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산업 대토론회] 모바일도 좋지만 "콘솔, 아케이드로 활로 찾자"

한목소리 낸 남영선 펍지 콘솔 총괄 본부장 & 윤성민 유니아나 부장

18일 넥슨 아레나에서 개최 중인 게임산업 대토론회에서 콘솔 게임과 아케이드 게임을 통해 모바일 게임 중심의 시장을 건강하게 만들자는 내용의 이야기가 나왔다.


펍지 주식회사의 콘솔 부문을 총괄하는 남영선 본부장이 자사의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이하 배그) 콘솔 버전 경험을 바탕으로 콘솔 게임 시장 활성화 방안을 이야기했다.


이어서 유니아나의 윤성민 해외영업 부장은 청소년 게임제공업 법적 규제 완화와 가족형 e스포츠 시설 확대 등을 아케이드게임 성장 방안으로 제시했다.


※ 게임산업 대토론회 관련 기사


◆ "게임물 아닌 게임" 문체부, 15년만에 게임산업법 전면 개정 나선다

◆ "게임은 대표 문화이자 미래 먹거리" ... 무엇이 한계인가?

◆ 양극화 심화된 게임시장 ..."중소업체에 '게임혁신펀드' 지원하자"

◆ 모바일도 좋지만 "콘솔, 아케이드로 활로 찾자"(현재 기사)

◆ 게임은 문화다? '아카이브' 되어야 비로소 문화


# "해외 콘솔 개발 인력 한국 인턴십 하면 펍지도 참여하겠다"

▲ 펍지의 남영선 본부장


펍지의 남영선 본부장은 한국 게임에서 콘솔 분야가 상대적으로 마이너한 분야지만, <배그>의 콘솔 서비스 경험을 나눌 수 있는 생겨 고맙다는 말로 발표를 시작했다.


남 본부장은 북미, 남미, 서유럽 시장에서 거의 대부분의 <배그> 유저가 콘솔로 게임을 즐긴다는 데이터를 근거로 콘솔이 여전히 이들 시장에서 지배적인 플랫폼이라고 소개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한국은 모바일 게임을 중심으로 프로덕트가 나오는 상황. 한국에서 모바일 게임의 전체 매출액은 6.5조 원, 콘솔 게임이 5,200억 원이다.


이에 따라 남 본부장은 대한민국의 게임시장이 재도약하려면 한국 시장이 아니라 글로벌 시장을 목표로 하는 게임을 만들어야 한다고 단언했다. 그를 위해서 PC, 모바일 뿐만 아니라 콘솔 플레이까지 아우르는 멀티플랫폼 전략이 필요하다.

<배그>는 당초 PC 플랫폼을 타겟으로 개발된 게임이었다. <배그>는 세계적인 반응을 얻었지만, 펍지는 여기서 만족하지 않고 콘솔 개발을 결정했다. 국내에 인력 수급도 어렵고 서구권 콘솔 유저들의 눈높이를 맞추기도 어려운 조건. 남 본부장은 펍지가 해외에서 전문 인력을 영입하고 신규 인력을 양성하면서 콘솔로 진출했고, 그렇게 활로를 마련한 이후 충성도 높은 커뮤니티를 보유하게 됐다고 자부했다.


<배그>는 핵 사용이 문제가 되는 게임인데 애초에 콘솔에 핵툴이 없다는 이점이 있었다고 이야기했다. 남 본부장은 펍지가 플랫폼 홀더와 지속적으로 상의하며 프로모션을 진행하면서 라이브 게임을 운영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남 본부장은 아직도 콘솔에 싱글 플레이 게임'만' 있다고 생각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남 본부장은 앞으로도 펍지가 글로벌 시장에서 수준 높은 퀄리티와 독창적인 게임성을 가진 게임을 만들기 위해 콘솔 게임 개발에 계속 도전하겠다고 말했다. 이는 곧 한국 게임 시장의 미래를 밝게 할 근간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끝으로 남 본부장은 한국의 콘솔 게임 개발 저변 확대를 위해 두 가지 아이디어를 제안했다. (1) 정부 차원에서 서구권의 눈높이에 맞는 인게임 로컬라이제이션을 지원할 것, (2) 해외 콘솔 게임 개발 인력을 한국에 유치하고 한국 학생을 해외로 보내는 인턴십 프로그램을 운영할 것. 남 본부장은 해외 개발 인력의 한국 인턴십에 펍지도 참여할 의사가 있다고 전했다.



