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청와대 하명 논란' 레미콘 사건, 검찰 사실 확인 '부실'

울산지역 자재 사용 권장, 특정업체 특혜 아니라고 무혐의 처분울산지역 자재 사용 권장, 특정업체 특혜 아니라고 무혐의 처분

울산업체 배제, 경주업체 2곳 레미콘 공급한 것으로 검찰 파악울산업체 배제, 경주업체 2곳 레미콘 공급한 것으로 검찰 파악

CBS 노컷뉴스 입수 문건… 경주업체 아닌 울산업체로 드러나CBS 노컷뉴스 입수 문건… 경주업체 아닌 울산업체로 드러나

민원이후 특정업체 다시 레미콘 공급, 기존 울산업체 수 억 피해민원이후 특정업체 다시 레미콘 공급, 기존 울산업체 수 억 피해

울산지방검찰청 청사 전경.(사진=자료사진)

청와대 하명 수사 논란의 촉발이 된 김기현 전 울산시장의 측근과 레미콘업체 간 유착 의혹에 대해 검찰이 무혐의 처분을 내렸지만, 수사 초기 단계부터 부실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검찰은 아파트 공사현장에서 배제된 울산지역 한 특정 업체가 다시 레미콘을 납품할 수 있도록 민원을 처리해 준 비서실장과 도시창조국장의 업무를 정당한 것으로 결론 내렸다.



해당 업체가 배제되면서 경주업체들만 납품하게 된 상황에서 지역 업체의 자재를 사용하도록 권장한 울산시 조례도 이를 뒷받침한다며 검찰은 불기소처분했다.


하지만 CBS 노컷뉴스가 입수한 문건을 통해 검찰이 울산업체를 경주업체로 잘 못 판단한 것으로 확인돼 검찰의 부실수사가 도마 위에 오르고 있다.


검찰이 공사현장을 파악하지 않았거나 일부 참고인의 진술에만 의지해 사실관계를 제대로 확인하지 않아 수사의 첫 단추부터 잘 못 끼운 것으로 보인다.


레미콘 업체대표 김모씨는 2016년 10월부터 울산 북구의 한 아파트 공사현장에 레미콘을 공급했다.


김씨는 레미콘 타설 위치로 놓고 시공사와 갈등을 빚었다.


6개월(11월 제외) 동안 레미콘을 공급했던 김씨는 갈등이 계속되자 2017년 4월 12일 공급을 중단했다.


이어 김씨는 평소 친분이 있던 김기현 전 울산시장의 비서실장 박모씨에게 찾아가 민원을 제기했다.


이를 전달받은 이는 울산시청 도시창조국장 이모씨.


이씨는 자신의 사무실로 아파트 시공사 현장소장을, 4월 14일과 5월 10일 두 차례에 불렀다.



5월 10일에는 시공사 본부장도 불려갔다.


이 자리에는 건축주택과장과 건축주택계장, 건축승인 담당 공무원이 동석했다.


김씨 업체의 레미콘을 공급받도록 시공사 관계자들에게 압력을 행사하고 강요해 박씨와 이씨가 공무원으로서 직권을 남용했다는 게 경찰 수사 결과다.


검찰은 다르게 판단했다.


이씨가 시공사 현장소장과 본부장을 부른 것은 맞지만 그 자리에서 '울산지역 업체의 자재(레미콘) 사용을 권장했을 뿐'이라는 것이다.


또 이씨가 김씨 업체라고 지칭해 언급하지 않았다는 거다.


박씨와 이씨는 이렇게 민원을 처리할 수 있었던 근거로, 지역 업체의 하도급을 권장하는 시 조례를 내세웠다.


이를 두고 검찰은 공무원의 정당한 업무처리로 봤다.


당시 레미콘을 주로 공급했던 업체가 3곳 이었는데 김씨 업체를 제외한 2곳이 경주업체였다는 점도, 충분히 민원을 제기하고 처리할 수 있었던 사안으로 검찰은 파악했다.


민원 이후 김씨 업체만 유일하게 레미콘을 공급하게 된 것은 다른 울산업체들이 납품할 수 있는 여건이 안되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건을 무혐의로 처리한 검찰은 99쪽에 달하는 불기소결정서를 작성하기도 했다.


문제는 해당 아파트 공사현장에 레미콘을 공급했던 경주업체 2곳 중 한 곳이 울산업체라는 사실이다.


울산업체가 김씨 업체를 비롯해 A업체 한 곳이 더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검찰이 A업체를 경주업체로 잘 못 파악하면서 사실관계부터 틀린 거다.


취재진이 입수한 문건과 취재를 종합해보면, A업체는 법인 등기부등본상 2016년부터 울산에 본사를 두고, 레미콘을 공급하고 있다. 울산레미콘공업협동조합에도 가입되어 있었다.


A업체는 울산과 경주에서 레미콘공장 2개를 가동 중이다.


검찰이 A업체의 레미콘공장만 보고 헷갈렸거나 해당 업체에 대해 잘 못 알고 있는 참고인의 진술을 의지했다가 실수를 한 것으로 보인다.


레미콘 타설 위치로 시공사와 갈등을 빚던 김씨가 공사현장을 스스로 빠져나오고 민원을 제기하기 전까지 이미 A업체가 레미콘을 공급하고 있었다.


김씨가 빠져나간 뒤 이 물량까지 맡게 된 A업체가 3개월 동안 60%가량 레미콘을 공급하게 된 거다.


시공사가 울산업체를 쓰지 않아 시 조례를 어겼다고 보기에도 어려운 대목이다.


