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장드라마 특) 기억상실증 걸린 사람이 한국말은 정확하게 구사함

여느 때와 달리 왠지 일찍 일어난 아침, 목마른 속을 달래러 거실로 나온 당신은 빨래를 하는 엄마 옆에서 홀린 듯이 일일연속극 ‘내 딸 주영이’를 본다.


예나, 주영이 딸이예요!


(주-륵)

(주르륵)





(찰싹)

GIF

...



어머 주영아… 의사쓰앵님, 우리 주영이한테 무슨 일이 생긴 건가요?


어…하필이면…총알이…아니 차가 영 좋지 않은 곳을 스쳤어요.

잘 알아두세요. 이제 주영씨는 앞으로… 이전에 있었던 일을 전혀 기억하지 못합니다.


다시말해서, 기억상실증에 걸렸다 이말입니다.

아... 머리야, 여긴 어디지?

주영아, 기억 안 나니? 내가 누군지 알겠어?


난 누구죠? 여긴 어디죠? 아줌마는 누구예요?


(이 막장을 실시간으로 지켜보는 내 모습)



여기서 궁금한 점이 하나 생긴다.


“아무것도 기억하지 못하는데 어떻게 저렇게 말을 잘 구사하지? 기억을 못하면 아무런 지식도 없어야 하는게 아닌가?”


나는 일일연속극 고인물이신 어머니께 여쭤봤지만 속 시원한 답을 듣지는 못했다. 상식적으로, 만약 기억상실증으로 어떠한 일도 기억하지 못한다면 우리가 배웠던 지식도 모두 알지 못하는 것 아닐까?


이에 대한 해답은 심리언어학자들의 연구에서 찾을 수 있다. 가장 유명한 사례는 1953년 뇌수술로 해마를 잃었던 27살 청년 헨리 몰리슨(1926~2008)이 그 주인공이다.


그는 수술 후 세상의 변화를 인지하지 못하고 평생 그가 수술을 받은 27살의 기억 속에서만 살아갔다. 하지만 그가 언어를 구사하거나 새로운 개념을 이해하는 것은 문제가 없었다.


즉 인간의 개인적인 기억과 개념적인 기억은 구조적으로 다른 기억으로 분류된다는 것이다.


이 둘의 명백한 차이점은 ‘주관적 경험으로 기억이냐’의 가부이다

(이미지 출처: tulving 중다 기억체계 모형/1985)

즉 만약

‘내가 3년 전에 제주도에서 애인이랑 했던 첫키스’는, 물론 이 글을 읽는 많은 독자에겐 없는 기억이겠지만 일화기억이다. 왜냐면 ‘내’가 직접 경험했던 것이니까. (나도 아직 경험해본 적 없다.ㅠㅠ)

‘내가 3년 전에 제주도에서 애인이랑 했던 첫키스’는, 물론 이 글을 읽는 많은 독자에겐 없는 기억이겠지만 일화기억이다.

하지만 ‘제주도 몽돌해수욕장이 무엇인가?’는 의미기억이다. 특정 시간이나 장소와 결부된 경험과 연결되지 않기 때문이다. 이것이 보통 우리의 지식을 형성하는 기억들이다.


기억 상실증과 한국어 구사 능력에는 서로 큰 영향이 없는 것이다.


일화기억을 잃어버린 헨리 몰리슨의 경우 자가 인지적 의식(autonoetic consciousness)이 결함됐다.

그는 주관적으로 경험한 시간을 인지하지 못했다. 죽을 때까지 미래에 대한 걱정없이 27살로 살다가 죽었다.

과거를 빼앗긴 그는 시간이라는 철로에서 탈선해 헛바퀴를 돌고 있는 열차와 같은 삶을 살다 간 것이다.


헨리 모리슨의 사례를 보면 우리의 자의식은 우리의 경험에 기반한다고 볼 수 있다. 바꿔 말하면 우리가 가진 최초의 기억의 시점이 우리의 자의식이 처음으로 형성된 시기다.

나의 경우 막 기어다닐 무렵 우리집에 도둑이 들어 새벽 내내 일어났던 소동이 기억난다. 그 때 반지하 전셋방의 쾌쾌한 냄새와 새벽녘의 서늘한 빛과 공기가 기억이 난다. 나의 의식은 누군가의 도둑질로 말미암아 생겨났다고 볼 수도 있겠다.

(출처: 기생충 반지하집 볼수 있을까/ 한국일보)


말미에 글이 매우 늘어졌는데, 헨리 모리슨 외에도 여러 뇌손상 환자들의 케이스를 살펴보면 약간의 씁쓸함도 든다.

