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aving, Doing, Being... ♡

<가지고 있는것, 하는것, 있는것>




청평역 근처에는

300년을 살아온 느티나무가 있다.


300년의 세월을 지나는 동안

느티나무는 얼마나 많은 일들을 견뎌냈을까.


전쟁 시기를 거치고

수많은 폭풍과 비바람도 버텨냈으리라.


그 숱한 고난을 겪은 뒤에

쉼의 그늘을 주는 멋진 거목이 되었구나.


Having 이전에...

Doing 이전에...


든든한 거목이 될 수 있는

Being의 삶을 살아가야지......!



-내 상처의 크기가 내 사명의 크기-

가짐보다 쓰임을 쓰일수록 내 삶이 더 꽃필 터이니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누군가를> 누군가에게 도움을 주지는 못 해도 피해는 주지 말아야 하고,   누군가에게 좋은 사람은 되지 못 해도 나쁜 사람은 되지 말아야 합니다.   누군가를 칭찬해 주지는 못 해도 험담을 하지는 말아야 하고,   누군가를 웃게 해주지는 못 해도 눈물을 흘리게는 말아야 합니다.   누군가를 행복하게 해 주지는 못해도 불행하게는 만들지 말아야 하고,     누군가를 사랑해 주지는 못해도 상처를 주지는 말아야 합니다.     -유지나- ​ 
plus68
6
2
0
돈은 작은 동전(small coin)이고 건강은 큰 동전(big coin)이며 사랑은 행운의 동전(lucky coin)이고 인간관계는 달콤한 동전(sweet coin)이고 우정은 황금동전(GOLD coin)이다. 이것들을 잘 간직하세요~~♡ --게리 레너드--
plus68
5
3
0
사람들은 자기에게 보이는 것을 중심으로  그저 하루하루를 살아간다 그러다 어느 한순간 멈추고 돌아보니 그렇게 의식없이 보내버린 시간이 쌓여서 바로 자기 인생이 되었다는 걸 깨닫는다 -은희경, <마이너리그>-
plus68
5
3
0
산다는 것은 홀로 고요히 산길을 걷는 것과 같습니다 산다는 것은 길을 걸으며 내 마음과 다정하게 이야기를 나누는 것입니다 산다는 것은 내 마음이 아프고 슬프다고 할 때 스스로를 다독여 주는 것입니다 - 그대는 그대가 가야 할 길을 알고 있는가 中
plus68
5
3
0
마음이 약해지면 평소에 지나쳤던 것들을 자세히도 느끼게 된다 그래서 마음이 약해지면 이것저것 더 슬퍼할 일이 많아진다 이것저것 찾아내어 슬퍼진다 - 원태연 -
plus68
4
2
0
사람이 산다는 것은 어디까지나 "함께"일 때 비로소 의미가 있는 것이지 싶다. 우리 삶의 모든 기쁨과 슬픔도 결국은 사람에서 기인하기 때문이다. 그러기에 사람이 아닌 다른 모든 것들은 중심이 아닌 조건들에 불과하다... <그래도 사람이 좋다/장성숙>
plus68
6
2
0
머리가 버티는 한 다리는 견딜 수 있다 의지가 버텨주는 한 우리는 어디든 갈 수 있다 그러므로 쓰러지는 것을 두려워 하지 말고 다시 일어날 용기를 잃는 것을 두려워 하라 - 천 번을 흔들려야 어른이 된다 中
plus68
2
4
0
  <세상에서 가장 귀한 시계>   내게 세상에서 비싸고 좋은 시계는 엄마였다.  내가 일어나야 하는 시간 내가 밥 먹어야 할 시간 내가 포기해야 할 시간 내가 세상에 나가야 할 시간 내가 울음을 멈춰야 할 시간  내가 세상을 살아가면서 알아야 할 거의 모든 시간들을 엄마는 알려줬다. 이제는 멈춰 서 버렸지만 멈추기 전까지 그 귀함을 알지 못했던 내게 가장 귀하고 고결한 시계였다.     -'살면서 쉬웠던 날은 단 하루도 없었다' 중-​ 
plus68
3
4
0
