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ndora’s curiosity is resolved.



Pandora’s curiosity is resolved. (of living as a painter) 400 x 500 (mm) 2020 전업 작가가 된 지 10달이 되었다. 나에게 작가의 삶은 판도라의 상자와 같았다. 그림을 그리며 사는 삶이란 어떤 것일까 궁금했고 그런 삶을 사는 사람들을 오랫동안 동경해왔다. 그러나 대부분 그 삶을 추천하지 않았다. 제우스가 에피메테우스를 통해 판도라에게 ‘절대 그 상자를 열어선 안된다’고 말하며 유혹했던 것처럼 나 또한 그 말에 오히려 호기심이 더 커졌고 10개월 전 판도라의 상자를 열었다. 그 안에는 생각보다 거대하고 짙은 질투와 시기, 욕심 가득한 내가 있었고 밤마다 제 목을 조여오는 가난과 불안이 있었다. 10달 중 9달이 막막했고 불안했고 앞으로도 계속 그럴 예정이다. 그럼에도 그림 속 판도라(=나)가 울거나 좌절하지 않는 건 호기심이 해결되었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적어도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것(경험)을 얻지 않았을까, - 작가노트 TMI p.s. 뱀이 yellow snake(황사)인 이유는 제가 태어난 해가 황색뱀띠 해이기 때문입니다. 판도라 = 호기심 많은 김혜린 상자에서 나온 뱀 = 가난과 불안 그리고 독에 찬 김혜린

김혜린 instagram / hyelynsae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