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 모르는 친구가 갑자기 백만원을 줬어요.jpg

ㅜㅜㅜㅜㅜㅜㅜ 감덩

지금 봐도 글쓰니 마음씨가 예쁜게 느껴짐

동창도 그래서 한눈에 알아본듯


'13년만에 만났는데도 넌 여전히 착하고 다정하네.'

눈물줄줄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