[흘러가는 물도 떠줘야 공덕이 된다]    수십 년을 함께 살면서도 이 사람과 내가 인연인가 고민하는 사람들이 많아요    부부는 오백생의 인연으로 만났다고 하는데 인연이니까 만났지 인연이 아니면 어떻게 만났겠어요    가만히 생각해 보면 세상일은 참으로 신비한 인연의 연속입니다    무슨 운명이나 팔자가 한평생 정해져 있는 게 아니에요 팔자는 순간순간 바뀝니다    지금 어떤 생각을 하느냐에 따라 달라집니다 변화의 시작은 미약해도 점점 커져서 결국 팔자도 바꿔버리는 거예요    부뚜막의 소금도 집어넣어야 짜다고 하잖아요    상대방을 행복하게 해 주는 말이라면 미루지 말고 당장 표현 하세요.    집에서나 밖에서나 늘 아름다운 말을 하고 밝은 표정을 지으면 주변도 밝아지고 내 인생도 밝아집니다    어리석은 사람은 자신을 고정불변의 존재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그 누구도 고정된 존재가 아니에요 그저 인연 따라 일시적으로 머물다갈 뿐이에요.    짧게 만나느냐, 길게 만나느냐, 차이가 있을 뿐, 우리만남은 결코 영원하지 않습니다.    어차피 만난 인연이라면 최선을 다하는 게 좋지 않을까요?    덧없는 인생, 대충살고 말자, 라고 생각하기 보다는 그래서 더 소중한 삶이라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월도 스님- 
plus68
3
4
0
남을 돕는다고 하면  보통 자신을 희생해야 한다고 생각하지만,  그렇지 않다.  남을 도울 때 가장 덕을 보는 것은  자기 자신이고,  최고의 행복을 얻는 것도 자기 자신이다.  그러므로 행복한 삶으로 가는 최선의 길은  남을 돕는 것이다.  이것이 진정한 지혜다. -달라이 라마-
plus68
12
6
1
★ 부드러움과 단단함의 지혜 ★    임종을 앞둔 스승이 마지막 가르침을 주기 위해 제자인 노자(老子)를 불렀습니다. 스승은 자신의 입을 벌려 노자에게 보여주며 물었습니다.    "내 입 안에 무엇이 보이느냐." "혀가 보입니다." "이는 보이느냐." "스승님의 이는 다 빠지고 없습니다." "이는 다 빠지고 없는데 혀는 남아 있는 이유를 아느냐." "이는 단단하기 때문에 빠져 버리고 혀는 부드러운 덕분에 오래도록 남아 있는 것 아닙니까."    "그렇다. 부드러움이 단단함을 이긴다는 것이 세상사는 지혜이니라. 이제 더 이상 네게 줄 가르침이 없구나."  - 좋은글-
plus68
8
5
0
  <인생은 한번이다>   흐르는 인생처럼 모든 것에 느끼고 싶다. 이런들 어떠하리 저런들 어떠하리. 인생은 한번이다.. 연습도 복습도 없는 인생 꼭! 한번 사는 인생. 힘들고 고단한 삶일지라도 단 한번의  인생이기에 포기하거나  좌절하지 말고 순간 순간의 행복을  온 몸으로 느끼는 삶이고 싶다. 죽도록 노력해도 안되는 일도 많고  죽도록 일해도 형편 좋아지질 않는  인생이라도 순간 순간의 행복은 있다. 늘 인생의 마지막 삶처럼 최선을 다해  살았다면 후회 없이 살고 있는 것이다. 인생 하나하나에 모든 것을 느끼며  자연을 받아들이는 것처럼  인생도 자연처럼 순응하며 받아 들이며  살고 싶다.   -'인생은 아름다웠다' 중-​ 
plus68
8
5
0
<그게 "운명"이자 "인연"이다>   남자가 말했다. 말하지 않아도 다 알아야 한다고, 표현하지 않아도 다 알아야 한다고, 그리워하는 거, 생각하는 거 보고 싶은 거, 사랑하는 거..., 여자가 말했다. 다 알고 있어도 듣고 싶다고, 표현하지 않아도 다 알 수 있어도 듣고 싶다고, 그립다고, 생각하고 있다고, 보고 싶다고.. 사랑한다고.... 남녀관계에서 결국 중요한 건 얼마나 서로에게 적절한 시기에  등장하는 가이다. 미칠 듯이 끌리고 죽도록 사랑해도 서로에게 적절한 시기가 아니고 기가 막힌 타이밍이 아니라면 어쩔 수 없다. 서로에게 기가 막힌 타이밍에 서로의 인생에 자연스레 등장해 주는 것 그래서 서로의 누군가가 되어 버리는 것. 그게 "운명"이자 "인연"이다.   -배수아 '에세이스트의 책상' 중-​ 
plus68
6
5
0