결국, 민원을 제기한 김씨가 다시 공사현장에 납품하게 되면서 상대적으로 물량이 줄게 된 A업체가 수 억원의 피해를 보게 됐다.


A업체 관계자는 "우리가 울산업체인지 시에 전화 한 통화 해보면 확인할 수 있는 건데 검찰이 기본적인 사실관계조차 확인하지 않고 수사를 한 것이 아니겠냐"고 토로했다.


이와 관련해 울산지검 관계자는 "현재 수사 중인 내용으로 알려줄 수 없다"라고 밝혔다.


수사의 기본인 사실관계를 제대로 파악하지 않으면서 검찰의 불기소처분에 설득력이 떨어지게 된 것을 비롯해 99쪽에 달하는 공문서도 무색하게 됐다.






CBS노컷뉴스의 공식 빙글 계정입니다. SNS에서 여러분과 늘 호흡을 같이하는 친구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한입 가지고 두말을 계속해서 하는 검찰 총장. 공수처는 국회에 맡기겠다던 윤석열. 이제와서 공수처를 반대한다. 당연히 본인이 1호로 공수처 수사를 받을걸 예감해서 말을 뒤집고 반대하는걸로 보여진다.!! 한마디 해야겠다. 덩치값 좀 해라. 검찰에 충성하는 윤석열, '공수처법 반대’ 공식화로 발톱 세우다  -http://m.businesspost.co.kr/BP?command=mobile_view&num=156978
plus68
1
0
2
참...진실은 덮을수록 드러나는법!!!
plus68
6
2
4
당신들은 뭡니까! 비열하고 얍삽함의 극치를 보여주는군요! 양심도 없는 자들이여! 천벌을 받을지어다! 노무현 대통령 시절부터 사사건건 검찰개혁 사법개혁 친일파 재산몰수법 사학개혁 등 내부 총질하던 호남팔이들! 이번에는 반드시 청소 좀 하자. 저들은 자유당과 다를바 없다. 주승용 이어..바른미래 박주선·김동철도 "공수처 반대" | 다음뉴스 -https://news.v.daum.net/v/20191228141615654
plus68
3
0
2
조국 아들까지 음모론으로 싸잡더니 최성해 허위학력 나오고도 말을 아끼시네.... 근거도 없이 등에 칼을 꽂아놓고 표창장 의심하고 조국 아들 수업과제 트집잡던 진중권의 글.... 정의 공정 어쩌고 하는 인간들 입진보류 참 인간으로서 환멸을 느낀다.... 진중권 교수, 동양대에 사직서 제출 -https://news.v.daum.net/v/20191219211327294
plus68
2
0
4
부동산 시장의 변화와 전망
DaeHanKorea
6
3
10
진짜였네! 보수단체 지원 세력..삼성!!
plus68
7
1
2
[단독] 유명강사 최진기 '전쟁사' 속 몽골기병…알고보니 한국인
nocutnews
7
2
0
[말과 행동 따로... 진중권] 진중권 "일제 때 독립운동 했던 이는 탄압받고, 친일파들은 떵떵거리고 살았던 게 우리 역사의 비극이다. 그 비극은 아직도 계속되고 있다" 친일파 비난하는 척 하면서 친일언론 조중동 위해 민주세력을 인신공격하는 진중권... 쉼없이 떠들지만, 궤변과 변명만 하는中 이종걸의원님 너따위가 언급할 분이 아니다... 독립운동 우당 이회영 할아버지대의 업적만으로도 3대는 인정받아도 될 가문이다... 진중권 자중해라!! 진중권, 이종걸 '친일파' 빗대 저격.."文, 대통령 아닌 야인될 뻔" | 다음뉴스 -https://news.v.daum.net/v/20200104155702073
plus68
6
0
1
2019년 12월 12일(목) 추천 시사만평!
csswook
13
1
1
이건 또 뭐꼬? 기소독점권 부여? 개떡 같은소리하고있네.. 공수처하자는 목적부터 모르는 인간이네 지금의 국민들이 뭣땜시 이난리인데?..기소독점권 유지하자고? 70여년을 검찰의 기소독점권 남용을 보아왔다 꼴리는데로..시키는데로.. 그런데 유지하자고? 검찰에 충성하기로 했냐? 지역구가 광주 어디랬죠?? 광주분들 꼭 기억하세요~!! 4월 총선때 이런 인간이 국회 들어오면 될까요?? 안될까요?? 권은희, ‘검찰에 기소 독점권 부여’ 공수처법 수정안 발의 - 민중의소리 -http://www.vop.co.kr/A00001457768.html#cb
plus68
11
0
3
자신을 믿어준 문재인 정부와 민정수석실 상관이 아닌, 검찰 선배 윤총장을 택했다. [숨어 있던 쥐세끼들] 국민의 염원에도 적폐 청산이 미흡했던 이유를 이제 알겠다. 윤석열 졸개들이 문재인 정부 곳곳에 잠입해서 프락치 짓을 하고 있었구나! 역시 옛말이 맞구나! 사람은 고쳐 쓸수가 없다는 옛말... 박형철이 증명했다 대대손손 그 업보를 갚느라 고생할거다. 반드시 돌아온다, 저지른 일에 대한 업보는. 그걸 지켜보느라, 감내하느라 고통스러울거다. 아닐거라고? 한사람의 염원이 아닌 국민들의 염원이 가만 두지 않을것이다... 검찰 수사 방향을 튼 박형철의 입 -https://news.v.daum.net/v/20191227164813480
plus68
6
1
2
짝짝짝 👏👏👏
plus68
20
1
1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