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새 우리 곁으로 온 봄꽃

지하철역 대로변에 봉오리 진 채 곧 터질 듯 부풀어 오른 노란 산수유 찰칵, 찰칵, 찰칵, 그때마다 봄꽃이 수줍게 웃더라고요. 가슴속으로 쏙 들어온 봄입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