산와은행(현 미쓰비시 도쿄 UFJ 은행)에 취직한 그는 37세 때 인생의 전환점을 맞았다. 동아의용전자(東亞医用電子)라는 회사의 경영을 맡고 있던 장인이 사망하면서다. 1961년 동아의용전자에 중도입사한 이에쓰구 히사시는 1996년 사장, 2013년엔 회장에 취임했다. 이 동아의용전자가 지금의 시스멕스다.


‘카오’ 사오다 미치타카 사장 36위


이에쓰구 히사시 회장 다음 순위는 36위에 오른 카오(花王)의 사와다 미치타카(澤田道隆·63)다. 카오는 일본을 대표하는 화학, 생활용품업체다. 오사카대학 공학부를 졸업한 사와다 미치타카는 졸업(1981년)과 동시에 카오에 들어간 전통적인 ‘카오맨’이다. 입사 30년 만인 2012년 6월 대표이사 사장에 취임했다.


‘일본전산’ 나가모리 시게노부 회장 43위


사와다 미치타카에 이어 일본전산의 나가모리 시게노부(永守重信· 74) 회장이 43위에 랭크됐다. 1973년부터 경영권을 쥐고 있는 나가모리 회장은 지금까지 50여 건의 M&A를 성사시키고 적자는 거의 내본 적이 없는 경영자다. 이런 ‘영속성장’(永続成長)을 지향하는 나가모리 회장의 경영방식을 ‘영수류’(永守流)라고 부른다.

‘시세이도’ 우오타니 마사히코 사장 52위


다음으로는 시세이도(資生堂)그룹의 우오타니 마사히코(魚谷雅彦·65)가 52위에 올랐다. 일본 코카콜라 회장과 사장을 역임한 그는 2014년 사장으로 취임해 ‘죽어가던 시세이도를 부활시켰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런 실적을 반영한 시세이도는 9월 26일 “우오타니 마사히코 사장의 임기를 2024년까지 연장한다”고 발표했다. 이렇게 되면 우오타니 마사히코는 10년간 사장직을 맡게 되는 것. 외부인사로는 흔하지 않는 일이다. 시세이도 창업가 출신인 후쿠하라 요시하루(福原義春)의 10년 경영(1987~1997년)에 버금가는 긴 집권인 셈이다.


‘유니참’ 다카하라 다카하시 사장 72위


이어서 일본 위생용품 기업인 유니참의 다카하라 다카하시(高原豪久·59)가 72위를 기록했다. 산와은행(현 미쓰비시 도쿄 UFJ 은행) 출신인 다카하라 다카하시는 1991년 유니참에 입사했다. 그러다 유니참의 창업자이자 아버지인 다카하라 게이치로(高原慶一朗)가 2001년 경영일선에서 물러나면서 사장직에 올랐다. 여성 생리용품 시장을 개척한 다카하라 게이치로는 지난해 10월 세상을 떠났다.


‘소프트뱅크’ 손정의 회장 96위


끝으로 소프트뱅크그룹의 손정의(61) 회장이 96위로 가까스로 100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글로벌 투자의 큰손인 그의 위상을 감안하면 의외의 순위다. 손정의 회장은 공유사무실 위워크 투자 부진에도 불구하고 최근 한국의 네이버와 동맹을 결성했다. 네이버와 소프트뱅크 산하인 라인과 야후재팬을 통합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한 것이다.


아쉽게도, '2019년 세계 최고의 실적을 낸 CEO' 명단에 한국 경영자는 단 한 명도 없었다. <에디터 이재우>

http://www.japanoll.com/news/articleView.html?idxno=614


저작권자 © 재팬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재팬올(http://www.japanoll.com)

재팬올은 일본전문매체 입니다. 일본에서 벌어지는 다양한 분야를 다룬답니다. 재팬올을 통해서 일본의 이슈와 사람/역사/음식/책/여행/음악 등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다면 좋겠습니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 메르켈 독일 총리가 유대인들이 집단 학살된 아우슈비츠를 찾았습니다. 이번에는 아예 강제수용소까지 찾아서 머리를 숙인 겁니다. 야만적인 범죄의 책임을 인정하는 게 독일의 정체성이라고도 말했는데, 일본과는 참 다른 모습입니다. 일본과 달리 독일의 메르켈 총리는 아우슈비츠 유대인 수용소를 방문해 또 사죄했습니다. 그들의 사죄와 반성에 '이제 끝'이란 말은 없습니다. 독일 총리는 아우슈비츠 방문…또 사죄 -http://imnews.imbc.com/replay/2019/nwdesk/article/5635939_24635.html
plus68
8
0
1
부동산 시장의 변화와 전망
DaeHanKorea
6
3
10
무관심이 답이다...!!
plus68
3
0
2
고객이 432% 늘었다는 이 분야…해봤다면 핵인싸?
newsway
1
2
1
참.... 전광훈 목사가 맡은 교회 이름이 '사랑제일교회'랍니다. 재개발지구에 있는데 보상액의 6배인 5백억을 요구한다는 뉴스. 왜 여섯배로 규모를 키우는 건축비까지 지역주민이 대줘야합니까? 트럼프에게 배웠나요? 교회가 지역사회봉사는 커녕 장삿속에만.... "6배 크게 지을거니 560억 달라" 전광훈 교회 재개발 논란 | 다음뉴스 -https://news.v.daum.net/v/20191219194026850
plus68
4
0
7
보약은 먹기가 힘들고 마약은 끊기가 어렵다..!!
plus68
4
0
1
짝짝짝 👏👏
plus68
4
1
3
[친절한 랭킹씨] ‘누가누가 많이 주나’ 벤처천억기업 평균 급여 톱 10
newsway
2
2
0
'부녀간 경영권 다툼'... 그 10년의 결말
japanoll
5
1
3
[이슈 콕콕] ‘검토만 했는데 뜨겁네’…논란의 반려동물 보유세
newsway
4
1
1
훈훈주의_혹등고래 구출 대작전!
Mapache
80
13
7
20대는 패딩을 어떻게 생각할까?
20slab
14
9
1
삼성 갤럭시노트8 vs LG V30...당신의 선택은?
KINEWS
4
3
1
2020년 1월 20일(월) 추천 시사만평!
csswook
8
1
0
와세다 대학이 의대에 '목 매는' 이유
japanoll
8
0
1
"안철수, 바이러스 잡으러 온다고? 너 자체가 바이러스다!"
philosophy78
7
1
0
"경쟁사에서 우리 회사 광고를 대신 해준다면?"
1nsight00
6
4
2
왕세자 저격 미수 사건과 방탄차
japanoll
7
1
0
신격호 명예회장, '입 속의 연인' 껌 카피까지…'랜드마크'가 된 남자
nocutnews
3
0
0
아열대인 오키나와에서 맥주를 만든 이야기...
japanoll
8
0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