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격호 명예회장, '입 속의 연인' 껌 카피까지…'랜드마크'가 된 남자

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1989년 7월 12일 롯데월드 개관식에 참석했다. (사진제공 = 롯데그룹)

우리나라 재계 5위인 롯데그룹은 신격호 명예회장이 일본에서 껌 사업으로 일으킨 자수성가의 대표격 회사다.


1942년 일본으로 간 신 명예회장은 우유배달을 하며 학교를 다녔다. 정확한 배달시간을 맞춰 '신용'과 '성실'로 유명해진 신 명예회장은 하나미쓰라는 일본인에 눈에 띄어 당시 5만엔의 사업 자금을 받아 공장을 세웠지만 미군의 폭격으로 전소되는 실패를 겪었다.


하지만 일본에서 껌이 인기를 끌자 신 명예회장은 '어린이'를 주요 고객으로 삼고 사업을 강화했다. 풍선껌에 대나무 대롱을 함께 포장해 어린이들이 껌을 대나무에 대고 불 수 있도록 '장난감'으로 만든 것.

신격호 명예회장의 젊은 시절 모습. (사진제공 = 롯데그룹)

신 명예회장은 이 때 자본금 100만엔, 종업원 10명의 '롯데'를 만든다. 롯데라는 이름은 괴테의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의 여주인공인 '샤롯데'에서 따왔다고 한다. 이 같은 그의 문학적 감수성은 직접 지은 '입 속의 연인'이란 광고 문구로 껌을 표현한 데서 잘 드러난다.


1961년 신 명예회장은 초콜릿 시장을 장악하며 롯데를 사탕과 비스킷, 아이스크림, 청량음료 등의 종합메이커로 키웠다.


신 명예회장은 한일 수교 이후인 1967년 롯데제과를 설립하며 우리나라에서 사업의 첫 발을 내딛었다.


롯데그룹은 제과에 이어 1970년대 롯데칠성음료와 롯데삼강(현 롯데푸드)으로 국내 최대 식품기업으로 발전했다.

신격호 명예회장이 롯데호텔 설립을 추진하며 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 = 롯데그룹)

특히 1973년 6년 동안 1억 5000만 달러를 투자한 당시 동양 최대의 호텔인 롯데호텔을 세웠다. 당시 외국 관광객을 불러올 수준의 관광 상품이 없었지만, 신 회장은 자원이 부족한 우리나라가 관광에 투자해야 한다는 신념이 있었다고 한다. 롯데호텔은 우리나라 호텔로는 처음으로 2010년 러시아 모스크바에 체인을 오픈했다.


또 신 명예회장은 1979년 롯데쇼핑센터(현 롯데백화점 본점)를 완공했다. 당시 우리나라 백화점은 대부분 영세하고 운영 방식이 근대화되지 못했지만, 국가 경제의 발전과 유통업 근대화에 앞장서야 한다는 사명감으로 롯데쇼핑센터를 만들었다.


신 명예회장은 같은해 호남석유화학(현 롯데케미칼)을 인수했다. 호남석유화학은 케이피케미칼 등 국내 유화사와 말레이시아의 타이탄케이칼 등을 인수해 롯데그룹 성장의 한 축인 롯데케미칼이 됐다.


롯데케미칼은 지난해 미국 현지에 공장을 세우고 에틸렌 생산 규모가 연간 450만톤인 세계 7위권의 화학회사로 도약했다.

신격호 명예회장은 2011년 6월 5일 롯데월드타워 건설 현장에 방문했다. (사진제공 = 롯데그룹)

신 명예회장은 서울 잠실에 롯데월드를 건설하는 동안 석촌호수를 중심으로 종합관광단지(당시 명칭 제2롯데월드)를 건설해 우리나라의 랜드마크로서 세계에 자랑하고자 했다.


이를 위해 1982년 제2롯데월드사업 추진을 위해 롯데물산을 설립했고, 롯데월드타워는 2011년 건축 허가를 받아 2017년 4월 오픈했다.











CBS노컷뉴스의 공식 빙글 계정입니다. SNS에서 여러분과 늘 호흡을 같이하는 친구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신천지 '고위직'이라서? 31번 환자 동선 미스터리
nocutnews
5
0
0
유명 다이어트카페 조회수 1위 였던 글 (퍼온거니 참고만 하세요!)
52shot
16
26
3
[인터뷰]"유신 심장 쐈다"던 김재규 변호인을 만나다
nocutnews
7
1
1
봉준호 감독, 문 대통령에 "말씀 듣고 충격의 도가니"
nocutnews
23
4
3
[사무리] "김해영, 너야 말로 지금까지 뭐했냐?" 김해영의 김남국 비판이 황당한 이유 ㅣ20021- 3
philosophy78
4
1
0
코로나 포교에 전념중인 ㅅㅊㅈ에 맞서 힘을 합치자 열분덜!
goodmorningman
81
7
40
[인포그래픽 뉴스] 다니고 싶은 대기업 2위에 ‘삼성전자’…1위는?
newsway
4
1
0
코로나19 백신 개발해야 하는거 아닌가요?
Skella
3
0
2
[이슈 콕콕] 행사상품 싸게 샀다고 좋아했는데…
newsway
11
1
2
[친절한 랭킹씨] 지난해 가장 많이 팔린 TOP 국민과자는 ‘○○○’
newsway
7
6
0
2020년 2월 21일(금) 추천 시사만평!
csswook
9
2
1
2019년 '신조어 사전', 난 과연 몇 개나 알고 있을까...?
02114
20
9
3
(펌) "신천지, 그들은 아프면 숨겨…"
n0shelter
49
4
12
어제까지의 근황, 그리고 오늘...
fromtoday
13
2
8
GIF
부산에서 서울까지 자유한국당 해산 집회에 참여하신 할머니의 일갈(Flex) 하시네요.
Roadst
12
5
3
Video
신천지 확진자들이 동선을 숨기는 이유.jpg
n0shelter
62
11
33
박노자 "손가락질 하며 '코로나가 온다'...혐오 춤추는 유럽"
nocutnews
2
1
1
오피스 ‘빌런 5’ vs ‘보살 5’…나는 어느 쪽?
newsway
8
8
1
조만간 일본 아침방송 완벽 예측.jpg
real896pc
38
6
5
이 김에 신천지를 또 알아BOJA
n0shelter
39
13
32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