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년간 배웅하는 부모님을 기록한, 포토그래퍼 디에나 다이크먼

헤어짐과 배웅(Leaving and waving)

20년간 배웅하는 부모님을 기록한 사진이 세간의 화제다. 이는 미국 출신의 포토그래퍼 디에나 다이크먼(Deanna Dikeman)이 포착한 것. 그녀는 수많은 다른 부모들처럼 집을 나설 때면, 문 앞까지 인사해 주시는 부모님이 계셨다. 1991년 어느 날, 이런 평화로운 세월이 영원히 지속되지 않을 것이라는 걸 깨달은 후 20년이 넘는 기간 동안 똑같이 자동차 창문을 내리고 손 흔들어주시는 부모님을 찍게 된 그녀. 디에나 다이크먼은 1995년 다정히 서있는 모습부터 자동차 뒷좌석에서 손녀딸을 쳐다보는 사진, 지팡이를 든 채 배웅하는 장면 그리고 2009년 아버지가 세상을 떠난 뒤 어머니 홀로 있는 상황 등 모든 순간들을 담아냈다. 세월이 지날수록 노쇠해지는 부모님과 링거를 맞은 채 손 흔드는 모습, 마지막 텅 빈 앞마당까지. 2017년을 끝으로 이 시리즈는 마무리되었으며, 2018년 캔자스시티에서 <헤어짐과 배웅(Leaving and waving)>이라는 주제로 전시회가 개최되었다. 변치 않는 자식을 향한 사랑을 기록한 디에나 다이크먼. 가슴을 뭉클하게 만드는 이미지와 전시 당시 그녀가 남긴 말은 아래에서 찬찬히 확인해보자.


" 작품의 대부분은 차 안에서 바라본 부모님의 모습이다.시간이 지나도 부모님과 함께 하는 시간은 변하지 않는다는 것을 전하고 싶었다. "" 작품의 대부분은 차 안에서 바라본 부모님의 모습이다.시간이 지나도 부모님과 함께 하는 시간은 변하지 않는다는 것을 전하고 싶었다. "

1995

1996

1997-1998

2000-2001

2001

2002-2004

2006

2008

2009

2013

2014

2015

2017

2017

2017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패션, 뷰티, 라이프 스타일 디지털 매거진 <eyesmag> 입니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마린 세르가 공개한 언더웨어 컬렉션 'Bolderline'
eyesmag
7
0
0
선진국이 고른 삶의 가치 1위는 ‘가족’…한국은 “○이 최고” [친절한 랭킹씨]
newsway
3
3
1
열 다섯, 위험하고 치명적인 첫 사랑 / 연인(1992)
careseatheart
52
27
4
[이슈 콕콕] ‘위드코로나 끝?’ 오미크론 변이, 대체 어느 정도길래
newsway
5
2
2
211127 뭉초탄
reoveo12
7
1
2
각도의 중요성 ㅋㅋ
reoveo12
12
1
4
Nhà phố 3 tầng đẹp hiện đại 5x15m có 3 phòng ngủ phong cách trẻ trung năng động
nhadepmoi
2
0
1
리뉴얼 그 후, 그것이 알고 싶다 Q & A
VingleKorean
167
51
293
배성재 똑같다 ㅋㅋㅋ
rnscks0414
21
4
0
이재명측 "법 고쳐서라도..추징금 환수·독재 세력 단죄" 무고한사람들이.. 군벌들의 정치적 욕망때문에 희생되고 그들 두목을 포함 학살 공범들이 반성도 없이 이승을 떠나기만 한다면 ... 법을 고쳐서라도 끝까지 단죄시켜야지요... https://news.v.daum.net/v/20211127181253237
plus68
6
0
2
존잘 아빠에 존잘 딸 두아 리파
water101
49
12
1
넷플릭스 꿀팁 퍼왔습니다 잇힝~
shm7041
46
102
4
나이가 들면 기억해야 할 32가지
iloa
89
124
1
드라마 아버지가이상해 재밌네
wq221re
52
6
6
빙글발 괴담) 이사간 집이 뭔가 이상하다
ofmonsters
110
13
12
카운슬, 커뮤니티, 그것이 알고싶다.
VingleKorean
259
20
45
■503
ys7310godqhr
28
6
7
경찰도 놀란 역대급 보복운전
fromtoday
25
3
4
GIF
예쁜가요? 예쁘지요 한참 싸우다가 왜또 딱붙어있는걸까요?? 이녀석들 알다가도 모르겠어요ㅎㅎ 투닥투닥 매일 매일 싸워도 좋으니 두녀석 모두 건강하길.. 추운겨울 길냥이 아가들도 이겨울을 잘 버텨주기를 기도해봅니다 갑자기 추워진 날씨에.. 몸도 맘도 싸늘해져 가지만 빙글러 분들 모두 기운내시고 행복하시길 또 기도할께요~ 내일도 좋은하루 되세요!❤
HyoJinJeon11111
71
4
24
혼돈의 오스트리아 근황.news
M0ya
13
1
2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