♡사랑과 정사이♡ 사랑은 시간이 지날수록 줄어들지만 정은 시간이 지날 수록 늘어 납니다 사랑은 좋은 걸 함께 할때 더 쌓이지만 정은 어려움을 할때 더 쌓입니다 사랑 때문에 서로를 미워 할 수 있지만 정 때문에 미웠던 마음도 되돌릴 수 있습니다 사랑엔 유통기한이 있지만 정은 숙성 시간이 있습니다 사랑은 돌아서면 남이지만 정은 돌아서도 다시 우리 입니다 - 좋은글 -
plus68
6
4
0
【당신의 혀에는 뼈가 없다는 것을 항상 생각하라】 수다를 떨지 말라, 비밀은 꼭 지켜라, 혀로 말하기 전에는 항상 생각하라 혀에는 뼈가 없다. 혀는 당신의 일생의 운명을 지배하는 중요한 몸의 부분이기 때문이다. 우리 주위에는 입을 잘못 놀려서 해서는 안될 소리를 해서 인생에 큰 손해를 본 사람들이 많이 있다. 당신은 혀와 함께 평생을 살아가야 한다. 말이나 음성은 인간의 ´제2의 얼굴´ 이라고 한다. 말 한마디 덧붙이는 것은 언제라도 가능한 일이지만 이미 해 버린 말을 주워담는 것은 불가능한 일이다. - 좋은글
plus68
9
3
0
울지마라 외로우니까 사람이다 살아간다는 것은 외로움을 견디는 일이다 공연히 오지 않는 전화를 기다리지 마라 눈이 오면 눈길을 걷고 비가 오면 빗길을 걸어가라 갈대숲에서 가슴검은 도요새도 너를 보고 있다 가끔은 하느님도 외로워서 눈물을 흘리신다 새들이 나뭇가지에 앉아있는 것도 외로움 때문이고 삶은 때때로... 내 의지와는 상관없이 바람이 되기도 하고, 비가 되어 내리기도 하고, 또 어느날 눈이 되기도 한다 삶은 그런것이다 혀기가 지기도 하고, 배가 부르기도 하고... 그리하여 삶이 허기질땐 모두를 내려놓고 가장 눈부시던 자신의 모습을 생각하라 -<허기진삶을채우는생각한잔> 중
plus68
7
3
1
<버릴줄 모르면 죽는다네>    이보게,친구! 살아 있다는게 무언가?  숨 한번 들여마시고 마신 숨 다시 뱉어내고...  가졌다 버렸다 버렸다 가졌다 그게 바로 살아 있다는 증표 아니던가?  그러다 어느 한 순간 들여 마신 숨 내뱉지 못하면 그게 바로 죽는 것이지.  어느 누가 그 값을 내라고도 하지 않는다 공기 한 모금도 가졌던 것 버릴줄 모르면 그게 곧 저승 가는 길임을 뻔히 알면서 어찌 그렇게 이것도 내 것 저것도 내 것 모두다 내 것인양 움켜쥐려고만 하시는가?  아무리 많이 가졌어도 저승길 가는 데는 티끌 하나도 못가지고 가는 법이리니 쓸만큼 쓰고 남은것은 버릴줄도 아시게나  자네가 움켜쥔게 웬만큼 되거들랑 자네보다 더 아쉬운 사람에게 자네것 좀 나눠주고 그들의 마음밭에 자네 추억 씨앗 뿌려 사람 사람 마음속에 향기로운 꽃 피우면 극락이 따로 없다네.    -서산대사-
plus68
8
8
0
★마음★ 갓난 아이에게는 세상 모든 것이 새롭다 그러나 10대가 되면 말한다 "나도 알아요" 20대가 되면 말한다 "다 뻔한 얘기를" 30대가 되면 말한다 "뭐 새로운 거 없나?" 40대가 되면 말한다 "인생이 다 그렇지 뭐" 50대가 되면 말한다 "그런다고 세상이 바뀌냐?" 60대가 되면 말한다 "다 흘러가는 거야" 70대가 되면 말한다 "자꾸 옛날 생각이 난다" 80대가 되면 말한다 "입맛도 없고 사는 맛도 없고"    "사람은 몸이 먼저 늙는 것이 아니라 마음이 먼저 늙는다" 
plus68
8
4
0
♥ 멋진 인생을 사는 10가지 노하우 ★   1. 겉저리 인생이 아닌 김치 인생을 산다.      김치가 맛을 제대로 내려면 배추가 다섯 번 죽어야 한다. 김치가 땅에서 뽑힐 때 한번 죽고, 통배추의 배가 갈라지면서 또 한번 죽고, 마지막으로 장독에 담겨 땅에 묻혀 다시 한번 죽어야 비로소 제대로 된 김치 맛을 낸다.    그 깊은 맛을 전하는 인생을 살 것이다. 그러기 위해 오늘도 성질을 죽이고 고집을 죽이고 편견을 죽여 살련다.      2. 99도씨 사랑이 아닌 100도씨 사랑으로 산다.    봄 속담에 '밥은 봄처럼, 국은 여름처럼 , 장은 가을처럼, 술은 겨울처럼' 이란 말이 있다. 