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하늘처럼]


사람이 하늘처럼

맑아 보일 때가 있다.

그때 나는 그 사람에게서

하늘 냄새를 맡는다.

텃밭에서 이슬이 오고가는

애호박을 보았을 때

친구한테 먼저 따서

보내주고 싶은 생각이 들고

들길이나 산길을 거닐다가

청초하게 피어있는 들꽃과 마주 쳤을 때

그 아름다움의 설렘을 친구에게

먼저 전해주고 싶은 마음이 생긴다.

이렇게 메아리가 오고가는 친구는

멀리 떨어져 있어도

영혼의 그림자처럼

함께 할 수 있어 좋은 벗이다.

같이 있으면 마음이 편해지고

장점을 세워주고

쓴소리로 나를 키워주는 친구는

큰 재산이라 할 수 있다.

인생에서 좋은 친구가

가장 큰 보배다.

물이 맑으면 달이 와서 쉬고

나무를 심으면 새가 날아와

둥지를 튼다.

스스로 하늘 냄새를 지닌 사람은

그런 친구를 만날 것이다.

-법정 스님-


💁‍좋은사람 좋은글귀 채널 구독 📺


★삶이 힘겨울 때

http://bit.ly/3arT0Wc


★누군가에게는 너무 고마운 사람

http://bit.ly/365Vciv


★수첩에 적어놔야할 삶의지혜

http://bit.ly/2Uyz7XY


★나의 삶이 내게 말한다

http://bit.ly/38Vd5T6


★인생 자기긍정의 50가지 법칙

http://bit.ly/2uR5Mx1

좋은사람 좋은글귀 가슴에 남는 좋은글 오전 오후 저녁 3번씩 업데이트 하겠습니다. http://pf.kakao.com/_xnxcdYT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