# 적은 규모의 아케이드 게임 산업... 이제는 FEC로 키우자

▲ 윤성민 유니아나 부장


뒤이어 연단에 선 윤성민 유니아나 부장은 아케이드 게임 활성화의 방안으로 4가지 방안을 제안했다.


(1) 청소년 아케이드 게임장 인식 재고

(2) 청소년 게임제공업 법적 규제 완화

(3) FEC 도입을 통한 아케이드 산업 성장

(4) 가족형 e-sports 시설 확대


윤 부장은 여가 시간의 감소 등을 근거로 아케이드 게임장 방문이 줄어들었다고 이야기했다. 세계 게임 시장의 아케이드 게임 비중은 18%인 반면, 국내의 경우 2% 미만.


윤 부장은 한국 아케이드 게임 산업의 규모는 적지만 각종 규제가 강하고, 투자도 결여되어 매장의 폐업이 가속화되고 있다고 말했다. 윤 부장은 아케이드 게임은 자율 심의가 불가능하고 유상 시험 테스트도 불가하며 오락실 운영 및 행정처분 기준도 타 게임 분야보다 높다며 고강도 규제가 적용되는 현실을 이야기했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 미국의 사례처럼 아케이드 게임장에서 식사도 하고 주류도 소비할 수 있게 규제를 개혁하자고 제안했다. 세간이 이해하고 있는 오락실에서, Family Entertainment Center(FEC)로 방향을 바꿔 온가족이 게임문화를 즐 길 수 있는 문화시설을 제공하자는 것이다.

어디서나 볼 수 있는 게임 뉴스는 이제 그만, 디스이즈게임이 당신의 인사이트를 넓혀드립니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애틋해지거나 파국이거나, 커플 게임 추천
visualdive
7
14
0
대한민국에게 이스라엘은? 이스라엘에게 독도란? 이스라엘은 전 세계에서 거의 유일하게 모든 공식 문서에 독도.동해 표기하는 유일한 국가입니다.
plus68
28
2
3
[직캠] 진모짱과 차이나조이, 모델! 공연! 코스프레! 그리고 MC 캐스터 #2
jinmozzang
1
1
0
재택근무를 격하게 방해하는 시커먼 그림자들
GGoriStory
35
3
2
[직캠] 진모짱과 클래시로얄, e스포츠 리그 아시아 2019 시즌1 결승전 아나운서/MC 정소림 캐스터
jinmozzang
3
1
0
유저수 3000만, 콜 오브 듀티 워존을 배그와 다르게 만든 단 두 가지
thisisgame
1
1
1
사재기 시작한 도쿄 상황
ggotgye
57
5
12
[코로나19] 전세계 인터넷 사용량 조절 나섰지만, 한국은 큰 문제 없어
thisisgame
2
1
1
plus68
12
1
3
에픽게임즈, 개발사 친화적인 신규 퍼블리싱 모델 발표
thisisgame
1
0
0
3월 세계 코로나 바이러스 확진자 변동사항
jeongj267
25
3
7
GIF
크라이텍, 크라이엔진 안드로이드 베타프로그램 연내 실시
thisisgame
2
1
1
사라진 고양이는 어디로 갔을까? '요깄네'
GGoriStory
16
2
3
종교.. 응승시릅따 😞
plus68
12
1
3
세계 최강국이자 천조국이라 불리는 미국에서 빚어진 참사. 의료민영화 밀어붙이던 박근혜 정부가 생각나네요. 다행히 국민들이 막았죠. https://www.vop.co.kr/A00001478328.html
plus68
13
1
2
생활의달인 맛집 방송과 실체 비교
ggotgye
14
2
3
배 균형잡기 게임
jeongj267
55
11
4
GIF
완벽한 자가격리란 무엇인가를 보여준 발레강사.jpg
ggotgye
33
2
3
'나만 스위치 없어...' 아쉬운 대로 뽑아본 동물의 숲 '같은' 게임 5선
thisisgame
1
3
0
[기획] 게이밍과 "멀티 코어 CPU"에 대한 이야기
thisisgame
2
4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