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을 잃은 아버지의 살인은 정당합니까?

영화 <방황하는 칼날>은 히가시노 게이고의 원작을 영화화한 것이다. 청소년 범죄에 대해서는 극형보다는 선도에 초점을 둔 법의 구조로 인해 제대로 된 처벌을 받지 못했다고 느낀 피해자의 아버지가 직접 피해자를 처단하면서 피해자가 가해자가 된 현실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다. 본 영화의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티저 예고편과 대국민 투표가 공개되자 단하루만에 1만개에육박하는댓글과 150만이넘는티저영상조회수를기록하며많은 네티즌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기사전문▶http://newsjel.ly/issue/crime_broken/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