모든 음식에는 적정한 온도가 있기 마련이다.    맛있는 커피는   90도씨 에서 95도씨의 물을 가지고 추출되어 65도씨에서 68도씨에서 마셔야 그 맛이 제 격이다.    사랑에도 온도가 있다. 사랑의 온도는 100도씨이다. 너무 많은 사람들이 99도씨에서 멈춰 버린다. 기왕 사랑하려면 사랑이 끓어오르는 그 시간까지 사랑하련다.        3. 계란 후라이가 아닌 생명으로 산다.    스스로 껍질을 깨고 나오면 생명으로 부활하지만 남이 깰 때까지 기다리면 계란후라이 밖에 안 된다.    더군다나 뱀은 그 허물을 벗지 않으면 죽는다고 하지 않은가? 남이 나를 깨뜨릴 때까지 기다린다는 것은 비참한 일이다. 내 관습의 틀을 벗고 고정관념을 깨뜨려 매일 새롭게 태어나겠다.        4. 돼지로 보다는 해바라기로 산다.      돼지는 하늘을 쳐다보지 못한다. 넘어져야 비로소 하늘을 쳐다 볼 수 있다. 하지만 해바라기는 늘 하늘을 향해 있다.    해바라기가 아름다운 것은 아무리 흐린 빛도 찾아내 그 쪽을 향하는데 있다. 비록 흐린 날이라도 하루에 한 번, 별을 관찰하는 소년의 심정으로 하늘을 쳐다보겠다.      5. 나이로 살기 보다 생각으로 산다.    사람은 생각하는 대로 산다. 그렇지 않으면 사는 대로 생각하고 만다. 생각의 게으름이야말로 가장 비참한 일이다. 이래서 상놈은 나이가 벼슬이라 한다. 때문에 나이로 보다 생각으로 세상을 들여다보겠다. 생리적 나이는 어쩔 수 없겠지만 정신적 나이, 신체적 나이는 29살에 고정해 살련다.        6. 인상파로 보다 미소인으로 산다.      잘 생긴 사람은 가만있어도 잘 나 보인다. 그러나 못생긴 사람은 가만있는 것만으로도 인상파로 보이기 십상이다.    나는 '살아있는 미소'로 누군가에 기쁨을 전하는 메신저가 되고 싶다. 표정을 잃게되면 마음마저 어둠에 갇힌다는 말이 있듯, 내 마음에 지옥을 드리우고 싶지 않다. 따라서 내가 내게 가장 먼저 미소 지어 주는 그런 사람이 되고 싶다.        7. 거부기로보다 오뚜기가 된다.    돌팔매질을 당하면 그 돌들로 성을 쌓으라는 말이 있다. 나는 쓰러지지 않는 게 꿈이 아니다. 쓰러지더라도 다시 일어서는 게 꿈이다.    한번 넘어지면 누군가가 뒤집어 주지 않으면 되는 거북이 보다 넘어져도 우뚝 서고야 마는 오뚜기로 산다. 신은 실패자는 쓰셔도 포기자는 안 쓰신다. 그뿐일까? 의인은 일곱 번 넘어질지라도 다시 일어난다고 하지 않는가 말이다.        8. 고래가 아닌 새우로 산다.    사막을 건너는 건 용맹한 사자가 아니라 못생긴 낙타다. 못생긴 나무가 산을 지키듯 우리의 식탁을 가득 채우는 것은 고래가 아니라 새우다. 누군가에게 꼭 필요한 존재가 되어 산다.        9. 종업원이 아닌 매니저로 산다.    종업원과 매니저의 차이는 딱 한가지다. 종업원은 시키는 일만 하지만, 매니저는 프로젝이 있다.    나는 내 인생의 프로젝을 세워 매니저로 살 것이다. 따라서 나는 나를 즐겁게 하는 일에 마음을 쏟을 것이다. 나를 위해 이벤트를 마련하고 자주 나를 칭찬해 줄 것이다.        10. 세상보다 가정에서 성공을 우선한다.      가정을 사람의 기업이라 부른다. 자식은 벤처기업과도 같다. 세상에서 성공인으로 기억되기보다 가정 안에서 성공인이 되고 싶다.    자녀들의 영웅이 된다는 것은 신이 인간에게 내린 가장 큰 선물이다. 그 어떤 성공보다 가정에서의 성공을 꿈꾸며 그 어떤 훈장보다 자녀들의 한 마디에 더 큰 인생의 승부를 걸 것이다.    그리고 남편(아내)에게서 이런 말을 듣고 싶다. "당신이야말로 가장 뛰어난 여자(남자)였습니다."      - 좋은글 -
plus68
8
7
0
. . . .🖌🖌
plus68
15
5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