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스로가 옳다고 믿는 일을 하는 것이

삶을 살아가는 유일한 방법이다.



- 토요일밤의 열기







*

영화는 현실이 아니다.

현실은 영화보다 훨씬 혹독하고 잔인하단다.

그래서 인생을 우습게 보아서는 안된다.



- 시네마천국

가짐보다 쓰임을 쓰일수록 내 삶이 더 꽃필 터이니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삶을 하나의 무늬로 바라보라. 행복과 고통은 다른 세세한 사건들과 섞여들어 정교한 무늬를 이루고 시련도 그 무늬를 더해주는 재료가 된다.  그리하여 최후가 다가왔을 때 우리는 그 무늬의 완성을 기뻐하게 되는 것이다. - 아메리칸 퀼트
plus68
2
3
0
그렇다. 인생에 짬짜면 은 없다. 비록 마음 속에 아쉬움은 있을지 몰라도 뭔가 하나라도 제대로 맛을 즐기기 위해서는 "포기"와 "제외"가 반드시 필요하다는 이야기다. - 청춘1교
plus68
6
3
0
모든 것이 잘 풀릴 때가 이상하고, 오히려 나쁜 상황이 당연하다. 이것이 나의 좌우명이다. 문제가 생긴다니, 좋아!  고민하고 풀어가면 그만큼 성장하는 거지. 문제를 극복하면 새로운 세상이 열리기 때문이야. - 생각을 뒤집으면 인생이 즐겁다
plus68
6
4
1
자신을 극복하려면 자신과 싸워야 한다. 상처야말로 삶이 내게 준 가장 귀한 것. 왜냐하면 그 하나하나가 한걸음 한 걸음 앞으로 나간 흔적이기 때문에... - 로맹 롤랑
plus68
5
3
0
★ 베풂의 올바른 방식 ★    좋은 일은 한꺼번에 다 하지 말고 가끔씩 하라. 그리고 남들에게 호의를 베풀 때는 그들이 되갚지 못할 정도로 크게 베풀지 마라.    상대가 부담을 느낄 만큼 한꺼번에 너무 많은 것을 주는 것은 베푸는 것이 아니라 자신의 능력을 과시하는 것과 같다.    또 상대가 이를 완전히 알아주기를 바라지 않는 것이 좋다. 분수에 넘치게 베푸는 사람은 주변 사람에게 부담을 안겨주게 되어 있다.    많은 이들이 베풂의 의미를 과잉 해석하고 스스로의 사정을 생각하지 않고 지나치게 베풀다 모든 것을 잃는다. 그럴 때 은혜를 입은 사람들은 부담감 때문에 거리를 두고 마침내는 자신에게 도움을 준 사람을 적으로 보기도 한다.    - 발타자르 그라시안 - 
plus68
6
6
0
세상 일은 아무것도 아니었다. 모든 일은 흘러가는 것이고 흘러가면 그만이었다. 붙드는 순간 흘러가버리는 것에 집착한다는 것은 모두 쓸쓸했다. - 마지막 춤은 나와 함께
plus68
7
3
0
【 작은 지혜 】 만일 겨울이 없다면, 봄은 그토록 즐겁지 않을 것이다.    때때로 역경을 맞보지 않는다면 성공은 그토록 환영받지 못할 것이다.    나무는 그 열매로 가치가 알려지고, 사람은 한 일에 따라 평가된다.    열매가 많이 열린 나무는 바람에 흔들리지 않는다. 
plus68
6
2
0
큰 일이건 작은 일이건 마음을 하나로 모으면 세상에 못 할 일이 없단다 그게 가족이란다 그게 사람살이란다   - 박노해
plus68
2
1
0
...εïз 성장하는 사람만큼 매력적인 사람은 없다 그(녀)는 과거의 자신을 떠올리며 부끄러워할 줄 알고 현재의 자신을 바라보며 만족할 줄 알며 미래의 자신을 상상하며 자신감을 드러낸다 긍정적 에너지 안에서 겸손과 자신감을 공존시킬 수 있는 사람 바로 당신이다
