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로 인해 수천명이 사망한 이탈리아 최근 상황.jpg

 지역 신문의 부고란이 10장이 넘어가는 끔찍한 상황으로 전세계에 충격을 주었던 베르가모. 


 공식 집계에 따르면 110만명이 사는 베르가모 도(province)의 코로나 확진자는 13,000여명, 사망자는 3,000명이지만, 실제 사망자는 최대 6천여명까지로 추산된다는 모양.



 6월 15일에 프랑스가 국경을 개방하여, KBS 파리 특파원이 직접 베르가모에 취재를 갈 수 있게 됨.



그렇게 큰 일을 겪고도 살아남은 사람들은 이제 마스크를 쓰게 되었고



식당에서도 체온 체크는 당연한 일이 되었다고 함. 




이렇게 어느 정도 일상이 돌아왔지만,

너무나도 많은 사람이 영원히 돌아올 수 없는 곳으로 가버린 상황...



단 3일 동안 사망한 사람들로 공동묘지의 한 줄이 가득 채워졌을 정도이며


여전히 묘지가 계속 만들어지고 있음.



당시 나온 기사에 따르면 이 사람과 같은 사례는 너무나도 많았다고 함.


임종을 영상통화로 해야했던 경우도 많았다고 하니..



자신의 집 지하에 부모님의 물건들을 가져다 놓았다는 디에고.



환자가 너무나도 많았기에 컨벤션 센터를 개조해서 임시로 만든 병원.


여기에서는 주로 중증환자가 치료를 받았다고 함.


의료진은 최선을 다했으나 의료 시스템의 장비의 부족으로 인해 끔찍한 선택을 해야했는데...


살 가능성이 낮은 환자의 호흡기를 벗겨

회복가능성이 큰 다른 환자에게 씌움


완전히 벌거벗은 기분이었다는 의사...



KBS 특파원은 글 맨 위의 부고 기사를 실은 지역 신문사에 취재를 갔는데,


30년 동안 일을 해왔으니 더더욱 그 상황을 못견뎠을듯.



상황이 어느 정도 진정되자, 이제 사람들은 왜 상황이 이렇게까지 되었는지에 대한 의문을 제기하고 있음.


확산초기 제대로 방역을 하지 않았던 이탈리아 정부


병원과 연락도 안되고

코로나 검사도, 통제도 진행되지 않음


유가족들은 고소장을 제출함


어떻게 되더라도 코로나는 베르가모 사람들에게 영원한 트라우마로 남을 듯..



출처 : KBS "특파원 보고 세계는 지금" 2020년 7월 4일자.

띠용가리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