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중은 누구인가…대우그룹 한때 재계 2위, 외환위기 직후 해체의 길로

세계경영 신화에서 장기 해외도피 신세세계경영 신화에서 장기 해외도피 신세

(사진=연합뉴스)

향년 83세로 9일 영면에 든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은 한때 재계 2위 그룹의 총수이자 세계경영 신화의 주역에서 역대 최대 규모의 부도를 내고 해외도피 생활을 하는 인물로 전락하는 등 인생 역정을 보냈다.


삼성과 현대를 키운 이병철과 정주영 등 1세대 창업가와 달리 김우중 전 회장은 샐러리맨에서 출발한 창업가다.



연세대 경제학과를 졸업한 김 전 회장의 성공신화는 만 30세 때인 1967년부터 비롯됐다. 섬유 수출업체인 한성실업에 근무하다 트리코트 원단생산업체인 대도섬유의 도재환씨와 손잡고 대우실업을 창업한 것이다. 대우(大宇)는 대도섬유의 대(大)와 김우중의 우(宇)를 따서 만든 것으로 알려졌다.


대우실업은 첫해부터 싱가포르에 트리코트 원단과 제품을 수출해 58만 달러 규모의 수출실적을 올렸고, 인도네시아, 미국 등지로 시장을 넓혔다.


트리코트 원단과 와이셔츠 수출로 종잣돈을 마련한 김 전 회장에게는 '트리코트 김'이라는 별칭이 붙었다.


대우실업은 1968년 수출 성과로 대통령 표창을 받았고 1969년 국내기업 최초로 해외 지사(호주 시드니)를 세우는 등 급성장 가도를 달렸다. 1975년 한국의 종합상사 시대를 연 이후 대우는 국내 중소기업의 수출창구가 됐다.


1973년에는 영진토건을 인수해서 대우개발로 이름을 바꾼 뒤 무역부문인 대우실업과 합쳐 그룹의 모기업격인 ㈜대우를 출범시켰다.


이어 1976년에는 옥포조선소를 대우중공업으로 만들었고, 1980년대 인수한 대한전선 가전사업부를 합쳐 대우전자를 그룹의 주력으로 성장시켰다.


확장 경영의 결과 대우는 창업 15년만에 자산 규모 국내 4대 재벌로 성장했다.


그의 저서 '세계는 넓고 할 일은 많다'에서 강조한 것처럼 전 회장은 1980∼90년대에도 '세계경영'에 힘을 쏟았다.


1990년대 동유럽의 몰락을 계기로 폴란드와 헝가리, 루마니아, 우즈베키스탄 등지에서 자동차공장을 인수하거나 설립하며 세계경영에 박차를 가했다.



그 결과 대우는 1998년말 396개 현지법인을 포함해 해외 네트워크가 모두 589곳에 달했다. 해외고용 인력은 15만2천명을 기록했다.


하지만 1997년 말 불어닥친 외환위기의 파고는 세계경영 신화의 몰락을 재촉했다.


1998년 3월 전경련 회장을 맡은 김 전 회장은 '수출론'을 집중 부각했지만, 당시 경제관료들과는 마찰이 계속됐다.


1998년 당시 그룹 구조조정의 핵심사안으로 꼽혔던 대우차-GM 합작 추진이 흔들렸고, 금융당국의 기업어음 발행한도 제한 조치에 이어 회사채 발행제한 조치까지 내려져 급격한 유동성 위기에 빠져들었다.


대우그룹은 1999년 말까지 41개 계열사를 4개 업종, 10개 회사로 줄인다는 내용의 구조조정 방안을 내놨지만, 1999년 8월 모든 계열사가 워크아웃 대상이 되면서 그룹은 해체됐다.


김 전 회장은 분식회계 혐의로 2006년 징역 8년6월과 벌금 1천만원, 추징금 17조9천253억원을 선고받고 복역하다가 2008년 1월 특별사면됐다.


말년에 '제2의 고향' 베트남 등을 오가며 글로벌 청년사업가 양성 프로그램에 주력하며 명예회복에 나섰던 고인은 17조원에 이르는 미납 추징금과 세금을 내지 못하고 1년여 투병 생활 끝에 생을 마감했다.







CBS노컷뉴스의 공식 빙글 계정입니다. SNS에서 여러분과 늘 호흡을 같이하는 친구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조국수사 항명'에 추미애 "장삼이사도 하지 않을 상갓집 추태 대단히 유감"
nocutnews
6
0
2
세계최초 떡볶이 박물관 개관.jpg
real896pc
13
5
1
아디다스&칸예 웨스트 콜라보로 본 '스니커테크’
japanoll
3
1
0
정희선의 재팬토크/ ‘한약 같은 커피’(?) 블루보틀
japanoll
3
1
7
넷플릭스에서 제공될 지브리 애니메이션, 전체 리스트 확인하기
eyesmag
17
5
2
'부녀간 경영권 다툼'... 그 10년의 결말
japanoll
5
1
3
삼성 갤럭시노트8 vs LG V30...당신의 선택은?
KINEWS
4
3
1
14년 미제 '엽기토끼 사건' 풀리나…경찰 본격 수사
nocutnews
3
0
0
"미쳤냐, 돌았냐" 의사들의 '갑질'…간호사 85명 당했다
nocutnews
4
2
2
신격호 명예회장, '입 속의 연인' 껌 카피까지…'랜드마크'가 된 남자
nocutnews
3
0
0
"몸캠 지워달라" 절규에도 미성년자 돌려보내는 여가부
nocutnews
3
1
2
[단독] 전광훈 측 계좌에 '수억 입금'…'이단 해제' 대가성 수사
nocutnews
1
0
0
FX마진거래의 기본용어
APEXkorea
2
1
0
성공하는 사람에겐 4명이 존재한다!
Marblerstory
10
5
0
해외에서 인기라는 '코리안 담요'
real896pc
26
6
6
정희선의 재팬토크/ 발상 전환?... 초콜릿 먹은 스시
japanoll
4
2
1
[친절한 랭킹씨] 초임 연봉 4,500 이상 공공기관 라인업
newsway
3
6
0
'내 친구를 돌려주세요' 반려동물을 도둑맞은 노숙자의 사연에 모두가 나섰다
GGoriStory
43
5
10
할아버지 모델만 있다? 할머니 모델도 있음!
IGOjinjja
15
6
2
[인터뷰] 이국종 "이번 생은 망했습니다...총선? 안 나가요"
nocutnews
5
0
3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