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가족 >


맑은 공기나 물처럼

늘 함께 있기에 그 소중함을

모르고 지나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너무 익숙해진 탓에

배려하지 않고 내뱉는 말들로

가장 큰 상처를 주게 되는 사람들


늘 그 자리에 있는

사람들이라고 믿기에

기다릴 필요도 이유도 없기에

그리움의 이름을 붙여주지 않는 사람들


함께 있을수록 더 많이 보아야

할 사람들 가까이 있을수록

더 깊이 보아야 할 사람들


익숙해서 편안할수록

더 살뜰히 챙겨야 할 사람들


더 뜨겁게 서로의 가슴을

안고 살아가야 할 사람들 바로

‘가족’이라는 이름입니다











-강재현, 공감

가짐보다 쓰임을 쓰일수록 내 삶이 더 꽃필 터이니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