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톡홀름 증후군

스톡홀름 증후군


저 자두 같은

혀가 먹고 싶었을 뿐이다

기억처럼 붉고 오래된


혀가 없다면

더 이상 실수할 일도 없을 것 같아

매일 저녁이면 혀를 조금씩 잘라 먹었다

다시는 타오르지 않기 위하여

제 몸을 살라먹는 양초처럼


말도 말로 지은 죄도 잊고

말도 되지 않고

날도 없이 매끈한 울음소리만 남은

나귀가 되고 싶었다

누구도 다치지 않을 소리가 갖고 싶었다


우리의 소리는 정교하지만

또 매우 날카로운 법이라

취급에 상당한 주의를 요했지만

나를 포함한 누구도 조심히 다루질 않았다


잠이들면 꿈을 꿨다

살해와 탐식에 관한

입속의 조그마한 날로도 충분히

서로를 죽였던 당신들과 나는

또 한번 서로의 살을 뜯어 먹었다

누구의 것인지는 괘념치 않고서


참수는 생각보다 대단한 일이 아니라

작고 예리한 날로도 충분하더라

잘린 머리가 뒹구는 소리와 함께

소리를 지르며 꿈에서 깨면

언제나 침대가 젖어있었다


그 짧은 비명이 내가 하루 중 유일하게 낼 수 있는 무딘 소리였다


자는 동안 혀는 잘라먹은 만큼

다시 자라나 입 속에 곱게 담겨있었다


누구보다 유해하고 날카롭고 죄 많은 그가

세상 무해하고 둥글고 아직 아무 죄도 모르는 소녀처럼

그 어둠 가운데 몸을 말고 누워 있다


그러나 나는 너의 바닥을 안다

너와 아랫턱 사이에 붙은

기다란 생식기 같은 힘줄과 검은색 살덩이들을


나는 오늘도 너를 살뜰히 챙긴다

영원한 공생 밖에는 답이 없다는 걸 알았기에

밥을 주고 씻겨가며

한편으로는 들어내지 못해 조금씩 잘라내며

다시금 자라난 너를 보고 또 한번 무너지며


좋은 것을 먹이며

이번에는 내가 너를 부려 거짓을 말하고 헛된 영원을 약속하고

다른 혀의 온기를 맛보기 위하여


이때까지는 조신한 척 하던 혀들이

닳아 없어질 듯 맹렬하게 서로를 더듬는다

아, 그 순간만큼은 내가 온통 너였으면도 싶으니

나는 그렇게 그토록 미워하던 너를 닮아간다

https://www.instagram.com/chadol0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