가깝게는 치매 걸린 할머니부터 차에 치여 뇌를 다친 30대 아저씨까지 모두는 의식에 미로에 갇혀 길을 헤메고 있는 미아들이다.

(출처: 판의 미로)


우리가 지키고 사랑하던 모든 것은 작은 충격이나 노화로 사라지기 쉬운 기억에 의존한다. 만약 저들처럼 기억을 잃어버린다면 우리는 무엇일까, 하고 조용히 생각해보는 저녁이다.



참, 혹시 이 글을 읽고 흥미가 있었다면 자신의 최초의 기억을 한번 떠올려봐 달라. 그리고 만약 기억이 난다면 언제였고 어떤 상황이었는지 밑에 댓글로 써주길 부탁드린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디씨 개죽이, 개벽이 근황
boogiewoogie
35
3
8
이제서야 부모님 기분을 이해한 요즘 젊은이들.jpg
ihatecocacola
17
4
6
일본의 명령 하나에 우리나라에 대머리가 생겨버린 사건을 아시나요?
guseh1996
58
18
17
집에서 쉽게 할 수 있는 초간편 드라이클리닝.jpg
CtrlZ
67
86
3
박지성이 말하는 인종차별의 현실
baaaaang
22
5
2
길거리에서 사진 부탁받은 한국인들 자세.jpg
ggotgye
39
4
6
월간 공포미스테리 [7월]
optimic
29
8
10
버릇처럼 외치던 말 덕분에 목숨 구한 썰(소름주의)
M0ya
35
4
3
나를 사랑하는법-자애명상을 해보자
kungfu1
3
3
0
버려지는 식재료만으로 식당 운영이 가능하다?
fromtoday
33
7
4
속보❗인기 배우 드라마 ‘노랑노랑 내 인생’ 캐스팅 확정
newteller18
2
0
0
유튜브 인기급상승 동영상 0810
goalgoru
5
1
0
낚시보트타고 40명 구한 분들
Voyou
64
5
7
◇나이 들어서 대접 받는 Up◇ 1. Clean Up 나이 들수록 집과 환경을 모두 깨끗이 해야 한다. 분기별로 주변을 정리 정돈하고, 자신에게 필요 없는 물건을 과감히 덜어내야 한다. 귀중품이나 패물은 유산으로 남기기보다는, 살아생전에 선물로 주는 것이 효과적이고 받는 이의 고마움도 배가(倍加)된다. 5. Cheer Up 언제나 밝고 유쾌한 분위기를 유지하는 것이 좋다. 지혜롭고 활달한 노인은 주변을 활기차게 만든다. 짧으면서도 곰삭은 지혜의 말에다 독창적인 유머 한 가지를 곁들일 수 있으면 더 바랄 것이 없다. 6. Pay Up 돈이든 일이든 자기 몫을 다 해야 한다. 지갑은 열수록, 입은 닫을수록 대접을 받는다. 우선 자신이 즐겁고, 가족과 아랫사람들로부터는 존경과 환영을 받게 될 것이다. 7. Give Up 포기할 것은 과감하게 포기하라. 가장 중요하다. 이제껏 내 뜻대로 되지 않은 세상만사와 부부?자식 문제가 어느 날 갑자기 변하지는 않는다. 되지도 않을 일로 속을 끓이느니 차라리 포기하는 것이 심신과 여생을 편안하게 한다. 아침마다좋은글... << 오늘의 추천 아침마다 좋은글 >> 무조건 굶어서는..나이별 체중 감량 비법 https://url.kr/mH6MZj 비타민 보중제 잘못 먹으면 건강에 독 https://url.kr/mH6MZj 치매의 비밀 https://url.kr/mH6MZj 시간이 지나면 꼭 후회되는 것들 https://url.kr/mH6MZj 건강은 건강 할 때 지켜요. 우리 함께 건강한 삶을 만들어 나가요.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공유해주세요^^ 아침마다좋은글... #명언 #좋은글귀 #좋은시 #건강정보 #건강상식 #건강관리 #건강식품 #건강유의 #건강식사
kk005152
6
7
0
여성들의 벌크업
IGOjinjja
22
8
3
공유길냥이 백호 : 귀찮음 주의
goalgoru
14
2
0
짤줍 0812
goalgoru
37
4
8
펌)  13년 전 실제로 겪었던 이야기_상
Voyou
38
1
10
고래가 기후변화를 막는 깜짝 비밀병기인 이유
CtrlZ
31
6
4
짤줍 0807
goalgoru
77
8
1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