plus68
2
2
0
사람은 본래 외로운 존재라는 걸 인정하면 삶에 대한 기대치가 낮아져서 조금의 사랑에도 더 감사할 수 있고, 외로운 상황이 와도 덜 힘들 수가 있습니다. - 생각을 뒤집으면 인생이 즐겁다
plus68
5
3
0
♥ 가장 좋은 장수비결은 선하게 사는 것 ♥ 수명이 짧아지는 데에는 두 가지 이유가 있다. 하나는 어리석음이고 다른 하나는 방종이다. 어리석음에는 생명을 지키는 분별력이, 방종에는 의지가 결여되어 있다.    미덕에 보답이 따르듯 이런 악덕에는 징벌이 따르며, 악덕을 일삼는 자는 오래 살지 못한다.    반면 미덕을 베풀며 사는 자는 장수한다. 흠이 없는 정신은 육체를 건강하게 만들기 때문이다.    - 발타자르 그라시안 - 
plus68
10
6
0
생선을 묶었던 새끼줄처럼 비린내가 나는 사람도 있고, 향을 쌌던 종이처럼 향내가 나는 사람도 있다. 지나간 인생은 다 흘러가 버린 줄 알지만 우리가 생각하고 말하고 행동하는 모든 것들이 고스란히 쌓이게 된다. -법륜, <스님의 주례사>
plus68
9
2
0
...✿ 수박은 두드려보면 익었는지 알 수 있습니다 참외는 물에 띄워보면 익었는지 알 수 있습니다 사랑은 싸워보면 익었는지 알 수 있습니다 사람은 행동을 보면 농익었는지 알 수 있습니다 - 익다 中
plus68
7
6
0
【노여움을 푸는 방법】 화를 내는 것이 당연하다 할지라도 자신을 노엽게 한 상대방을 '그 역시 불행한 인간'일 뿐이라고 생각한다면 노여움은 이내 사라질 것이다.    이것이 노여움을 풀어버리는 가장 빠른 길이다. 동정심은 노여움이란 불에 물을 끼얹는 것과 같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다른 사람에 대해 분노한 나머지 그에게 고통으로 되갚아주려고 하는 것은 부질없는 짓이다.    - 쇼펜하우어 - 
plus68
8
4
0
인생을 살때 자신의 능력이 100 이라면 바깥에 알릴때는 아무리 많아도 80쯤만 알리는게 좋습니다 이것이 인생을 편안하게 사는 길이에요 - 법륜스님의"행복"
plus68
10
4
0
* 그렇게 살아가리라 * 내가 만일 삶을 다시 살 수 있다면  쓸데없는 걱정은 덜어두고 행복한 고민만 하리라 단순한 일상의 즐거움을 느끼고  삶의 매 순간순간에 집중하리라 할 수만 있다면  빚을 지고서라도 여행을 가리라 새로운 것을 겁내지 않고  해보고 후회하리라 사랑한다면 사랑한다고 표현하고  하고 싶은 말이 있으면 속 시원히 하고 살리라 내가 만일 삶을 다시 살 수 있다면 더 많은 이들을 만나고 더 많은 이들을 알아가며  사람들과의 관계 속에서 많은 것을 배우리라 포기할 것은 일찍 포기하고 잡고 있지 않으며 다양한 가능성을 추구하며 경험해 보리라 다름을 이해하고 틀림은 포기하며  내 것이 아닌 것을 내 것으로 만들지 않으리라 어떤 이에겐 길다면 길고  어떤 이에겐 짧디 짧은 이 내 삶이  수많은 실수와 경험들로 지나 왔겠지만  더 많은 실수를 하며 느끼고  더 다양한 경험을 찾아 다니며 살아가리라 ―전레오, 그렇게 살아가리라 中
plus68
2
3
0
<그때는 그때의 아름다움을 모른다.> 이십 대에는  서른이 두려웠다.  서른이 되면  죽는 줄 알았다. 이윽고 서른이 되었고 싱겁게 난 살아있었다.  마흔이 되니 그 때가 그리 아름다운 나이였다.  삼십 대에는 마흔이 무서웠다.  마흔이 되면  세상이 끝나는 줄 알았다. 이윽고 마흔이 되었고 난 슬프게 멀쩡했다.  쉰이 되니 그때가 그리 아름다운 나이였다.  예순이 되면 쉰이 그거리라. 일흔이 되면 예순이 그러리라.  죽음 앞에서 모든 그 때는 절정이다.  모든 나이는 아름답다. 다만 그 때는  그 때의 아름다움을 모를 뿐이다.    -박우현 '그때는 그때의 아름다움을 모른다'
plus68
4
3
0
지금 화가나는 것은 지난 시절에 내가 뿌린 씨앗이 움튼 것이고, 계속해서 화를 내는것은 또 다시 미래에 좋지 않은 열매를 맺게 하는 인연을 짓는 겁니다 - 「법륜스님」
plus68
9
4
1
  <반 백년을 넘게 살다보니>   주어진 능력 보다 내려온 재물 보다 똑똑하고 잘난 거 보다 능력있어 많이 배운 거 보다 만나면 마음 편한 사람이 좋다.     반 백년을 넘게 살다보니 재물이 많은 친구 보다 잘나고 똑똑한 친구 보다    머리 좋아 많이 배운 친구 보다 마음이 편해 사심없이 흉금을 털어 놓을 친구가 좋다     반 백년을 넘게 살다보니 재물이 생의 전부가 아니고 잘나고 똑똑한것 만이 전부가 아니며   머리 좋아 많이 배운게 전부가 아닌 마음이 편한게 인생의 최고 덕목임을 몸소 체험하며 살아 온 친구가 좋다     반 백년을 넘게 살다보니 하루에도 수십명의 만남 속에 사람과 사람에 만남에 있어 재물보다는 됨됨이를   잘나고 똑똑함 보다는 몸에서 배어나오는 지극한 겸손을 많은 학식보다는 지혜를 통한 깨달음을 알아 주어진 삶을 늘 감사 할 줄 알아야 한다.     반 백년이 넘게 살다보니 내가 너를 만남에 있어 조건이 있을 수 없고,   이유가 있을 수 없으며 계산이 있를 수 없고, 오늘과 내일이 다르지 않은   물의 수평같은 흐름의 한결같음으로 변함없는 신뢰와 믿음의 향연이어야 한다.     반 백년이 넘게 살다보니 하루 하루 고귀한 삶이라는 건 사람을 귀하게 여길 줄 알고 그 마음을 소중히 할 줄 알고   내가 세상을 살아감에 있어 맑은 정신, 밝은 눈 속에 비추어진 심연의 정지됨 속에 소리없는 마음으로   불타는 그윽한 눈빛이 아닌, 가슴깊이 자리한 내면을 볼 수 있어...​​ - 삶의 소중한 글
plus68
8
4
0
<이런 생각 저런 생각> 좋은 일 있을 때 찾게 되는 친구 있고, 슬프고 힘들 때 찾는 친구 따로 있다.   좋은 일 기쁜 일 있다고  막 자랑하고 싶고, 이야기하고 싶잖아.   좋은 일을  함께 기뻐해 주는 사람 있고, 비꼬는 사람 있어.   슬프고 힘들 일 있을 때  나누면 반이 된다고 하잖아.   함께 아파해 주는 사람 있고, 뒤에서 좋아 죽는 사람 있어.   처음엔 그랬어... 인격이나 인성이 부족한 사람  악한 사람이라 비웃었어.  인생 한 번 사는 거  참 비겁하게 산다 비웃었어.   그런데 있잖아... 이런 사람 저런 사람 이런 생각 저런 생각 다 다르게 하는 게 사람이더라.   이젠 다 내려놓을 거야. 싫어하면 할수록 힘든 것도 나고 미워할수록 괴로운 것도 나야.   서로 막 싸우며 불쾌한 기분으로  하루 보내는 것도 힘들고  내 인생 낭비하는 것 같아.   앞에서 웃고  뒤에서 험담하는 거 비겁하잖아.   앞에서 웃고 뒤에서도 웃을래.   인생 정말 멋들어지게 살래. 한 번 뿐이잖아...     -최동훈 ‘인생은 아름다웠다’ 중-​  
plus68
7
5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